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사진은 권력이다

문자를 쓰면 모니터에 물체가 나타나는 새로운 증강현실 기술 본문

IT/가젯/IT월드

문자를 쓰면 모니터에 물체가 나타나는 새로운 증강현실 기술

썬도그 2010. 1. 2. 18:33
갖고 싶은 것을 문자로 적으면 바로  현실로 나타나는 도구가 있으면 얼마나 좋을까요? 판타지 영화에서나 가능한 일이죠.
그러나  증강현실이 그런 비현실적인 일을 실현하는데 한 발 다가서고 있습니다.

증강현실은  3D CG이미지를 현실을 배경으로 새로운 가상공간을 만들어주는 신기한 기술입니다.  80년대 보잉사에서 엔지니어들의 정비를 위해서 만들어진 기술인데 최근들어  기술이 대중화되면서 많은 사람들이 이 기술을 이용해 프로그램을 만들고 있습니다.

싱가폴 국립대학의 인터렉티브 미디어랩의  Steven Zhou 와 Syed Olmer Gilani 라는 두 학생이 이 기술을 응용한 기술을 선보였습니다.
화이트보드에  글씨를 쓰면  웹캠을 통해서 모니터에 글을 프로그램이 이해하고 그대로  물체는 모니터에 나오게 합니다.

5개의 빨간 배를  써 넣으면  모니터에 5개의 빨간 범선이 나오는 식이죠


아직까지는  한정된 단어만 인식하고 3D그래픽이 구리구리 하지만  잘만 응용하면  좋은 기술이 될듯 합니다.
앞으로 CG디자이너나 그래픽 디자이너들이 글로  오브젝트를 불러와서 작업 할 수도 있겠네요

http://www.iml.org.sg/index.php/media/videos?start=4 에서  실현 동영상을 볼 수 있으니 직접 감상해 보세요.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