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경복궁 정문인 광화문을 기준으로 주로 오른쪽으로 다녔습니다. 그곳엔 한옥지구인 가회동이 있고  삼청동이 있습니다. 정동도서관이 있고  많은 갤러리가 있으면  조금만 더 걸으면 인사동이 있습니다.

그러나 서쪽은 왠지 가지지가 않더군요. 그러나 이 서쪽  즉 서촌이라는 동네도  꽤 아기자기한  곳임을 최근에 알았습니다.
많은 한옥건물이 있고 최근들어서  갤러리나 화랑 커피숍등이 많이 들어서고 있습니다.  이 서촌에는  류가헌이라는 한옥사진갤러가 있습니다.

류가헌을 찾아가 봤습니다.   경복궁 담벼락을  따라 가다보면 이런  경복궁 서문인  영추문이 보입니다.  사람의 왕래가 없다는것을 보여주기 위한것인지  굳게 닫혀있네요.

영추문을  봤다면  맞은편에  메밀꽃 필 무렵 이란 식당을 찾으면 됩니다.




그 골목으로 한 50미터 정도 들어가면 됩니다.



좀 헤매고 있을때  친절하게 류가헌 가는길이라는 앙증맞은 화살표가 절 이끄네요.


드디어 찾았습니다.  최근에 개보수를 했다고 하는데  한옥과 통유리 이 어울릴것 같은 건축조화가 참 새련되어 보입니다.


옆 건물도 비슷한 모습이죠. 머리는 한국식 몸은  서양식.  퓨전인가요? 

이게 문인줄 알고 들여다 봤는데  문은 아니고 창문같은 곳이네요 5미터만 더 가면


대문이 나옵니다. 

류가헌에 들어서면  왼쪽은 작은 카페와 사무실이 있고 오른쪽은  사진갤러리가 있습니다. 갤러리는  무료관람이고 가끔 작가님을 직접 만날 수 있습니다. 사진갤러리라기 보다는  하나의 한옥이고 그걸 개조한듯 했습니다.  사실 이곳은 개인집이었고  류가헌 관장님이  작은 갤러리를 운영하다가 확장한것이라고 하네요.




갤러리는 크지 않았습니다. 그러나  적당한 크기에 지붕의 석까래가  운치있어 보이더군요. 상들리에 보다 더 멋지고 정감이 있습니다.




많은 시간 걸어와서 이 한옥건물에서 좀 쉬다 갔습니다.   여러가지 차와 음료를 판매하고 있는데 가격은 3천원정도로 저렴합니다.  관장님이 정이 많으신 분이라서  눈치 안보고 오래 있을 수 있고 차가 모자르면 더 주기도 합니다. 따까운 오후 햇살을  피해서 오미자차를 마시면서  한옥 마당을 보고 있으니  어린시절 생각이 나네요. 문지방에 앉아서 할머니가 일하던 모습을 보던 모습이요.




전시된 작품들은  안홍범 사진작가의 작품이었습니다.  잘 모르는 작가분이라서 작가세계를 잘 모릅니다.  사진들은 피사체를 모두 반씩 잘라서 찍으셨는데  무슨 의도가 있는듯 합니다.   그게 작가님의 정체성인것 같기도 하구요.




작은 마당에  툇마루 그리고 잔디. 이 풍경을 오래동안 눈에 담았습니다.  저 툇마루에서 떨어지는 빗소리를 들으면 얼마나 좋을까요?
그냥 어린시절 할머니 집에 놀러간 기분이 드는 곳입니다.


한쪽에서는 비틀즈 음악이 계속 나오고   사진관련 책자들이  쌓여있었습닏.


이 엄청난  책장의 책들.  저 책들을  다 읽고 싶었지만 몇권의 사진집만 보다 나왔습니다.


오후의 햇살이  바위같은 모양의 컵에  달라 붙어 녹아 내리네요.



테이블은 많지 않습니다.  그래도 찾아오는 사람들은 많습니다.  서촌 여행을 가시는 분들이 있다면  이곳을 꼭 들려보시라고 권해드립니다.  꼭 차를 시켜서 먹어야 하는 의무는 없습니다. 관장님에게 양해를 구하고  멋진 사진을 찍어도 뭐라고 하지 않습니다.

두 여학생이 한참을 툇마루에서 사진을 찍고 놀다가 가더군요.
일정이 있어서 류가헌의 여유를  내려놓은채 가방을 챙겨 나왔습니다.



자주 들려서  관장님하고 친해져야 겠습니다.  앞으로 서촌여행을 좀 많이 해봐야겠습니다. 서촌 정말  예전의 삼청동 분위기가 물씬나고  조용한 동네입니다. 그 서촌 이야기를 담아봐야겠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종로구 사직동 | 류가헌
도움말 Daum 지도
썬도그
하단 박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지나는이 2010.05.20 17: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작가님과 작품에 대해서 이야기 좀 하시지 그러셨어요....툇마루에 앉아계신 청바지에 파란티셔츠 입으시고 안경 끼신분이 안홍범 작가신데...ㅋㅋ

    • Favicon of https://photohistory.tistory.com BlogIcon 썬도그 2010.05.20 18: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작품세계 잘 알지도 모르는데 섣부르게 질문드리기가 좀 그랬어요 ^^ 담에 갈때는 작품에 대해서 미리 알아보고 공부하고 갈꼐요 ^^

  2. Favicon of http://downeve.tistory.com BlogIcon 바위풀 2010.06.05 21: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6월 20일까지 성남훈 작가님 전시회를 하고 계시다길래 처음으로 찾아가 볼까
    했는데 좋아 보이네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