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사진은 권력이다

테이블 속 숨겨진 피아노? 피아노와 테이블이 만난 피아노테이블 본문

물건너온 소식/신기한제품

테이블 속 숨겨진 피아노? 피아노와 테이블이 만난 피아노테이블

썬도그 2010. 2. 26. 15:42
영화나 드라마에서 보면  근사한 레스토랑에서 칼질을 한후 남자가  그랜드피아노가 있는 무대에 올라가서 멋지게 피아노를 치면서 노래를 불러주면서 프로포즈를 합니다.  정말 근사한 풍경이죠. 

그런데 그랜드피아노가 있을 정도의 큰 레스토랑은 그렇게 많지 않습니다. 호텔 레스토랑에서나 가능한 것이죠
그러나 피아노테이블은  테이블위에서 음식을 먹고 혹은 먹으면서 피아노 소리를 들을 수 있습니다.

이 피아노테이블은 보통은 테이블처럼 보입니다. 그러나 잘 맞춰진 뚜껑을 열면 속에 뽀얀 피아노건반이 나옵니다.
디자이너 Georg Bohle씨가 만든 이 피아노테이블은 평소에는 테이블로 쓰다가  피아노 연주를 바로 할 수 있는 제품입니다
물리적인 타격으로 소리를 내는 클래식피아노는 아니고  아쉽게도  전자피아노입니다.
그 전자피아노와 클래식피아노의 소리를 구분하는 여자친구라면 낭패지만 음악에 문외한인 여자친구라면  그 앞에서 연주한곡 해주면 아주 황홀해 하겠네요.



오크나무로 된 피아노테이블.  가격은 무려 6천달러입니다.  아무나 살수 없는 가격이네요.

출처 Georg!
3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