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사진은 권력이다

사진가들을 위한 장갑 Etre Touchy Gloves 본문

사진정보/사진에관한글

사진가들을 위한 장갑 Etre Touchy Gloves

썬도그 썬도그 2010. 1. 12. 23:18


사진가들이 장갑이 필요할까요?
네 필요합니다. 요즘같이 엄동설한에서는  풍경사진촬영하다가 보면 손이 땡땡업니다. 그래서 장갑이 필요하죠
하지만 셔터를 누를때 장갑은 거북스럽습니다.

셔터의 찰진 맛을 느낄 수 없습니다.
그렇다고 장갑벗고 누르고 다시 끼기도 불편하죠
그래서  사진가를 위한 장갑은 얇은 장갑이나  위와 같은 엄지와 검지가 뚫린 장갑인 Etre Touchy Gloves이 좋습니다.

그런데 재미있는것은 이 장갑 사진가를 위해서 나온것이 아니구요.
아이폰과 아이팟터치를 위한 장갑입니다

아아폰 때문에 정전압 방식(손가락에만 반응하는)이 스마트폰의 대세가 되고 있고 삼성도 정전압방식의 스마트폰을 만든다고 하네요.
아이폰을 위한 장갑이지만 이 장갑  사진가들에게 좋은 장갑입니다. 20유로인데  장갑을  살 필요는 없고  집에 굴러다니는 그러나 버리가 아까운 장갑의 끝을 잘라버려도 됩니다. 다만 마무리 처리는 좀 해야겠죠






8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