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노무현 전 대통령은 동네 주민들이 말하길 아주 말도 못하게 가난한 집안에서 자랐다고 합니다.
상고출신으로  판사가 되어서  사람을 단죄하는 모습이 맞지 않아 변호사가 됩니다.

변호사가 되어  부림, 미문화원 방화사건을 무료변론해주었구 그 외에도 수 많은 사람들이  노무현 전 대통령의 무료 변론을 받았습니다.  그는 죽으면서도  화장해라   작은 비석을 세워달라고  그 짧은  유서 14줄에  2줄을  할애하여 

화장해라.

그리고 집 가까운 곳에 아주 작은 비석 하나만 남겨라.

라고 적었습니다.
전 이 두줄을 지울수 있다면 지우고 싶습니다. 
고인의  소박하고 소탈한 모습은   유서에서까지 자신을 화장하라고 했습니다.

동작동 현충원에  이렇게  조선의 왕처럼 거대한 봉분을 둘러쌓고  있는  이승만 전 대통령,  한국전쟁때  강북에 서울시민들이 있는데 안심하라고 해놓고 먼저  도망간후 한강다리를 끊었던  국민을 버린 그러다  결국 국민에게 버림받은  이승만 전 대통령도 이렇게 호화롭게 누워있는데

노무현 전 대통령님은  일반 대다수 국민들이 하는 화장을 선택했습니다. 



부하의 총탄에 숨진  박정희  전 대통령은  이승만 전 대통령보다 더  높고 양지가 더 바른  명당자리에  누워있습니다.


독재정권이라고  알려진  이분도 이렇게  왕처럼 누워있는데 왜 서민의 대통령께서는  화장을 선택하셨는지요.
시신이 담긴 관조차도  일반인들이 쓰는 관을 썼다는 모습에  이 곳을 떠나는 그 순간까지  서민으로 살다 떠나시는군요.





대한민국  최초의 국장을 치룬  박정희 전 대통령  그 영구차조차  영생을 누리고 있습니다.


장군묘보다 더 초라한  곳에 묻히실 노무현 전 대통령   그러나  영혼은  이렇게  봉분이 높고 비석이 화려함에 평가 받지 않습니다.
한 사람의 영혼은   우리들 기억속에  그가 행한 모든 지난 일들에 의해 평가받고  존경받아질것입니다.

자연의 한조각이 되어서  대한민국을 저버리지 마시고  항상 우리를 지켜봐주십시요. 바른세상 타협하지 않고 비굴하지 않는 세상을 만들어 가겠습니다.

썬도그
하단 박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sephia.tistory.com BlogIcon sephia 2009.05.29 18: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들보다 나은 인물이죠. 화장해 달라니. ㅠ.ㅠ

  2. Favicon of http://jukun.pe.kr BlogIcon jukun 2009.05.29 19: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참 망설여지는 댓글을 답니다. 우선 故 노무현 대통령의 명복을 빕니다.

    하지만, 이 포스트가 유쾌할 수 없는 이유는 전직 대통령들의 옳고 그름이, 노무현 대통령의 화장 즉, 서민적이고 평범한 모습과 비교된다고 해서 그들을 비하하는 것은 조금 불쾌합니다. 전직 대통령들이 잘했다는 것이 아니라, 이런 식으로 전직 대통령을 비하하고, 고 노무현 대통령을 미화하는 것은 잘못된 지적이라고 생각합니다.

    진실로 무엇이 잘못되었고, 국민에게 어떤 잘못을 끼쳤는지를 비판하고, 노무현 대통령의 어떤 정책, 어떤 가치관이 국민에게 존중을 받아야 하는지를 밝히는게 바른 세상 아닐까요?

    죄송합니다. 썬도그님의 생각이 무엇인지 충분히 알고 있음에도 이런 댓글을 달게 되었습니다.

    • Favicon of https://photohistory.tistory.com BlogIcon 썬도그 2009.05.29 19: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들을 비하한것이 불편하셨다면 죄송합니다.
      하지만 비하하고 싶습니다. 아니 비하가 아니라 두 독재자를 역사에서 지우고 싶습니다. 보수들의 못된 버릇 못된생각들 두 독재정권에서 배운 학습효과 아닌가요? 전직 대통령이라고 인정하고 싶지도 않네요.

      물론 무덤까지 호화롭게 지어라라고 하지 않은점은 인정하지만 왕처럼 누워있는 모습이 민주주의 공화국에서 어울릴까요? 봉건사회 왕이 있는 사회에서나 저렇게 호화롭게 짓지 않나요? 미국대통령들의 무덤이 화려하고 호화스럽다고 들어본적이 없어서요.


      대통령이라는 존재를 어떻게 여기는지 저렇게 호화롭게 해도 아무도 비판하지 않고 인정하는 모습도 비판받아야 할것입니다.

      또한 오늘 노무현 전 대통령을 보러온 분들중에는 임금이 죽었다고 보시러온 나이많으신 분들도 많을것입니다.

    • Favicon of https://jukun.tistory.com BlogIcon jukun 2009.05.29 19: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썬도그님의 생각 충분히 알고 공감합니다. 그들을 비하했다고 불편한 것이 아니라 방식의 문제였습니다. 그리고 독재 정권을 청산해야 하는 입장에서 충분히 썬도그님의 의견을 존중합니다.

      의견 교류에 감사합니다.

    • Favicon of https://photohistory.tistory.com BlogIcon 썬도그 2009.05.29 19: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솔직히 저도 이런 글 쓸까 말까 고민했어요. 그런데 너무 억울해서요. 그냥 그런 감정을 담고자 했는데 불편하게 했다면 죄송합니다.

      화장말고 봉분있는 무덤이었다면 더 좋았을텐데 하는 미천한 생각도 합니다.

  3. 돌리 2009.05.29 19: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박정희 대통령도 이승만 대통령도 우리의 대통령입니다. 노무현 전대통령의 서민적인 모습을 사랑하듯 그 분들의 그 모습도 우리 사랑합시다. 그것이 틀을 깨고자 했던 고인의 뜻일테니까요. 더러는 자살이라는 오명으로 말하지만 자신의 삶의 가치를 잃어 살수 없었던 것이었음도 알아줍시다. 그 분의 죽음으로 철새 정치인과 위정자들은 국민이 사람사는 세상을 꿈꾸는 자를 얼마나 사랑하고 있었는지 깨달았을 테니까요. 그리고 자신을 돌아 볼 기회도 가지겠지요.광복이후 세상을 향하는 멋진 도전자를 잃어 가슴이 미어집니다. 그 분의 말투, 억양, 소신있는 비아냥 표현까지도 참으로 사랑했기에 제 자녀들에게도 제 맘을 전하며 슬픔을 함께 합니다.

    • Favicon of https://photohistory.tistory.com BlogIcon 썬도그 2009.05.29 19: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박정희 이승만은 교과서에서는 우리의 대통령이라고 적고 있지만 전 인정하고 싶지 않습니다. 두 대통령이 결코 한국의 발전에 도움이 되었다고 할수 없습니다. 그래서 전 부정하고 싶습니다.

      두 독재정권이 국민을 얼마나 아프게 했으면 자유를 얼마나 억압했던가요. 지금 보수세력들의 못된 버릇은 이 박정희 이승만 두 독재정권에서 배운것입니다.

  4. Favicon of http://blog.daum.net/mylovemay/?_top_blogtop=go2myblog BlogIcon 실비단안개 2009.05.29 19: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쓰리고 아프지만
    남은 우리들의 욕심으로 가신 분을 욕되게 해서는 안됩니다.
    오직 그분의 뜻 - 그대로면 됩니다.

    우리 국민들 모두 수고하셨습니다!()

    • Favicon of https://photohistory.tistory.com BlogIcon 썬도그 2009.05.29 19: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무도 원망하지 말라고 하셨지만 원망하고 싶은 사람들이 한둘이 아니네요. 제가 부덕하기 때문이지만

      참고 참으면 쉽게 밟아도 되는 존재로 보는 인간들이 있습니다. 밟아도 원망도 안하고 참는 모습을 오판하여 쉬운존재로 알게 되기 때문입니다.

      지금까지 역사는 행동할때 바뀌었습니다.
      그렇다고 작년 촛불시위때 전경버스 부셔버리는 그런 행동은 반대합니다. 어찌보면 작년의 그 과격한 행동이 보수세력의 힘을 실어주는 꼴이 되어버렸죠. 행동은 하되 비폭력적으로 하면 됩니다.
      그게 지켜지지 않을때 역공을 당하고 1년이 지나서 변한것 하나없고 오히려 보수의 결집을 만들어 냅니다.

  5. ! 2009.05.30 00: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서민.적.이 아니라 원래 그는 서.민.입니다.

  6. !님아 2009.05.30 09: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서민이셨지만 대통령이 되신 분입니다.
    이젠 서민이 아니시죠.
    하.... 슬프다
    아직도 아닌 것 같네요. 어디선가 짠 하고 나타실것만 같은데...ㅜㅜ

  7. Favicon of https://heysukim114.tistory.com BlogIcon *저녁노을* 2009.05.30 10: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시는 그 날까지 우리에게 많은 걸 던져주고 가셨습니다.
    트랙백 하나 걸고 갑니다.

  8. 눈물이 난다 2009.05.30 13: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 동안 정치에 관심없고 뭐가 어떻게 돌아가는지 관심없이 내 할일만 하고있었는데 노무현대통령의 서거소식에 머리가 멍해지면서 믿어지지 않더라구요..제가 그 동안 무관심하게 있었기때문에 그 분이 그런 변고를 당하신건가하는 죄책감에 눈물만 흐르네요.. 돌아가신뒤에도 어떤 교수님과 어떤 시장님이 보여준 독특한 예우 방식에 분노가 끓고 경찰에 의해 망가진 분향소에서 처참하게 나뒹구는 그 분의 영정사진을 보면서 또 한번 분노와 눈물이 앞을 가립니다. 돌아가셔서까지 그 분이 왜 그런 대접을 받아야하는지 민초인 저는 도저히 이해가 되지 않네요..

  9. 실베실 2018.11.17 15:3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10. 2018.11.25 16: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