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드디어 경찰이 칼을 들었습니다.
하도 악플과 피납자에게 너 디져라식의 글이 난무하는게 요즘인데요.
저도 그들의 행동은 옹호하지 않습니다.  하지만 일단은 살려놓고 봐야 인지상정이죠

살려놓아야 혼낼수도 있구  그들의 반성도 볼수 있으며 그런 모습속에서 다른 사람들에게
잘못된 행동을 하면 어떻게 되나 교훈도 얻구요.   일단은 살려야 합니다. 그게 우선입니다.

그들이 다 죽으면 무슨 소용이 있을까요. 악감정만 대한민국에 남는거죠.
그런서 어제 청와대가 담화문까지 내며  네티즌에게 부탁까지 했습니다. 이제 좀 고만하라구요.

그런데 탈레반에게 이메일 보내는 사람들도 있구  피납자의 한명의 싸이홈피 영어로
번역헤서 해외로 뿌리고  이건 해도해도 심하네요


그래서 경찰이 수사를 하고 허위사실 유포나 피납자에 대한 비방의 글에 대해 수사한다고 합니다


경찰, 피랍자 관련 악플 네티즌 수사착수
기사보기

경찰은 이와 함께 한국인 피랍자와 관련된 영문 게시물 가운데 탈레반을 자극할 수 있는 글이나 동영상을 삭제해 달라고 국내외 인터넷 사이트 운영자들에게 요청했다.

기자일부 발췌


혹시 여러분들중에  위와 같은 자극성 기자물있으면 내려달라고 부탁하네요 안내리면 수사한다고 하니 미리미리 내리시는게 좋을듯합니다.


PS : 이런글 쓰면 꼭 너나 잘하세요 라고 하시는분 있을텐데
       쩝 비난과 비판을 구분좀 하셨으면 합니다.
썬도그
하단 박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지나가던 사람 2007.07.26 00: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이번 사태는 도저히 어떻게 될지 모르겟네요.

  2. 지나가는 사람 2007.07.26 11: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굳이 아프가니스탄에 간 그 사람들을 이해할 수 없고 이해하고 싶지 않지만.
    그 사람들 일단은 살려야 한다고 생각해요..
    마음 같아서는 살려서 벌을 주고 싶네요.
    대한민국 기독교인도 도를 지나치고.. 대한민국 네티즌도 도를 지나치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