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사진은 권력이다

거봐! 모이고 외치니까 반값등록금이 이슈가 되잖아 본문

삶/세상에 대한 쓴소리

거봐! 모이고 외치니까 반값등록금이 이슈가 되잖아

썬도그 2011. 6. 3. 13:07

왜 사람들이 집앞 공터에서 시위를 하지 않고 꼭 서울 그것도 한복판인 서울광장이나 서울의 중심지에서 할까요?
그 이유는 간단합니다. 시선집중 이목집중효과가 있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서울시는 조례를 개정해서 서울시청 광장및 광화문에서 시위를 못하게 원천봉쇄하고 있습니다.  민주당이 장악한 서울시의회가 다시 허용하기로 한것 같은데 정확하게는 모르겠습니다.

하여튼 오세훈 시장은 저기 평양시장하면 아주 좋아하겠네요. 거긴 아예 시위자체가 없는 나라잖아요

요즘 연일 반값 등록금이 이슈고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불과 1개월 전만 해도 거들떠도 안본 이슈였죠. 거기에 이명박 대통령은 등록금이 너무 싸면 대학경쟁력이 떨어진다는 말을 해서  돈이 경쟁력이라는  철저한 자본시장주의 논리를 펼쳤습니다.

거기에 한나라당 대선공약인 반값등록금을 자기가 한게 아니라서 지키기 어렵다나?  흠... 한나라당은 이명박 대통령과 전혀 상관 없는 정당인가요?  참 괴상한 논리이죠.  하지만 이 반값등록금이 지금은 큰 이슈가 되고 있고 기자들도 카메라와 마이크를 들고 대학생들의 모습을 담고 있습니다. 왜 이렇게 변했을까요?

가장 큰 변화 이유는 지난 지방보궐선거 때문입니다
2011년 4월 27일 경기도의 강남이라는  천당밑에 분당이라는 보수골수층 기득권층이 가득한 동네라는 분당에서  한나라당이 패하고  민주당이 승리했습니다.  이곳의 패배는 한나라당에게는 엄청난 충격으로 다가왔고  한나라당 수뇌부는 모두 사퇴하고 황우여 원내대표가 선출되었습니다.

이 황우여 원내대표는 가장먼저 꺼내든 민생카드가 바로 반값등록금이었습니다. 놀랬습니다. 다른것도 아닌 반값등로금 카드를 꺼낸 모습에 놀랬죠. 지금까지  거들떠도 안보던 카드였는데 이제는 가장 먼저 테이블위에 꺼내놓았습니다.
물론 청와대와의 조율이 되지 않고 여전히 청와대는 꺼림직해 하고 있지만 그래도 여당 원내대표가 저런 카드를 꺼낸것은 큰 변화입니다. 




여기에 대학생들의 삭발투쟁및  집단 모임이 많아졌고 그 일거수 일투족을 카메라로 다 담고 있습니다
어제는 김제동과 권해효등  유명 연예인들까지 참석했다는데요.  오늘도 한다고 하니 제가 미력하지만 그곳을 카메라로 담아 볼까 합니다



여기에 올린 사진은 2008년 이명박 정부 초기때 등록금 시위를 하던 모습을 담았습니다.
2008년 이명박 정권 초기때  반값등록금 요구를 전국의 학생들이 모여서 했습니다.  문제는 단발성으로 끝났다는게 문제입니다.  

2008년 딱 한차례 이런 대규모 시위가 있었고 2009년 2010년 없었습니다. 그리고 2011년 지금 또 장외투쟁(?)이 일어나고 있네요. 고무적인 모습입니다. 물론 시위를 찬양하는 것은 아니지만 폭력적인 시위가 아니라면 민주주의 국가라면 그런 시위를 통해서 민심을 파악하고 왜 저들이 시위를 하는지 들어주는게  바르고 정직하고 공명한 민주주의 사회가 되는게 아닐까요?

2008년 대학생 등록금시위를 지켜보면서 느낀것은 절박함이 전혀 없던 모습이었습니다.  대학생들이 모이긴 했는데 결연한 표정은 바라지는 않지만  무슨 소풍나온듯 한 모습들은 과연! 이 대학생들이 등록금 문제가 심각한가? 하는 생각도 들었습니다

결국 제 예상대로  단발성으로 끝나고  등록금은 더 올랐지만 그냥 꾹꾹 참더군요



 대학등록금 인상은 대학생 당신들 때문이야!
라는 글에서 저는 대학생들에게 쓴소리를 했습니다. 대학내에서 등록금 시위를 하는데 정작 학생들의 참여가 없는 모습에
대학생 자체가 등록금 인상요인이라고 생각까지 들더군요.

지금도 서울대생들이 총장실 점거하고 법인화 반대시위 하는 것도 솔직히 지엽적인 시위일 뿐입니다.
대학등록금 인상에 대한 연대투쟁에도 크게 관여하지도 않았던  등록금 싼 서울대생들이 정작 자기네 대학이 법인화 되어서 사립대학처럼 등록금이 올라갈까봐  겁을 먹고  총장실을 점거한 모습에서 전 크게 박수쳐주고 싶지는 않습니다.

시위를 자기네 학교 등록금 인상뿐 아니라 대학 전체의 등록금 인상을 반대하는 모습이 더 큰 진정성과 큰 의미가 있겠죠.
뭐 그래도 그렇게라도  등록금 인상을 반대하고 조직화해서 시위하는 모습은 고무적입니다. 또한 단발성이 아닌 주기적으로 자신들의 주장이 어느정도 받아들여질때까지 해야죠.  


다시 한번 말하지만 폭력시위는 반대합니다.  
하지만 제발 부디 좀 모여보세요. 모이니까  기자들이 카메라 들고 가서 기사화 하고  고귀하신 윗분들이 귀담아 듣잖아요.

 자!  이제 반값등록금 문제가 이슈가 되었습니다. 여기서 고삐를 늦추지 말고 좀 더 큰 목소리를 세상에 보여주세요
그러지 않으면 2008년 처럼 또 반짝 이슈가 되었다가 사라질 것 입니다.

하지만 2008년 등록금 투쟁 이후  3년동안 아무것도 한게 없는 모습은 참으로 아쉽군요. 뭐 나와 전혀 상관없는 대학등록금이지만  그래도 동생같은 학생들이기에 연대의식이 안생길 수가 없네요.  

부디 이번에는 어느정도 가시적인 성과를 얻어냈으면 합니다. 그리고 부디 쭉정이 같은 대학들도 정리했으면 합니다.
인문계 졸업자 80%가 대학에 가는 현실. 태반이 대학생인 나라이니 대학 졸업자 태반이 놀고 있죠.  그 이전에 학력사회보다는 능력사회가 되었으면 합니다. 20년전에도 능력사회 어쩌고 했는데 여전히 학력사회네요. 체질이 쉽게 바뀌지는 않나 봅니다.

블로그스피어에서는 적어도 학력사회는 아닌데요. 블로그세상처럼 학력보단 실력으로 인정받는 세상이 되었으면 합니다.
 

 

7 Comments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nohji.com BlogIcon 노지 2011.06.03 14:49 신고 적극 동참하고 싶습니다.
  • 프로필사진 신밧드 2011.06.03 14:53 폭력시위를 원하는 건 정부와 경찰임. 그거 핑계로 통제하려고 하기 때문. 일부러 그렇게 폭력화되도록 조종도 하는 듯 보임. 누구든 살살 약올리고 때리면 당연히 방어하기위해 (간디가 아닌 이상) 맞서게 되는데 바로 그때 저건 폭력집회야 라며 무지막지하게 통제 들어가는 것임.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photohistory.tistory.com BlogIcon 썬도그 2011.06.03 15:14 신고 상대가 떄린다고 갖이 때리는게 좋은 모습은 아니죠. 솔직히 2008년 광우병시위때도 폭력시위때문에 얼마나 많은 공격을 받았습니까? 그렇다고 뭐 하나라도 얻어낸게 있나요?
  • 프로필사진 과연 2011.06.03 15:56 내년 총선이랑 대통령 선거만 끝나면
    조용히 묻히겠죠.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toon.pe.kr BlogIcon 미령 2011.06.04 09:52 대학생들의 문제는 대학생들이 해결한다고 치고···. 이 나라에 아직 고쳐야 할 것이 너무나도 많군요.
    저도 남탓만 할 때가 아닌 것 같은데···. 그렇다고 딱히 뭐 하는 것도 없고···.
    아무튼 어떤 하나도 포기하면 안 될 것 같습니다.
    일도 열심히 하고 이 세상에도 관심을 가지면서 열심히 사는 수밖에요···.
    폭력시위는···. 저도 전부터 항상 반대했었습니다.
    광우병 시위때도 아고라에서 항상 그렇게 말했었죠. 그런데 싸워야 한다. 방어하기 위해 어쩔 수 없다는 글도 많이 달리더군요. 그들중에는 알바도 있지 않았을까 생각됩니다.
    그런데 그게 참 어렵습니다. 일부의 과격한 시위 때문에 가만히 있는 사람들도 폭력시위자가 되어버리고 맙니다.
    개인개인이 뭉친 이상 통제가 너무 어렵습니다.
    그걸 어떻게 해결해야 할지 모르겠습니다.
    또한 과격한 시위를 조장하고 마구 난동 피우다가 사라지는 그런 정부의 끄나풀? 그런 것도 분명 있어보입니다.
    그리고 그냥 길거리에 눕는다거나 하는 비폭력적인 시위대에게도 전경은 폭력을 휘두르더군요.
    그래서 언론이 중요한 건데···. 뭐 대다수의 국민들이 관심도 없었고, 뉴스에서는 과격한 모습들과 전경들의 모습을 같이 보여주니 그냥 지들끼리 싸웠구나. 그정도로만 생각하는 것 같습니다.
    아무튼 여러모로 쉽게 말하긴 어려운 문제인 것 같습니다.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photohistory.tistory.com BlogIcon 썬도그 2011.06.04 10:24 신고 말씀대로 현장음이 이래서 중요합니다. 그런데 언론이 현장에 있으면서도 현장음 대신 지들 입맛에 맛게 기사를 쓰는 꼬라지들이 계속되니 문제지요. 위 댓글에서도 보면 아시겠지만 항상 이에는 이 눈에는 눈이라고 외치는 사람들이 있는데 결과론족으로 보면 그런 폭력시위는 항상 결과가 안좋고 오히려 반대세력의 공격 빌미를 주죠.

    평화시위가 위대한 것은 많은 사람들의 공감대를 쉽게 이끌어 낸다는 것 입니다. 물론 그게 쉽지 않는 일이긴 하지만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pang2love.tistory.com BlogIcon 황팽 2011.06.04 14:42 신고 마지막 말씀 멋진 말씀이세요!
    순수한 의도의 시위, 변질돼지 않았으면 해요.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