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사진은 권력이다

페북에 오래된 기사를 공유하면 유저에게 경고 알림을 표시한다 본문

IT/가젯/IT월드

페북에 오래된 기사를 공유하면 유저에게 경고 알림을 표시한다

썬도그 2020. 6. 28. 12:08
반응형

뉴스는 뉴스여야 뉴스지 1년 지난 기사를 지금 소개하면 그건 뉴스가 아닙니다. SNS 특히 페이스북에 뉴스를 공유하는 분들이 참 많습니다. 저 또한 페북에 올리는 글 8할이 뉴스입니다. 그런데 가끔 보면 뉴스가 아닌 1년 전 또는 2년 전 심지어 5년 전 뉴스를 공유하면서 아무런 설명이 없는 분들이 좀 있습니다. 5년 전 뉴스라고 말을 해줘야 이해를 하는데 아무런 설명이 없으면 최근에 일어난 뉴스라고 오해하죠. 

페이스북은 앞으로 이렇게 오래된 뉴스 기사를 공유하면 공유하기 전에 페북 사용자에게 위 화면처럼 3개월 전 기사라고 경고 메시지를 띄울 예정입니다. 그럼 언제까지가 뉴스냐? 90일 이내의 기사는 뉴스이고 90일 이상 오래된 기사는 헌 뉴스라고 구분합니다. 

페이스북에 따르면 많은 사람들은 말 그대로 새로운 정보인 뉴스를 보고 그걸 공유할지 말지를 정하는데 오래된 뉴스를 올리는 것은 다른 사람에게 오해를 살 수 있는 것에 큰 우려를 표했습니다. 실제로 저도 2년 전 뉴스를 새로운 뉴스인줄 알고 공유했다가 오래된 뉴스임을 알고 황급하게 삭제를 한 후 오래된 뉴스를 올린 분에게 댓글로 오래된 뉴스라고 적은 적이 있네요. 

오래된 뉴스를 공유하지 말자는 소리는 아닙니다. 오래된 뉴스면 몇 년 전 뉴스이고 왜 이걸 공유하는 지 설명을 하면 됩니다. 그런데 안 하면 문제가 될 수 있고 그 오래된 뉴스를 올리는 사람에 대한 신뢰도가 떨어집니다. 

1년 전 기사를 공유하면 위와 같이 메시지가 나오고 그럼에도 공유하고 싶으면 공유할 수가 있습니다. 이런 기능은 꽤 좋네요. 그런데 한국 뉴스 기사에도 제대로 작동될지는 지켜봐야겠네요. 

반응형
그리드형
1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