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중앙일보 칼럼 문제는 정권교체다, 이 바보야 기사보기


헉... 들켰다.. 아 젠당

이 칼럼 한나라당이 관계자가 읽으면 안된다.  이 중앙일보 선거법으로
신고해야한다. 당장 저 칼럼 내리라고 해야한다.

진보세력의 비밀문서를 빼서 쓴글 같다. 한 마디로 낭패스럽다
그렇다 진보는 지금  이명박, 박근혜의 머리끄댕이 잡고 한명 패대기쳐서
일어나지 못하는 하고  그 패대기 당한 사람은 한나라당을 떠나
새로운 정당을 세우길 바라고 있다. 시일이 촉박한 관계로 정당도 필요없다

탈락한 한나라당 두 후보중 한명이라도 경선에 불복하고 꿍시렁만 해주면 된다.
조,중,동 잘 보지 않는데 우연히 자주가는 커뮤니티에 이글이 올라와서

뜨끔했다.


그래 막장경선 치루고 기진맥진한 한나라당 후보를 살짝 밀어서 넘어뜨리고
또 한번 정권잡아야한다.

이해찬의원이 몇일전 말했다.  이회창에 비하면 두 박근혜,이명박 후보는 경량급이라고
그만큼 하자가 많은 후보들이다. 이명박 매일 비리터지고 있구 한반도 대운하란 시한폭탄
까지 만들어 놓았다.  박근혜씨는 박정희란 아버지 그늘에서  악수만 하고 다니고
말도 안되는 한반도 대운하보다 더 코믹한 한중페리를 공약이라고 내놓고..
육영재단 비리 정수장학회 등등  건수는 많다.

그런데 중앙일보에서 정신이 제대로 박힌 사람이 있었다니. 낭패스럽다.
아 어쩐다.  저거 제발 한나라당 관계자가 한명이라도 읽지 말길
뭐 읽더라도 당장 상대방 패대기치는데 신경쓰느라 흘려넘길것 같지만 말이다.
작은 불씨라도 팍파박 밟아 꺼야한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뭐하나.  이런 기사 330명 모니터링 요원으로 막아야지..



썬도그
하단 박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WWW.DDOKBARO.COM BlogIcon 바로 2007.06.30 02: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걱정마셔요. 이걸 심각하게 받아들일 명박이랑 공주님이 아니시죠-_
    결국 대판 싸움박질 해주실거랍니다. -_-+ 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