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아이폰이 나오니 아이폰과 비슷한 폰들이 많이 나오고 있습니다. 스마트폰들은 디자인이 비슷비슷하죠
직사각형 형태의 터치폰이 대부분입니다. 모양새의 다양성만 따지면 일반폰이 다양했죠

그런데 이 스마트폰끼리 뭉쳐서 PC모니터가 태블릿PC가 되는 획기적인 콘셉트폰 '라인'이 화제입니다
2010년 Furong 컵 디지털 생산 서비스 디자인 어워드에서   중국인이 디자인한 라인폰이 대상을 받았습니다.

이 콘셉트폰은 아이폰과 비슷합니다. 다만 터치를 폰의 테두리를 주로 이용해서 움직입니다.
거기에 폰끼리 붙이면  태플렛PC도 되고  PC모니터도 됩니다

뭉치면 뭉칠수록 화면이 더 커질 수 있는데요. 아주 흥미로운 아이디어입니다.

이렇게 뭉칠수록 더 다양한 활용방안이 나오는 폰이라면 친구들끼리 공동구매해서 사용해서 살 사람들이 많을 것 같네요. 뭐 콘셉트폰이니 멋져보이긴 하지만 저 기술을 어떻게 실현할까도 고민이 되겠네요 테두리도 터치스크린으로 해야 할텐데요 90도로 접히는 터치스크린이 아직 없는것으로 아는데요. 

기술적인 문제는 엔지니어들이 해결하겠죠 뭐
그 엔지니어가 한국인이었으면 하네요


썬도그
하단 박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mangastorytelling.tistory.com BlogIcon manga0713 2011.01.24 18: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아이디어네요. ^^

  2. Favicon of http://toon.pe.kr BlogIcon 미령 2011.01.27 11: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잘 모르겠네요.
    붙인다는 것이 어떤 느낌인건지...
    혼자서 두세개를 들고 다닐 필요는 없고...
    여러명이 모여서 하나를 만든다... 그럴 일이 얼마나 있을지...
    그리고 붙일 수도 없을 텐데요... 아무래도 고정시키려면 또 뭔가 장치가 필요할 것이고...(넓은 판때기 같은 것이나 틀 같은 것요.)
    그러면 기존의 장점이 없어지는 것 같기도 하고...
    그리고 컴퓨터에서도 마우스 움직임으로 뒤로가기 앞으로 가기 뭐 그런 여러가지 기능을 하는게 있지 않나요?
    아이폰이나 스마트폰도 그런 방식인가요?
    전 아직 그런 종류를 경험해보지 않아서 잘 모르겠네요.
    외워두면 편하겠지만 외우기 전에는 그냥 버튼이 눈에 보이는 것이 더 편한 것도 같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