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아이폰은 기술 발전 속도가 상당히 느립니다. 안드로이드폰이 혁신적인 기능, 최신 기능을 먼저 선보이면 빨라야 1년 늦으면 2~3년 후에 해당 기술을 넣습니다. 이렇게 느리게 최신 기술을 탑재해도 워낙 충성도가 높은 브랜드라서 여전히 사랑 받는 스마트폰입니다.

애플은 안드로이드폰들의 진화 과정을 지켜보고 이미 나온 기술을 좀 더 고도화해서 내놓습니다. 또한 스마트폰의 기본 기능 중에 사랑 받는 카메라에 대한 투자를 엄청나게 하죠. 비록 저조도 사진 품질이 좋지 못하다는 평가가 많지만 일반적인 사진 결과물을 아주 좋습니다. 

애플은 최근 아이폰11, 아이폰11 프로를 선보였습니다. 아이폰11은 듀얼 카메라를 장착했고 아이폰11 프로는 드디어 후면 트리플 카메라를 탑재했습니다.


후면 트리플 카메라를 장착한 아이폰11 프로

아이폰11 프로의 후면 트리플 카메라의 디자인은 정말 보기 민만할 정도입니다. 설마 이렇게 나올까 했는데 그렇게 나왔네요. 어떤 분은 3구 인덕션이라고 비아냥하던데 디자인은 최악이네요. 게다가 카툭튀입니다. 디자인은 정말 최악입니다.


3개의 카메라는 각각 망원, 와이드, 울트라 와이드 화각을 제공합니다. 조리개 수치는 LG V50이나 갤럭시노트10보다 훨씬 못하는 f1.8, f2.4를 제공하네요. 게다가 화소수도 1200만 화소로 높지가 않습니다. 

아이폰11 프로의 카메라 디자인이나 스펙 자체는 높아 보이지 않습니다만 워낙 애플이 카메라 모듈 튜닝 실력이 좋아서 사진 품질이 좋습니다. 다만 조리개 개방 수치가 경쟁사인 LG나 삼성전자 플래그쉽 스마트폰보다 못해서 저조도 사진들의 결과물은 좋지 못합니다.

 세계적인 첼리스트 요요마의 전속 사진작가 Austin mann가 이 아이폰11프로 리뷰를 올렸습니다. 


원본 : http://austinmann.com/trek/iphone-11-pro-review-china


<아이폰11 프로 초광각 카메라>

먼저 화각이 13mm인 초광각 렌즈로 촬영한 사진입니다. 이 초광각은 LG전자가 개척한 화각인데 이제 아이폰에서도 광각 사진을 촬영할 수 있게 되었네요.

위 사진을 보면 기가 막히다는 말이 떠오를 정도로 엄청난 사진 결과물입니다.


위 3장의 사진은 모두 아이폰11 프로 광각( 와이드)로 촬영한 사진입니다. 3개의 카메라 중 가장 성능이 뛰어난 메인 카메라로 셔터스피드가 무려 1초에서 1/125,000초까지 지원합니다. 


Austin mann는 일몰 무렵의 계림에서 촬영한 사진을 소개하면서 야간 사진 모드의 놀라운 발전에 극찬을 하네요. 애플은 야간 사진에 대해서 기술적인 문제를 해결하면서 동시에 예술적 표현에 대한 전략적인 균형을 잘 잡았다고 하네요

이 사진은 HDR 사진이 아닌 것 같은데 노인의 얼굴 표정이 다 보이면서도 배경이 되는 계림의 산과 강물이 잘 보이네요. 엄청난 사진입니다. 


애플 아이폰11 프로는 나이트 모드가 추가되었습니다. 객석에서 촬영한 사진과 계림에서 촬영한 사진인데 희미한 객석의 빛만 담기는 아이폰XS와 달리 아이폰11프로의 나이트모드는 관객들의 표정까지 보이게 하네요. 계림 사진도 그냥 점으로만 보이는 계름 풍경을 선명하게 잘 담고 있습니다. 육안으로 본 것보다 더 밝게 담겼습니다. 

위 사진은 아이폰11 프로의 HDR 사진을 테스트하기 위해서 촬영한 사진입니다. 전면 카메라의 TrueDepth 카메라를 이용해서 촬영한 사진으로 노출을 최대한 낮게 설정하고 촬영했습니다. 정말 놀라운 발전이네요. 

스마트 HDR은 시맨틱 렌더링을 사용하고 있으며 촬영시에는 소프트웨어가 피부, 눈, 치아를 분리하여 각각의 질감과 명암을 적절히 유지하고 컬러 밸런스, 피부 색조가 정확하게 유지되는 등 꽤 좋은 사진 결과물을 얻었습니다. 


재미있는 기능도 있는데 26mm 광각 렌즈로 촬영해도 초광각 카메라로도 동시에 촬영되기에 촬영한 사진을 나중에 초광각 카메라로 촬영한 화각으로 변경할 수 있습니다. 위 사진에서 가운데 부분이 광각 카메라 화각이고 반투명으로 된 양 끝은 초광각 카메라로 촬영하는 화각입니다. 촬영 전에 광각, 초광각 화각을 미리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이러게 보니 광각 카메라와 일반 화각 카메라가 옆으로 화각만 더 넓은 형태네요. 초광각 카메라가 주변부 왜곡이 없네요. 

Austin mann 사진작가는 아이폰11 프로는 광학 손떨방과 버스트 모드, 야간 모드에서 셔터 속도를 수동으로 조절하거나 카메라의 세세한 부분까지 제어할 수 있어서 프로 사진작가들에게 좋은 스마트폰이라고 말하고 있습니다. 

아이폰11은 초광각, 광각 카메라가 있고 아이폰11 프로는 2배 줌인 망원 카메라가 달려 있습니다. 아이폰11 프로와 아이폰11 프로 맥스는 같은 카메라 렌즈와 센서가 들어가서 카메라 성능은 동일합니다. 아이폰 11 프로 맥스는 화면이 더 크고 배터리 수명도 더 큽니다. 크기가 커서 한손으로 잡기 어려워서 Austin mann씨는 아이폰11 프로를 앞으로 사용할 예정이라고 하네요.


아이폰11 프로와 LG V50과 갤럭시노트10과 사진 결과물을 비교한 사진들이 보고 싶어지네요. 아이폰11 프로는 아이폰 카메라의 약점이었던 야간 사진이 꽤 좋아졌네요. 나이트 모드는 정말 대단하다는 생각이 듭니다. 

썬도그
하단 박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bluetree01.tistory.com BlogIcon 블루메이드 2019.09.22 18: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이폰 사진이 기막히게 찍힌다더니
    역시나 화질이 끝내주네요
    그래도 전 우리나라 폰 사용할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