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외수 작가의 책을 처음 본것은 90년대 중반 군대여서였습니다.
정말 지루한 군대생활에 낙이라곤  책 읽을수 있는 시간이 많았다는 것이죠. 그때 손에들고 읽었던것이
칼과 벽오금학도였는데요.  생김새를 보고 저는 도인인줄 알았습니다. 도 딱는 분이 책도 내고  글도
잘쓰고  도인의 글솜씨에 놀랐습니다.  득도하면 이런 아름다운 글이 나오는구나 하면서요.

뭔가 심오한 글들이었죠. 주옥같은 아포리즘도 많았던걸로 기억나네요. 지금은 뭔 내용인지도 다 까먹었네요
ㅠ.ㅠ  그리고  그는 소설외에도 수필집도 많이 냈는데요. 감성사전을 읽을때는  이 사람 심성이 비단같구나
여자보다 도 섬세한 글쓰기에  또 한번 놀랬죠.  거기에 직접  삽화까지 그리는  ..

그리고 그의 홈페이지에 글을 남기니 바로 제 홈페이지에 답방을 오는 매너까지 갖추셨더군요.
보통 유명인들이라면 답방 안오잖아요.  소문에 이외수작가  컴퓨터 잘한다고 해서 혹시나 하고
써봤더니 답방을 정말로 오셨더군요. 그 에피소드 두고두고 친구들에게 이외수 이야기 나오면 말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최근에 읽은 책인 장외인간에서는 그의 글쓰기가 변화합니다.  예전같이 알듯 모를듯한 도인들이 언어가
아닌  세속의 언어를 담았더군요.  리니지에 대한 묘사에서는  이 사람 이거 게임폐인아니야. 와..만랩
캐릭터 수개는 있나보다 했는데 뒷이야기를 들어보니  아들이 알려주었다고 하더군요.

그리고 그는 TV에 요즘 자주나오고 출판활동도 활발하게 하시더군요
얼마전에는 무릎팍도사에서 나오더니   최근 기사를 보니 시트콤에서 출연한다고 합니다

바로 크크섬의 비밀..  뭐 이런 인터넷냄새 풀풀 풍기는  시스콤 네이밍 센스란..
이 크크섬의 비밀 작가와 의 친분으로  주인공들을 크크섬으로 인도하는 선장으로 나온다고 하네요
위의 사진은 그 캐릭터로 분장한 모습입니다.

그리고 최근에  SK텔레콤 선전에서  긴머리 휘날리는  모습도 보이더군요.
여러 감정이 교차하더군요. 예전의 벽오금학도를 쓰던  우러러 보는 도인의 모습은 사라지고
속세로 내려와서  연예활동을 하는 모습입니다. 장외인간을 출간하고  어느 인터뷰에서는 보니
달의 생명체와 채널링을 한다고 하시던데. 그래서 한국의 미래도 예언하시던데 ㅎㅎ 그 도인이미지가
이제는 연예인 이미지로 바뀌는 모습이었습니다.

내가 좋아하는 작가가 TV에 자주나오고 더군다나 외모와 다르게  어느 작가보다 젊은사람들과 소통하는 모습 이 좋긴 좋습니다. 색다른 모습을 볼수 있어서 좋긴합니다.

한편으론 요즘 벽오금학도떄의 그 도인이미지를 내 안에서 죽이고 있습니다. 내가 만들어낸 허상의 이미지 일지도 모릅니다. 그러냐 약간은 서글픈생각도 동시에 드네요. 

팬으로써 지켜볼 생각입니다. 저만 이런 감정이 드나요?





썬도그
하단 박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idealist.egloos.com BlogIcon 파파울프 2008.07.16 01: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최근에 이외수씨가 방송등의 매체에 자주 나오고 있습니다만 크게 나쁘다고 생각되지는 않아요 ^^

    뭐, 이미 작가로서 어느 정도 레벨에 이른 분이 돈 때문에 그리 하지는 않는다는 생각이고 그렇다면 주로 새로운 문화에 대한 수용이나 도전 같은 의미로 받아 들일 여지가 있어서 그런가봐요. 다른 모습도 그라는 것을 인정해 준다면 또 다른 모습의 글을 기대할 수 있는 바탕이 될 수 있으니 나름 대로 기대해 봐도 좋지 않을까 싶기도 합니다. ^^

    • Favicon of https://photohistory.tistory.com BlogIcon 썬도그 2008.07.16 01: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는 감정이 참 묘하네요. 한편으로는 자주보고 축하해주고 소통하는 작가로써 좋아하구요. 또 한편으론 그 처음 이미지가 깨지는것 같아 안쓰럽기도 하구요.


      크크섬의 비밀은 즐겨봐야겠습니다

  2. Favicon of http://bulmyeol.net BlogIcon 불멸의 사학도 2008.07.16 02:4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확실히 기존의 도인 이미지를 갖고 계셨던 분이라면 요즘 보여주는 파격적인 모습들이 아쉽게 느껴질 것 같기도 하네요...

    역시 독자와의 소통 개념으로 봐주면 좋을 것 같네요... 블로그도 좋은 수단이지만, 파급력에 있어서는 역시 TV출연이 강력하니까요...
    그리고 가끔 출간회라든지 인터뷰를 통해서 이상한 소리 툭툭 하고 사라지시는 그분과 비교하면 귀엽게 봐줄만 하지 않나요?

    그건 그렇고 요즘 킬러급 시트콤이 전무한 상황이라 그쪽엔 거의 관심을 두지 않았는데, 이름도 재미있고, 한 번 봐야겠네요...

  3. Favicon of http://sukwoo.blogspot.com BlogIcon 장림 2008.07.16 09: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자유로운 영혼이 좋습니다.
    남들 눈치봐가며 산다는건 너무 힘들어요.
    그럼 우리 직장인과 다를게 뭐가 있겠습니까!

  4. Favicon of http://netsphere.tistory.com BlogIcon mooni 2008.07.18 00: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솔직히 이외수씨는 정말 유명한 분이라... [이런저런 쪽으로]
    뭔 일을 한다고 한들 전혀 이상해보이지 않습니다.

    ** 부모님이 소설 안 읽는 분인데, 이외수씨 아냐고 물으니 바로 '춘천거지'라는 대답이 나오더군요.
    (두분 다 춘천태생이니...)

  5. 떼굴 2008.07.23 17: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달의 생명체와 소통을 하더니 이제는 지구인들과 보다 깊은 소통을 하려는게지...크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