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사진은 권력이다

살면서 이렇게 지독한 안개는 첨이네요. 본문

여행기/서울여행

살면서 이렇게 지독한 안개는 첨이네요.

썬도그 2010. 11. 6. 21:01
영화 '안개속의 풍경'을 너무 좋아합니다. 영화속에서 어린 누나와 동생이 아버지를 찾아 떠나는데 이 남매의 힘든 미래가
안개가 되어 펼쳐집니다. 실제로 영화속에서는 안개가 참 많이 나왔죠


이 영화 참 쓸쓸합니다.  공지영이 소설 도가니도 첫장에 안개에 대한 이야기가 지독하게 나옵니다

어제 그리고 오늘 정말 놀랐습니다. 안개가 이렇게 지독하게 끼다니 마치 구름속을 거닐듯 모든것이 무채색으로 보였습니다.
그 안개속의 풍경을 카메라로 담았습니다.

안개를 뚫고 KTX달려갑니다.




광화문광장도 안개에 점령당했습니다.




하루종일 뿌연 하늘, 분명 해는 떠 있는데 구름이 낀듯한 날씨,

이 안개는 오늘도 계속되었고 더 강해 졌습니다.


태양이 안개속에 갇혀 버렸네요






오후 4시경인데 일몰 풍경을 보여주는 태양,  참 특이한 풍경이죠. 구름이 끼었다면 태양을 볼 수 없었는데
안개는 태양의 형태만 보여주게 합니다.  태양빛을 다 흡수한  안개



지평선과 태양의 거리는 한참 남았는데 벌서 일몰 풍경을 보여주네요
세상사도 안개속 같고 정치권도 안개속이고 한국도 안개속에 있는것 같고 이렇게 지독한 안개는 살다 첨 보는듯 합니다.



4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