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사진은 권력이다

인사동 뒷골목에서 노란집을 만나다. 본문

여행기/서울여행

인사동 뒷골목에서 노란집을 만나다.

썬도그 2008. 4. 12. 09:55
인사동을 잘 안다고 생각했는데 안가본곳도 꽤 있더군요. 수다를 떨다가 나도 모르게 이상한 곳으로 들어가 버렸네요. 그런데 그곳에서 헌책방을 보게 되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길거리에 저런 헌책방이 있다니 흥미로왔습니다.  비가오면 어쩌나 걱정도 되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인사동 뒤에도 이런 폐지수거하는곳이 있었군요. 중장비뒤에 꽂은 파라솔에서 미소가 지어지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러다 위를 올려다보니 노란집이 보였습니다.  고흐의 그 노란집이 떠 오르더군요. 샛노란집 혹시
저기 전시장인가? 예술가들이 많이 모여있는 인사동  혹시 미술갤러리가 아닐까 하고 앞으로 가봤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제 예상이 들렸네요. 밥집과 횟집이네요. 3,4층이 사무실인지 갤러리인지 모르겠지만 창문을 보니 갤러리
같지는 않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떄론 골목은 이런 보석들을 숨겨 놓고 있습니다.
3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