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위클리 경향에서   프랑스에서 발간된 월간지 〈피가로 일루스트레〉 1893년 10월호에 조선의 황후라고 소개하면서 올라온 사진을 소개하고 있습니다.  기사 내용을 보니  명성황후의 사진의 진위여부는 알수 없다고 뜨뜨미지근하게 맺고 있습니다.

우리가 알고 있던 명성황후의 사진들.  그 사진들 대부분 가짜로 밝혀지고 있습니다.  조선의 궁녀사진을  여러 해외언론들이 마치 조선의 왕후인양  보도하고  전파되었지만 정작  정확한  명성황후의 사진은 아직까지 밝혀지고 있지 않습니다.


왜 명성황후사진은 그렇게 찾아도 없을까요?
사진이 없던 시절이어서요?  아니죠. 사진은  명성황후가 있던 시절에  발명되고 한참후였고   고종같은 경우는 사진찍는것을 무척 좋아하셨습니다.  구글 이미지 검색해보세요. 얼마나 많은 고종사진이 나오는지요.

이렇게  고종은 사진을 즐겨 찍었지만  그 어디에도 명성황후의 흔적은 없습니다.
왜 없을까요? 일본제국주의자들이 싹다 불싸질렀을까요?

이유는 아주 간단합니다. 
명성황후는 사진찍는것을 극도로 싫어 했습니다. 아주 단순한 이유죠.  사진이 넘치는 시대지만 사진찍히는것을 싫어하는 사람도 참 많습니다.  명성황후는 무슨 이유인지는 모르지만  사진찍히는것을 극도로 싫어했습니다. 이런 이유로 일본자객들이 명성황후를 찾는데 애를 먹었습니다.  일본자객들은 한번도 명성황후를 본적이 없고 사진도 없었기 때문이죠.


덕혜옹주 사진


사진을 싫어했던 명성황후. 앞으로도 명성황후 사진논란은 계속되겠지만  쉽게 사진을 찾기는 힘들것 입니다.
지금같이 캔디드사진처럼 몰래 촬영할 수 있던 시대도 아니였습니다.  사진을 찍을려면 의자에 앉아서 장시간 기다려야 했던 시대였고 가볍게 찍을 수 있던 시대가 아니였기 때문입니다.


썬도그
하단 박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kimdonghyo.tistory.com BlogIcon 똑바로 해라잉~ 2010.05.31 13: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민비가 "살짝 곰보"였다고 합니다.
    그러니 사진 찍는 거를 무지 싫어하지 않았을까요?

    매천야록을 읽어봤더니, 명성황후라고 부르고 싶은 마음이 전혀 들지 않더군요.
    조선을 결정적으로 말아먹은 요물...이라는 말이 절로 나오더군요.

    아참... 블로그 참 재미있게 구독하고 있습니다.
    물론 일부 관점이 다른 부분들은 있지만요.

    • Favicon of https://photohistory.tistory.com BlogIcon 썬도그 2010.05.31 13: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곰보였다구요? 새로운 사실이네요. 제가 몰랐던 사실이군요. 그렇다면 이유가 어느정도 설명되네요. 매천야록은 국수주의자들에게는 매도당하는 책이기도 하더군요. 무슨내용인지 한번 시간나면 봐야겠습니다.

      정보감사하고 제가 좀 주관이 강해서 여러사람 거슬리는 글을 쓰기도 하는데 너그럽게 읽어주셨으면 합니다.

  2. Favicon of https://kimdonghyo.tistory.com BlogIcon 똑바로 해라잉~ 2010.06.01 11: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 기억이 틀림없다면, (심한 곰보가 아니라는 뜻의) "살짝" 곰보였다고 합니다.

    그리고, 주관이 강하면 어떻습니까. 그리고 주관이 남하고 반드시 같으란 법은 없는 거지요.

    주관이 틀린 부분도 저는 아주 재미있게, 그리고 성실한 블로깅에 감탄하면서

    아주 잘 읽고, 보고 있습니다.

  3. 지우개 2010.06.02 23: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윗 글에서는 단순히 명성황후가 단순히 사진을찍기 싫어해서 사진이남지않았다라고 하셨는데요.
    그주장을 뒷바침할만한 사례나 근거등을 제시해주셨더라면 더설득력있지않았을까싶군요..

    • Favicon of https://photohistory.tistory.com BlogIcon 썬도그 2010.06.03 01: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근거라고는 사진평론가 진동선님의 강의 밖에 없습니다. 지난번 포토이미징쇼에서 멋진 강의 하셨는데 그 분 말씀이 사진찍기 싫어했다고 합니다.

  4. 이런 2010.07.08 23:0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일본에게 얼굴이 알려지면 않되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