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한국의 언론수준은 높지 않습니다. 청와대에 가면 조중동이 쓴 기사를 받아쓰는 신문사들이 많구요
논조도 뻔합니다.  옳고 그름을 객관적으로 평가하는 언론사들 별로 없습니다.

거기에 과도한 경쟁이 붙다보니  부정출발도 자주 합니다.
기자들은  기사를 미리 써 놓습니다.  특히 스포츠중계같은 경우는 중계가 끝나자마자  포털에 올라오는 기사들을 보면 알 수 있듯이
기자들은 기사를 미리 다 써놓고 경기 결과만 지켜보고 있다가 경기가 끝나면 전송버튼을 눌러서 기사를 송고합니다.

그래도 룰은 있습니다.  미리 써 놓았다고 해도(미리 쓰는것은 잘못된 것이 아닙니다) 경기가 끝나지도 않았는데 이겼다고 기사를 미리 전송하면 안되죠.  그러나 뉴시스의 한 기자가 부정출발을 했네요

[2010밴쿠버]브라이언 오서, 연아 덕에 올림픽 '金' 한 풀었다

정확하게 김연아가 금메달이 확정된것은  마지막 출전선수인 미국선수 나가수의 결과가 발표된 13시 53분이었습니다.
그러나 13시 42분에 뉴시스는 금메달 한 풀었다라는  기사를 전송했네요. 이건 엄연한 부정출발입니다.





문제는 포털이 이런것을 필터링 하지 못한다는 것 입니다.  별 문제 아닌것 같지만  이런 것들 때문에 언론들의 질이 떨어져 보이고 품격이 떨어지는 것 입니다.

어쨌거나 김연아선수의 금메달 획득 축하드리며  앞으로도 고공점프를 계속 하길 바랍니다.
썬도그
하단 박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plusblog.tistory.com BlogIcon 꼬마낙타 2010.02.26 14:4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씁쓸하네요...
    저 기사가 쓰여진 순간엔 사람들이 기사를 안 볼텐데 말이죠...

  2. Favicon of https://nabibom.tistory.com BlogIcon 마루. 2010.02.26 17: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이런이런..

  3. Favicon of http://liveis.tistory.com BlogIcon 산다는건 2010.02.26 18: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김연아 선수 경기는 못 보고 마지막 선수 경기를 보다가 채널을 돌렸는데 다른 선수가 경기하는 중인데 자막으로 속보라면서 금메달 소식을 전하더군요.

    여튼 언론은 항상 문제에요...

  4. Favicon of http://neoskin.tistory.com BlogIcon 껍데기 2010.02.26 18:5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실 부담감이 장난이 아니었을텐데...경기하는것을 보니 역시 프로는 다르더군요!
    저같으면 부담감에 실수 연발할듯 한데 말이죠..ㅎ

  5. 행복 2010.02.27 10:4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김연아 선수 경기가 끝나고 점수가 발표되자 마자 해설진 부터 해서
    전부가 김연아 선수의 금메달을 확정짓는 듯한 모습이었던걸로 기억하네요..
    업무중에 잠깐 잠깐 봐서 기억이 잘아네요..;; 다른선수들의 경기는 끝나지도 않았는데..
    김연아 선수의 금메달을 확정짓는 모습은 별로 보기 좋은 모습은 아니더군요..
    스포츠정신은 페어플래이 정신이고 끝까지 포기하지 않는 정신이라고 배웠던거 같은데..
    김연사 선수의 세게신기록으로 금메달은 축하해 마땅한 일이라고 생각하지만..
    그것을 받아들이는 우리들의 태도는 다른 선수들에게 무례한 태도인 듯 한게 아쉽네요..


    하지만 이글을 보다가 신기한건.. 이걸 어떻게 아셨지?
    라는 생각..;;; 이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