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3D카메라는 고가입니다. 그리고 아직 대중화가 되진 않았죠.
LG전자의 3D 카메라가 달린 스마트폰이 나왔지만 범용적이지 않기에 크게 히트는 하지 못했습니다.
아직까지 3D는 하나의 옵션일 뿐 대중화 되긴 힘들고 3D 제품가격이 2D제품 가격과 비슷해 질때 하나의 옵션처럼 들어갈 때 대중화가 될 것 입니다.

 
그러나 아이폰 유저들은 간단한 유료 어플만 설치하면 3D 카메라의 품질은 아니지만 3D사진을 찍고 프린팅 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Snapily3D 라는 이 어플은 애플 앱스토에 올라와 있는데 어플을 설치하면 아이폰으로 3D 사진을 찍을 수 있습니다.

 

 사진을 찍을려면 정확하게 1,5미터 앞에서 90도 각도로 피사체를 찍어야 하는 불편함이 있지만 이 기준만 지켜주면 간단하게 3D사진을 찍을 수 있습니다. 아이폰이 카메라가 하나 있기 때문에 아마도 두번 촬영을 해야 하지 않을까 생각되네요. 한장을 찍고 살작 옆으로 움직여서 사진을 찍은 후 두 사진을 한꺼번에 보여주는 것인데요

 
아쉽게도 3D 방법중 가장 원시적이고 효과가 떨어지는 적청방식이네요


이렇게 촬영한 사진은 맨눈으로는 3D 효과를 느낄 수 없고 적청 안경을 껴야 합니다. 적청 안경 가격이 무척 싼데 이거 막상 구할려면 구하기가 마득찮죠

 

 그래도 친구들에게 3D 사진 자랑할 때나 재미로 찍기엔 좋겠네요
가격은 1.99달러입니다.  
http://itunes.apple.com/us/app/snapily3d/id473670116?ls=1&mt=8  에서 자세한 내용을 볼 수 있는데 다운 받고 싶어도 아이팟터치만 있지 아이폰이 없네요. 안드로이드 마켓이 엄청난 성장을 했다고 해도 이런 재미있고 유용한 어플들은 거의 다 애플에만 있더라고요. 그러니 애플 아이폰이 안드로이드폰 보다 성능은 떨어져도 애플 앱스토어에만 있는 어플들이 사람을 혹하게 하죠.  아이폰은 단순히 아이폰만으로 판단해서는 안된다니까요. 그 아이폰이 이끄는 생태계 까지 살펴야 아이폰의 인기를 알 수 있죠


 

썬도그
하단 박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paro 2011.12.16 12: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적청안경.. 극장에서 3D 영화볼때 나눠주는 걸로 하면 안되나요?
    어차피 극장비용에 포함되어 그냥 가져가도 된다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