좀 혈압이 오르네요.  연타로 써봅니다.

라는 글을 통해서 병맥주와 페트병 1.6의 단위당 가격이 똑같음을 지적했습니다.

전 맥주회사의 우량고객입니다. 
외국맥주 안먹습니다. 먹고는 싶으나 가격이 비싸서요.  사실 외국맥주가 싸다면 외국맥주로 갈아타고 싶습니다
전 잘 모르지만 외국물 먹은 친구들 이야기 들어 보면 한국맥주가 그렇게 맛이 좋거나 하지 않다고 하더라구요
그래도 뭐 길들여져서 줄기차게 먹어주고 있습니다.

방금 하이트맥주에 전화를 했습니다.
하이트 고객센터에 전화를 해서 조목조목 따졌습니다. 


썬도그 :  이러저러해서  보통 용량이 많은 제품이 싼게 상식인데  어제 알았는데 병맥주와 페트병 가격이 똑같다
하이트 : 용기가격 때문에 비쌉니다. 이해해주세요
썬도그 :  정확하게는  병맥주는 공병 50원이 빠지니 더 싼거 아니냐. 그리고 용기가격 말하는데 용기가격이 얼마냐
하이트 : 말씀드리기 힘듭니다
썬도그 : 영업비밀이냐?
하이트 : 네 그렇습니다
썬도그 :  그런데 용기가격이 비싸서 그렇다면 왜 1천리터짜리가 단위 용량당 표시가격에서 227원으로 가장 싸냐
하이트 : ...
썬도그 : 이건 거짓말이다.  1리터가 227원으로 싸다면 같은 이율로 가격 정책을 해야 하지 않냐 그리고 2003년
            페트병 나온 초창기는 분명  병맥주보다 쌌다. 그래서 내가 페트병으로 갈아탄거다

하이트 : ....

(반말로 한건 아니고 간략하게 적다보니 제 말투를 짧게 했습니다.)

대답을 잘 못하더군요.  논리적으로 따지니 할말이 없겠죠. 그래서 제가 해설까지 해줬습니다


썬도그 :  가장 잘 팔리는 제품을 가장 비싸게 파는 모습, 용량이 많으면 싼게 정상인데 더 비싸게 받는 모습은 이건 더러운
            상술이고 마케팅이고 가격정책이다. 나 같이 따지고 까칠한 고객들은 이걸 알지만 대다수의 고객들은  이걸 모른다
           이걸 이용해 먹고 있는것 아니냐?   만약 1천리터 페트병이 잘 팔리기 시작하면 그때는 1천리터 단위당 용량 가격도 
           올릴거냐?  
            
썬도그 : 오비맥주와 같은 회사냐?
하이트 : 아닙니다
썬도그 : 그럼 왜 두 회사가 가격이 똑같냐. 담합아니냐?
하이트 : 그건 마트가격정책에 따른 것 입니다.
썬도그 : 확실하냐?
하이트 : ....

썬도그 : 나 같은 고객 아니 나 같이 가격 정책 때문에 문의한 사람이 첨이냐?
하이트 :  여러명 계셨습니다
썬도그 : 그럼 내가 이렇게 항의한것 위에 보고한다고 하셨는데  보고 하고 끝인거냐
하이트 : 그건 아닙니다
썬도그 :  끝인게 아니면 이전에 물어본 사람들에 대한 답변과 태도는 현 가격 정책 고수냐?
            그렇다면 내가 물어보는 것도 불만도  무시하고 끝날것 아니냐 
             진상 고객 하나가 떠들었군! 그런것이냐??

하이트 : ....


전화를 끊었습니다.
더 이상 답변도 해결도 안되고  고객센터라는 방패막이에 화내봐야 내 입만 아프죠.
현재 하이트맥주 블로그에 질의를 했는데  그 답변이 오면 또 소개할까 합니다.  가만히 보면 고객을 바부 멍충이로 아는건지 기업들의 가격정책들 보면 이상한게 많습니다.   뭐 이런 모습이  비일비재하죠

썬도그
하단 박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elleysea.tistory.com BlogIcon 건이맘 2010.12.29 13: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페트병 가격이 어리버리 올랐나보네요.. 요즘은 맥주를 하도 안 마셔서 ^^:;

  2. Favicon of https://hslifestory.tistory.com BlogIcon HS다비드 2010.12.29 14: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페트병이 아주아주 비싼 병이었나 보군요... 흠흠...

    그나저나 요새 음료수 가격들 보면... 뭐 그냥 산으로 올라가더군요.. 오히려 작아지고 있는 느낌인데 말이죠...

  3. Favicon of https://blog.bsmind.co.kr BlogIcon 명섭이 2010.12.29 15: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모르고 먹고 있었어요.
    담합이 보이는 것 같고, 가격도 말씀하신 것이 맞는 듯 싶네요.
    하여간 경쟁이 없으면 알아서 가격올려주시고, 경쟁이 한둘이면 담합하고...
    세계가 공정 경쟁에 들어갔을 때 살아남을 국내회사가 몇개나 될 지 궁금하네요.

  4. 석류낭구 2010.12.29 16: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앗! 저도 국산맥주 우량고객입니다!
    가격 담합은 어련히 알아서들 하고 있겠지요마는...
    먹을 건 먹어줘야 하니 눈 딱 감고 모른척 했던 문제였는데
    이렇게 나서주시는 분이 계시다니!
    왠지 든든하고 막 감사하네요.
    다음 소식 기대하겠습니다^^

  5. widow7 2010.12.29 16: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기회에 막걸리로 갈아타세요........

  6. 생각 2010.12.29 16: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그래서 수입맥주 마십니다. (......응?)
    가끔 진심으로 맥주회사에게 묻고 싶어요. 비슷한 가격대로 외국 맥주와 경쟁하면 살아남을 자신이 있는지.
    전 아니라고 보는데요.

  7. 게으른놈들... 2010.12.29 17: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일본여행하면서 다른건 몰라도 마트에 가득한 싸고 다양한 맥주들이
    한국으로 대량 수입되었으면 하고 기원해봤습니다.
    독과점으로 더이상 경쟁도없고,소비자를위한 다양한 선택기회도 주지 못하는
    주류회사는 존재가치가 없습니다.
    필리핀이나 태국,중국의 맥주보다 한국맥주는 맛이 없습니다.
    대형마트가면 미구엘이나 타이거,하얼빈,칭따오맥주 한번 사서 드셔보세요.

  8. 2010.12.29 19: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맥주를 즐기는 사람으로 한마디 하자면, 병맥주가 더 저렴하면서 맛있습니다.
    유리병 용기는 맛은 당연하고 여러병으로 먹을수 있으니 양도 조절 가능하죠.
    페트의 경우 한번 열면 거품이 빠져 나가므로 담에 다시 먹기에는 거부감이 살짝 듭니다.
    전 그래서 무겁고 불편하더라도 병맥만 5~6병씩 구입해서 한번에 마시곤 합니다.
    글쓴이 처럼 고객센터에 전화하는분들도 꽤 되지만 알면서 무시하고 병맥만 마시는 사람도 많습니다.
    물론 맛때문인 점도 있고요. 마트의 대용량 제품도 살펴보면 적은 용량을 합친것이 대용량보다 양은 같은데도 가격은 저렴할때가 꽤 되더라구요. 소비자가 슬기로운 소비를 해야하는 시대인것 같습니다. 에~휴

  9. Favicon of http://cfono1.tistory.com BlogIcon cfono1 2010.12.29 20: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술(맥주포함)을 마시지 않지만 이 사실은 알고 있었습니다. 꽤 오래전에 뉴스에 나왔었죠. 어째서 경쟁사까지 단위당 가격이 똑같냐는 내용으로... =_=;

    저야 술을 마시지 않아 그냥 에이 더러운 놈들 하고 넘어갔지만 술 좋아하시는 분들 보면 뚜껑열릴 내용이죠^^;

  10. rudtjs 2010.12.29 22: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속시원한 글이네요! 맥주가격좀 내려줬으면 좋겠어요..
    홈플러스에서 통큰맥주 안만들까요? ㅠㅜ

    그리고 버드와이저와 호가든의 제조기술을 수입해서 국내에서 생산하고 있는데
    가격이 내려가지 않았다고 들었는데 사실인가요?
    맛은 많이 나빠졌다던데....

    물론 개런티를 내야한다고 쳐도 가격이 전혀 내려가지 않는건.... 거품 아닐까요?

    • Favicon of https://photohistory.tistory.com BlogIcon 썬도그 2010.12.29 23: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오 통큰맥주. 맞아요. 프랑스에서는 와인 주유기도 있던데 홈플러스나 롯데마트에서 맥주 주유서비스 하면 대박나겠네요. 그러나 두 맥주업체의 로비가 장난이 아니겠죠

  11. 천천히가는낙타 2010.12.30 01: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공감이 많이 가네요.. 맥주도.. 법을 조금 손봐서... 막걸리처럼 중소업체들이 많이 시장에 참여 했으면 좋겠네요...


    가격도 가격이지만.. 맥주맛이 너무 똑같은것 같아요... 탄산이 많아서 청량감좋아 목넘김이 좋다는게 장점이지만...

    맥주애호가로써... 묵직한 홉맛도 느끼고 싶을때도 있는데... 선택의 폭이 거의 없다는게...안타깝네요..

  12. >< 2010.12.30 01: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징하다..맘에 안들면 먹지말길...

  13. 2010.12.30 04: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4. 나라네 2010.12.30 08: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 똑같으면 무겁긴해도 병맥주를 사는 것이 좋겠군요
    페트는 한참에 못먹으면 김이 빠지는 단점에도 불구하고 싼줄 알고 페트를 샀던
    사는 전 뭘까요.. 역시 치밀하군요..
    평소 생각하는 습관을 들여야겠습니다.
    감사히 읽고가요

  15. 모범시민 2010.12.30 10: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주로 페트로 구입하면서도 몰랐네요...
    역시 소비자만 "봉"인 걸까요ㅠ 앞으론
    차라리 병을 사야겠네요..
    아예 맥주에 등을 돌리고 싶은 심정이지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