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자고 일어났더니 드디어  애플이 태블렛PC를  공개했네요. 이름도 공개하지 않아서 아이패드다 아이슬레이트다등 여러가지 설이 있었지만   결국 예상대로 아이패드로 결정했습니다. 외모는  예상범주안에 있었던 모습입니다. 다만 테두리의 검은 부분이 상당히 크네요

이 아이패드는  이북리더기와  엔터테인먼트 멀티미디어기기에 촛점을 맞춘 제품입니다. 뮤직비디오. 음악. 동영상. 영화감상을 비롯해서 
E러닝등 온라인 교육과 이북리더기로 변신도 가능한데 이런 이유인지  웅진씽크빅은 오늘 오전 상한가 근처까지 올라가기도 했습니다.
애플 아이패드 수혜주라나요?


Height:
9.56 inches (242.8 mm)
Width:
7.47 inches (189.7 mm)
Depth:
0.5 inch (13.4 mm)
Weight:
1.5 pounds (.68 kg) Wi-Fi model;
1.6 pounds (.73 kg) Wi-Fi + 3G model
크기는 무척 얇습니다. 13.4mm  애플은 예상대로 두께에 집착을 했고 결과적으로 정말 얇은 두께로 제품을 뺐네요.  무게도 680g으로 가볍습니다. 

디스플레이 크기는 9,7인치입니다.  backlit IPS LCD  에 1024 x 760해상도를 지원합니다. 1인치 크기에 132픽셀이 들어가 있는데 이 정도면 이북리더기로도 손색이 없습니다. 


애플은 1GHz의 A4 CPU를 탑재했는데 무척 파워풀한 CPU라고 합니다. 전력소비도 작다고 하는데 실제로 만져봐야 느껴볼 수 있겠네요.
애플 아이폰3GS와 마찬기지로 중력가속센서와 주변빛을 감지하는 라이트센서도 들어가 있습니다.  Wi-Fi +3GS 모델에는 A-GPS도 들어가 있습니다.  

재미있는게  아이패드는 키보드와 도킹할 수 있습니다. 이렇게 쓰면 바로 넷북이 되겠네요. 그러나  저 키보드 일반 키보드가 아닌 애플에서 만든 키보드일거예요. 애플은  자사의 제품만 쓰라고 하잖아요.  뭐 나중에는 호환이 되는 키보드가 나올것 같기는 하지만 애플이 그냥 지켜볼지는 모르겠네요. 


아이패드 안에는 충전용 배터리가 들어가 있는데 한번 충전에 10시간의 동영상 재생을 할수 있으며 인터넷도 사용 가능합니다. 
이북리더기로 사용은 가능하나  킨들이나 누크처럼 오래 사용할 수 있는 즉 한번 충전으로 오랫동안 사용할 수 있는 이북리더기를 원한다면
아이패드2를 기다려야 할것입니다.   아이패드에는 스피커와 마이크가 내장되어 있고  데이터 커넥터는  아이폰의 30핀 커넥터와 똑같은 커넥터를 제공합니다. 

동영상 재생은 720/30fps를 지원하며 게임을 하는데도 무리가 없습니다. 


인터넷 사용환경이 무엇보다 중요한 아이패드. 대부분 이 아이패드 인터넷사용으로 사용할 것인데 문제가 좀 있네요
예상대로 애플은 자사의 사파리를 기본브라우저로 채택했는데 아이팟터치나 아이폰에서도 문제였지만 이 아도비의 플래쉬 플레이어를 
지원하지 않습니다. 이 문제를 해결할것 같기는 하지만  이 문제 해결하지 않으면  큰 리스크가 되겠네요.




메일사용이나 애플 앱스토어 어플을 사용할수 있습니다. 이 모습은 예상했던 바죠. 아이폰처럼  쉽고 간단하게 메일을 사용할 수 있으며
애플 앱스토어 어플도 사용 가능합니다. 어플은  아이패드용이 따로 나올것 입니다. 



이미지뷰어도 깔끔하네요. 디지털 카메라의 자료를 옮길수 있는 USB커넥터와 SD카드를 이용해서 사진을 아이패드로 옮길 수 있습니다.




작은 크기로 즐길 수도 있지만 풀 스크린으로  어플을 사용할 수 있습니다

온라인 신문과 이북등을 사용할 수 있는데 킨들처럼  오랜시간 사용은 할수 없습니다  문제는  많은 이북 콘텐츠를 제공해야 하는데 
이 문제는 좀 더 지켜봐야겠네요

가격은 WI-FI 16GB 모델이 499달러 32GB가 599달러 64GB 699달러이며
Wi-Fi + 3G  16GB 모델이 629달러 32GB가 729달러 63GB가 829달러입니다.

무선공유기만 이용할수 있는 모델이 가장싼것이 약 500달러이고  휴대폰망을 이용할수 있는 제품의 최저가가 629달러네요
한국의 휴대폰 데이터망을 이용한다면  핸드폰 요금 많이 나오겠네요. 

전체적인 시장 반응을 보니 실망의 목소리가 무척 많네요. 애플이 항상 기쁨만 주는것은 아닌가 봅니다. 가장 문제가 되는것은 위에도 지적했지만 플래시 플레이어 미지원으로 인터넷을 올곧게  모두 사용할 수 없습니다.  이건 사파리 브라우저의 문제인데  왜 애플은 자사의 브라우저만 고집할까요.  나중에 익스플로러와 파이어폭스 구글 크롬도 사용할 수 있게  개방되지 않거나 아니면 사파리 브라우저가 플래쉬 플레이어 지원을 하지 않는다면   큰 리스크를 넘어서 시장에서 외면 당할 수도 있는 문제라고 봅니다.

또한 멀티태스킹 부분도  문제가 되고 있네요. 아이팟터치나 아이폰을 사용해보면 음악을 들으면서 다른 어플을 사용할 수 있는 멀티태스킹은 지원되지만 음악이외의 멀티태스킹은 지원되지 않고 있죠.  

인터넷 셔핑도 하면서 동시에  알트 탭키를 눌러서 동영상 감상도 바로 할 수 있는 기능이 없으면 여러모로  시장에서 아쉬운 소리를 많이 들을듯 합니다.  제 예상과 달리 실망의 목소리가 가득한 하루가 될것 같습니다.

애플아이패드 분명 훌륭한 제품이고 시장파괴력이 큰 제품입니다. 위에 지적한 두가지 문제를 해결한다면 그 파괴력은 더 커질 것 입니다. 하지만 플래쉬사용을 많이 하는 한국 웹싸이트들이 많은데  이 부분을 한국유저들에게 어떻게 반응하게 될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습니다.

썬도그
하단 박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indy 2010.01.28 11:3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USB는 지원하지 않습니다.

  2. Favicon of https://travel.plusblog.co.kr BlogIcon 꼬마낙타 2010.01.28 13: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헐.. USB도 지원을...
    아이패드 다음 버젼을 이용해야겠네요..
    아직은 초창기이니 앞으로 세대가 거듭 되면서 발전을 많이 하리라고 생각됩니다..

  3. 예슬아빠 2010.01.28 13: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플래시 지원은 못하는 게 아니라 안하는 게 맞을 겁니다. 여러가지 이유가 있겠죠. 스티브가 어도비를 무지 싫어하나? 라고 생각할 수도 있지만, 제가 보안쪽에서 일하다보니... 지난 2008~9년 플래시와 플래시의 취약점을 이용한 악성코드들이 기승을 부렸었습니다. 플래시가 지원되면 가장 먼저 문제가 될 부분이 이 점이겠지요.
    애플은 지금 현재는 아이폰, 아이팟터치에서 애플에서 심사하지 않은 코드가 기기에서 실행될 수 있는 가능성을 모두 차단하고 있습니다.(SDK의 agreements 가장 앞 부분에 명시되어 있습니다.) 이것이 사용자들에게 불편함을 초래하기도 하지만, 어떤 보안 어플 없이도 아이폰이 보안적으로 안전하게 유지되는 데 결정적인 역할을 합니다.

    최근에 국내 모 업체가 세계최초로 아이폰용 백신을 개발했다는 보도자료를 냈다가 엄청난 비난을 들었고, 애플에서 하루만에 reject 당했으며, 그래서 결국 사과문도 발표하는 헤프닝도 있었는데요. 플래시 지원은 여러 관점에서 고민이 되어야 할 것입니다. 그리고 제 짐작으로는 플래시를 지원하게 되면 백신과 같은 보안프로그램도 반드시 필요해질 것입니다.

    • Favicon of https://photohistory.tistory.com BlogIcon 썬도그 2010.01.28 13: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 그런 문제가 있군요. 보안때문이라. 그래서 아이팟터치에 백신이 없군요. 원천봉쇄 ㅎㅎ 좋은 말씀 감사합니다.

    • 지나가던 애플빠 2010.01.30 20:50  댓글주소  수정/삭제

      제 주관적인 견해인데여.. 아마 애플의 App Store의 게임/유틸 등의 수익에 대한 손해때문에 넣지 않은것이 아닌가 싶네여.. 잡스 아저씨가 그런 생각을 하면.. 뭐. 그래도 회사는 우선 순이익이 좋아야 개발도 하고.. 개선이 차차 되길 바랍니다;;

  4. 예슬아빠 2010.01.28 13: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플래시가 지원되는 순간부터 기존 아이폰 생태계의 안전성과 신뢰성에 많은 문제들이 생길 것이 뻔하고, 그리고 플래시를 목말라하는 것은 한국만 그런 거 아닌가요. 해외에는 플래시를 이렇게 떡칠하듯 쓰는 사이트가 별로 없는 것 같은데요. 우리나라는 플래시 도배한 사이트가 워낙 많고, 화면당 플래시 서너개는 띄워야 디자인좀 했구나 라고 생각하는 듯..(괜히 PC만 무거워지는데...)

    • Favicon of https://photohistory.tistory.com BlogIcon 썬도그 2010.01.28 13: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겉멋든 사회 외형지상주의사회가 한국이고 그걸 반영한게 웹싸이트입니다. 공감합니다.

    • 2010.02.01 01:39  댓글주소  수정/삭제

      웹에 올라와있는 플래시게임 한번도 안해보셨나봐요.
      엄연히 플래시를 쓰는 웹사이트가 있는 한
      이를 지원하지 않는건 단점이 맞습니다.

  5. Favicon of http://equinox.tistory.com BlogIcon 아크히츠 2010.01.28 19: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애플이 플래시를 지원하게 될 일은 없을 것 같은데요...?

    • Favicon of https://photohistory.tistory.com BlogIcon 썬도그 2010.01.28 19: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렇다면 아이패드가 성공하기도 힘들 것 입니다. 이 플래시부분은 최고의 불만사항으로 떠오르고 있습니다. 한국은 플래시로 된 웹이 많은데 미국보다 더 큰 타격이 될것 입니다.

    • Favicon of http://equinox.tistory.com BlogIcon 아크히츠 2010.01.28 21: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잡스가 뱉어놓은 말이 있어서 지원은 안할 것 같은데...
      최초로 그 고집을 꺾게 될 일이 오려나요?
      개인적으로 왔으면 좋겠습니다^^

    • Favicon of https://photohistory.tistory.com BlogIcon 썬도그 2010.01.28 21: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워낙 고집쟁이고 외골수 기질이 많아서 굴복하지 않을듯 한데요. 그냥 대박은 아니고 중박만나도 만족할듯 다음버젼에서 살짝 플래시 지원할듯 합니다. 그래야 자존심도 안상하고 좋을듯 한데요

  6. Favicon of http://www.i-on-i.com BlogIcon i-on-i 2010.01.29 01: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위에 분들이 좋은 설명들 해주셨네요.
    거기에 몇가지 더 말씀 드리고 싶은것은 애플이 플래시 사용을 금하는 이유는 플래시 자체가 무겁기 때문이죠. 옴니아2가 욕먹는 이유가 터치위즈의 UI가 플래시 기반에서 만들어 졌기 때문에이기도 합니다. 또한 플래시를 지원할 경우 수많은 플래시 게임들을 사용할 수 있으니 애플의 앱스토어의 있는 게임들이 타격을 받겠죠? 여러가지 이유에서 애플이 계속적으로 플래시를 원천 차단하는듯 합니다. 하지만 HTML5 버전 부터는 플래시 플레이어 없이도 동영상 플레이가 가능하니 어느 정도 대안이 될 수 있겠구요.
    최근에 출시될 아도비 플래시버전에는 플래시 플레이어 없이도 돌아갈 수 있게 플래시를 만드는 기술을 넣었다고 들었습니다. 다시 말하면 플래시 플러그인 없이도 웹상에서 플래시로 만든 웹이나 어플들을 보이게 할 수 있다는 뜻이죠.
    애플이 막고 있으니 어도비가 다른 방안은 모색한듯 하네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