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사진은 권력이다

장기용 카메라는 라이카 SL2 상업사진가들이 좋아하는 카메라 본문

사진정보/카메라

장기용 카메라는 라이카 SL2 상업사진가들이 좋아하는 카메라

썬도그 2021. 12. 30. 11:47
반응형

드라마를 보다가 주인공이나 조연이 카메라를 들고 있으면 저 카메라가 뭔지 참 궁금해합니다. 직업병이라면 직업병이죠. 송혜교 장기용 주연의 SBS 드라마 <지금 헤어지는 중입니다>를 보다가 어!!라는 느낌표가 입에서 자동으로 튀어나왔습니다. 

이 거대한 카메라는 그건데 그거? 바로 라이카 SL2나 라이카 SL2-S 둘 중 하나입니다. 그런데 라이카 SL2는 마빡에 LEICA라고 하얀 텍스트로 음각되어 있늗네 안 보입니다. 그리고 왼쪽에 빨간딱지가 있네요. 그럼 라이카 SL2-S일 겁니다. 라이카 SL2-S는 검은색으로 되어 있거든요. 

이 카메라가 바로 라이카SL2-S입니다. 라이카 SL2-S는 풀프레임 미러리스입니다. 들어보면 좀 놀랩니다. 생각보다 무겁습니다. 캐논, 니콘, 소니 풀프레임 미러리스보다 1.5배 더 무겁습니다. 대신 내구성이 좋고 어떤 날씨에도 사용할 수 있는 내후성도 좋습니다. 라이카 SL2-S의 마빡을 보면 검은색으로 LEICA라고 적혀 있죠. 

그런데 24-90mm 렌즈 두에 핫슈에 하얀색 글씨가 보이네요. 그럼 말이 달라집니다. 라이카SL2는 이 핫슈에 하얀색으로 제품명이 적혀 있습니다.  

아! 알았습니다. 이 카메라는 라이카SL2가 맞습니다. 그러나 PPL이 아니라 단순 대여 제품이라서 라이카라는 글씨를 검정 테이프로 가렸습니다. 라이카 로고도 가렸죠. 그러나 빨간 스티커로 가려줘서 라이카에게 빌려준 것에 대한 고마움을 표시했네요. 

라이카SL2라이카 SL2 본 분들은 대번에 아시더라고요. 라이카 SL2라고요. 

참고로 배우 장기용은 카메라 좋아하는 배우는 아닙니다. 류준열처럼 아는 분이 라이카 M을 선물로 줘서 입문을 한 것이 아닌 드라마 역할이 패션 사진가라서 들고 촬영했네요. 방송 촬영 영상 클립을 보면 카메라가 무겁고 줌링을 잡는 방법이나 패션 사진가들이 좋아! OK! 를 어느 정도 하는지 자문을 받더라고요.

맞아요 라이카SL2 꽤 무겁죠. 그러나 패션 사진가들이 많이 사용합니다. 그 이야기는 좀 있다고 하겠습니다.
라이카 카메라를 사용하는 연예인들이 꽤 많은데 대표적인 분이 박찬욱 감독입니다. 라이카 M 시리즈 마니아이고 사진전까지 합니다. 김남길은 '시베리아 원정대'에서 라이카 SL을 들고 촬영하더라고요. 유준열도 있고 하시시박 사진가도 라이카 SL2를 사용합니다. 

반응형

지난 3월 라이카SL2-S를 1주일간 사용해 봤습니다. 사용하면서 느낀 점은 간략하게 소개하겠습니다. 
아쉬운 점은 무겁다 대신 내구성은 뛰어나다, 콘트라스트 AF라서 빠른 피사체 추적은 쉽지 않다가 아쉽습니다. 
대신 좋은 점은 편리한 조작 편의성 기능이 많다. 사진 선예도가 좋다, 특히 사진 주변부 선예도가 좋다. 특정 색에 치우지지 않고 눈으로 본 그대로 담는 정확한 색감이 좋다. 그래서 상업 사진가들 중에는 눈으로 본 그대로 색감으로 담고 싶을 때는 라이카 카메라를 찾습니다. 그리고 5축 손떨방이 광학 손떨방이라서 뛰어난 안정화 효과를 제공하며 4K 동영상을 발열 없이 무제한으로 촬영이 가능합니다. 

특히 인상 깊은 건 조작 편의성이빈다. 버튼 3개와 상단 조이스틱 같은 콩 버튼으로 각종 메뉴 이동이 편하고 동영상, 사진 모드 전환을 하면 메뉴가 싹 달라지고 표시하는 UI도 달라집니다. 상단 오른쪽 휠 다이얼로 다양한 조작이 편리하고요. 

5축 손떨방은 무려 2초까지 흔들림을 보정을 해줄 정도로 뛰어납니다. 

라이카 SL2와 SL2-S 차이점은 SL2는 4,730만 고화소에 1초에 20 연사의 고속 연사를 제공하고 SL2-S는 2460만 화소로 저화소이지만 대신 저조도 환경에 대한 기능이 좋아서 어두운 곳에서 사진 촬영 및 동영상 촬영에 좋습니다. 전체적으로 기능은 SL2와 비슷합니다. 가격은 라이카 SL2가 800만 원 대, 라이카 SL2-S가 600만 원대입니다. 

렌즈는 가격들이 5~6백만원 이상인데 최근에 출시한 SL 24~70 f/2.8 고정 조리개 렌즈가 300만 원대로 나와서 가격에 대한 부담감은 더 줄었습니다. 참고로 이 렌즈 엄청 잘 나간다고 하네요. 솔직히 라이카 카메라 사용하고 싶어도 가격이 비싸서 쉽게 사용할 수 없는데 라이카 SL2, SL2-S 바디 가격이 라이카 카메라 치고는 그렇게 비싼 것도 아니고 렌즈도 캐논 백통 렌즈 가격인 렌즈들이 나오면서 가격에 대한 문턱은 낮아지고 있습니다. 

반대로 캐논, 소니, 니콘이 풀프 미러리스 제품만 출시하면서 제품 가격이 3백에서 8백만원 정도로 가격이 높게 형성되면서 상대적으로 라이카 카메라 가격이 낮아 보이는 효과도 보이고 있네요. 

라이카 풀프레임 미러리스인 라이카SL2, 라이카 SL2-S는 정확한 색감과 뛰어난 연사과 4K 동영상 기능으로 패션 사진가, 상업 사진가 및 다큐멘터리 사진가들이 좋아합니다. 다만 AF가 빨라야 하는 스포츠 사진, 보도 사진가, 야생동물 사진가용으로는 적합하지 않습니다. 주로 실내 스튜디오와 느린 피사체와 정물 피사체를 촬영하기 좋아서 일상 기록용이나 암부 표현력이 무척 좋아서 다큐멘터리 사진가와 인물 사진가들이 좋아합니다. 

반응형
그리드형
8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