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서울에는 벚꽃 명소가 있습니다. 제가 직접 가본 곳 중에서 추천하는 곳은 석촌 호수와 경희대학교와 여의도 윤중로와 함께 안양천 벚꽃로입니다.  이 안양천변에 활짝 핀 벚꽃길은 정말 강력하게 추천하는데요. 그 이유는 그 우람함은 다른 곳보다 적을지 몰라도 길이는 가장 길기 때문입니다. 집 근처에 이런 벚꽃길이 있다는 것은 대단한 행운입니다. 



금천구에서 시작하는 안양천 벚꽃길은 안양천변에 핀 벚꽃길이 있고 기찻길을 따라서 피어난 벚꽃십리길이 있습니다. 벚꽃십리길도 좋긴 하지만 저는 금천구청역에서 시작하는 안양천 변 벚꽃길이  조금 더 좋습니다.



올해 벚꽃은 정말 일찍 예상치 못하게 폈습니다. 제주도에서 벚꽃 폈다고 한지 3일 후에 서울에서도 확 폈습니다. 정말 놀랬던 것이 아침에 며칠 후면 피겠구나 하고 시내에 나갔다가 저녁에 들어오니 벚꽃이 다 펴서 놀랬습니다. 

이건 마치 갑자기 고온으로 올려서 팝콘이 팍팍 다 터진 듯 하네요. 
그 덕분에 개나리가 지고 벚꽃이 피는 순차적인 봄이 아닌 개나리 진달래 벚꽃이 동시에 펴 버렸습니다. 그냥 꽃 잔치가 되어 버렸네요. 덕분에 사진 찍기 너무 좋은 요즘입니다. 


 

개나리 벚꽃 동시에 핀 모습을 보는 것은 흔하지 않습니다. 



안양천변 자전거도로는 광명시쪽과 독산동쪽이 있고  안양천 둔치 모두 벚나무들이 가득합니다. 이 벚나무는 구로구를 지나 영등포구, 반대쪽은 양천구까지 이어지는 거대한 벚나무의 행렬입니다. 이 길을 자전거로 타면 구름 위를 걷는 느낌이 듭니다. 




가산디지털단지 옆 안양천 둔치에는 거대한 벚나무들이 가득한데 복잡한 여의도에 가는 것 보다 여기가 더 즐기기 좋습니다. 다만, 먹거리는 팔지 않기 때문에 도시락이나 먹을 것은 사가지고 가는 것이 좋습니다. 




이 둔치길은 자전거와 산책로가 함께 있습니다. 하늘을 벚꽃이 가득 채우기 때문에 벚꽃 터널이 생깁니다. 이는 여의도 윤중로에서 볼 수 없는 풍경입니다. 개나리도 함께 펴 있어서 노란색과 하얀색을 배경으로 사진을 찍을 수 있습니다







어제 찍은 사진인데 만개하려면 이번 주 금요일 전후가 될 듯 하네요



이런 길이 약 5km이상 된다는 것이 안양천 벚꽃길의 가장 큰 매력입니다. 특히 자전거 타고 지나가면 더 좋습니다



이번 주 주말에 안양천 벚꽃길 걷는 것을 추천해 드립니다. 가산 디지털단지역에서 내려도 좋고 독산역에서 시작해도 좋고 금천구청역에서 시작해도 좋습니다. 개인적으로는 가산디지털단지역 부근이 아주 좋습니다. 역에서 내려서 서부간선도로 위를 지나는 육교를 건너면 바로 안양천변 둔치가 나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양천구 신정6동 |
도움말 Daum 지도
썬도그
하단 박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donghun.kr BlogIcon 멀티라이프 2014.04.01 00: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꽃놀이 가고 싶은데..
    요즘은 너무 바쁘네요 ㅠㅠ

  2. Favicon of http://blog.naver.com/jdh6775 BlogIcon 도로시 2014.04.02 06:5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홈페이지 잘 보고 갑니다...친구추가를 하고싶은데요 어떻게 할수있을까요?

  3. BlogIcon 백은순 2014.04.03 04:4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집이 소하동이라 여기서 운동해요
    요즘 벚꽃보러 매일나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