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사진은 권력이다

2019년 스마트워치 시장점유율 50%는 애플 워치가 차지하고 있다 본문

IT/가젯/IT월드

2019년 스마트워치 시장점유율 50%는 애플 워치가 차지하고 있다

썬도그 2019.11.09 21:56

스마트폰 시장이 포화 상태가 예상되자 국내외 IT업체와 가전업체는 새로운 시장이 필요했습니다. 이때 등장한 것이 스마트워치 시장입니다. 스마트폰과 연동해서 스마트폰에 도착한 메시지를 알려주고 전화를 걸고 시간을 알리고 운동 측정을 하고 심박수를 측정하고 전화 통화를 하는 등등 각종 기능을 탑재한 스마트워치 시장이 활짝 열렸습니다. 

초기에는 엄청난 제품이라고 떠들석 했지만 짧은 사용 시간과 여러가지 안 좋은 점이 발견되면서 지금은 인기가 뚝 떨어졌습니다. 그렇다고 비실용적인 제품이라는 소리는 아닙니다. 필요한 분들이나 아주 잘 쓰는 분들도 많습니다. 다만 스마트폰 액세서리 시장일 뿐 스마트폰을 있는 또 다른 혁명적인 제품은 아닙니다. 뭐든 처음에는 미래를 바꿀 어쩌고 하지만 뚜껑을 열고 사용기가 도착하면서 서서히 거품이 빠집니다. 

지금은 어느 정도 교통정이 포화 상태가 예상되자 국내외 IT업체와 가전업체는 새로운 시장이 필요했습니다. 이때 등장한 것이 스마트워치 시장입니다. 스마트폰과 연동해서 스마트폰에 도착한 메시지를 알려주고 전화를 걸고 시간을 알리고 운동 측정을 하고 심박수를 측정하고 전화 통화를 하는 등등 각종 기능을 탑재한 스마트워치 시장이 활짝 열렸습니다. 


초기에는 엄청난 제품이라고 떠들석 했지만 짧은 사용 시간과 여러가지 안 좋은 점이 발견되면서 지금은 인기가 뚝 떨어졌습니다. 그렇다고 비실용적인 제품이라는 소리는 아닙니다. 필요한 분들이나 아주 잘 쓰는 분들도 많습니다. 다만 스마트폰 액세서리 시장일 뿐 스마트폰을 있는 또 다른 혁명적인 제품은 아닙니다. 뭐든 처음에는 미래를 바꿀 어쩌고 하지만 뚜껑을 열고 사용기가 도착하면서 서서히 거품이 빠집니다. 

지금은 어느 정도 교통정리가 된 스마트워치 시장! 과연 어떤 회사 제품이 많이 팔릴까요?

2019년 스마트워치 시장점유율 50%는 애플 워치

<애플워치 5>

시장조사업체인 Stategy Analytics는 2019년 3분기 스마트워치 출하량에 대한 데이터를 공개했습니다. 2014년까지만 해도 스마트워치 시장은 삼성전자가 무려 71%라는 압도적인 점유율을 보였습니다. 그러나 5년이 지난 지금은 많이 달라졌습니다. 



Stategy Analytics 자료에 따르면 2019년 3분기 스마트워치 출하 대수는 1420만 대로 전년 동기 대비 1000만대에 비해서 42%나 증가했습니다. 이중 1위는 애플 워치로 2018년 3분기의 450만대에 비해서 2019년 3분기 680만대로 늘어났습니다. 전년 동기 대비 51% 증가했습니다. 반면 2014년 시장 1위였던 삼성전자 스마트워치는 2018년 3분기 110만대에서 2019년 73% 증가한 190만대로 증가했습니다.


<FitBit BAZE>

2019년 3분기 FitBit(핏빗)의 출하량은 160만대로 전년 동기 대비 7% 증가했습니다. 기타 기업들의 스마트워치 출하 대수는 2018년 3분기 290만대에서 2019년 3분기 390대로 늘었습니다. 

출하 대수를 기반으로 한 스마트워치 시장 점유율은 애플이 47.9%, 스마트워치 시장 점유율 50% 정도를 차지하고 있습니다. 삼성은 13.4%이고 핏빗(FitBit)은 11.3%, 기타 27.5%였습니다. 전년 동기 대비 스마트워치 시장 성장률은 2018년 67%, 2019년은 42%였습니다. 


<갤럭시워치 액티브2>

2019년 10월 말에 발표한 애플 4분기 실적에 따르면  전년 동기 대비 54% 증가한 65억 2천만 달러(약 7조5,469억원)으로 매출이 크게 증가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2018년 3분기 기준으로 시장 점유율 2위는 핏빗(FitBit)이었지만 2019년 3분기는 삼성전자가 2위로 올라섰습니다 삼성전자는 전년 동기 대비 73%나 출하량이 늘었습니다. 

Stategy Analytics 수석 애널리스트에 따르면 삼성전자의 갤럭시워치 액티브2의 최신 모델은 2019년 4분기 연말 시즌에 스마트위치 시장에서 큰 활약을 할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반면 핏빗은 2019년 3분기 시장점유율이 11.3%로 전년 동기 출하량 대비 7%만 증가했습니다. 

이 스마트워치 시장은 애플, 삼성, Garmin, 화웨이, 샤오미 등의 회사들이 참여하고 있는데 불꽃 튀는 경쟁을 하고 있습니다. LG전자도 어베인이라는 스마트워치을 선보였는데 이제는 신제품을 출시도 안 하고 시장에서 잊혀진 존재가 되어가고 있네요. 

삼성전자가 다시 약진을 하고 있고 핏빗이 살짝 밀리는 데 최근에 이 핏빗을 구글이 2조 4500억원 주고 인수 했습니다. 구글은 핏빗을 인수함으로서 고객의 개인 식별을 뺀 생체 데이터를 수집해서 사업에 이용할 것으로 보입니다. 

출처 : Stategy Analytics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