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요즘 학생들도 그러는지는 모르지만  중고등학생이 되면 학생들은 음악을 참 좋아합니다. 저도 이 음악 저 음악 많이 들었는데 나이드니까 다 한때 더군요. 중고등학교때는  학생들 악기 하나씩 연주하고 싶어 합니다. 특히 드럼은 남학생들이 로망이죠.

맨뒤에 앉아서 친구녀석은  필통 몇개를 책상위에 모아놓더니  쉬는 시간에  드럼이라고  마구 두들겨 됩니다. 제 철재필통도 봉변을 당하고 수많은 구타의 흔적을 간직한채 저에게 돌려져 왔습니다. 친한 친구라서 씩 웃고 말았지만 다음날 제가 복수를 했습니다.
저도  그 녀석 철재필통을 빼앗아서  신나게 두들겼습니다. 

본능일까요?  왠지 그 나이때는 다들 드럼을 좋아합니다. 멜로디를 연주하는 악기는 다루기 힘들지만 리듬악기들은  리듬만 좀 탈줄 알면 연주하기 쉽잖아요. 뭐 실제로는 어렵겠지만 일단 쉬워 보이는 것은 있습니다.  그래서 그렇게들 드럼을 좋아하나 봅니다.

틈만나면 드럼질을 해되는 통에 어머니는  라면 끊이면서 시끄럽게 한다고 혼내곤 했습니다. 요 양은냄비 두들기는 맛이 있습니다.
이런 드럼매니아들을 위한 제품인  포켓드러머가 나왔습니다.

이 포켓드러머는 음악을 들으면서  음악속의 드럼연주를 직접 버튼을 누르면서  따라 할 수 있습니다. 소리 조절도 가능하구요

http://www.tv-tokyo.co.jp/wbs/trend_tamago/tt_206.html 에서 동영상으로 어떤 제품인지 확인할 수 있습니다.
가격은 1980엔인데 생각보다 무척 저렴하네요  http://jugem.jp/mono/rakuten/3rwebshop:10000429/ 에서 구매할 수 있습니다.

드럼질(?) 좋아하는 분들 버스안에서 음악 들으면서 혹은 거리를 걸으면서 드럼질 많이 하시길 바랍니다.

썬도그
하단 박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kensaku.tistory.com BlogIcon 켄사쿠 2010.01.27 21: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재밌는 제품이군요~ㅎㅎ 전 한때 학생이던 시절 일렉기타를 하고픈 욕망이 생기더라구요..ㅎㅎ

  2. Favicon of https://huhufamily.tistory.com BlogIcon 후후파파 2010.01.27 21: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같은 사무실에 취미로 밴드에서 드러머 하는 분이 계신데 이 글 한번 보여줘야겠어요~~ㅋ

    • Favicon of https://photohistory.tistory.com BlogIcon 썬도그 2010.01.27 23: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는 저 제품 보면서 좀 만 더 다듬었으면 예를 들어서 중력가속센서를 달아서 휘두르면 작동하는 그리고 양손으로 칠수 있게 스틱을 두개로 만들면 어떨까 하는 생각도 듭니다. 물론 가격은 올라가겠지만 그래도 드럼매니아분들은 최고의 제품이 될듯 합니다. 그러나 시장성이 문제겠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