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이명박 정권은 실용정부가 아닌 자전거정부가 아닐까 할 정도로  갑자기 자전거 맹신주의에 빠졌습니다. 나랏님인 이명박씨가  한마디 하니  전국의 지자체들은  자전거도로 확충에  열성입니다. 문제는   실생활에 필요한  도심내 자전거도로 확충보다는  하천을 끼는 레저용 자전거도로가 많습니다. 


얼마전 아는 지인이 알려준 이야기가 있습니다.
문래동  홈플러스를 가기 위해 평소대로  자전거를 꺼내서  마트를 향하던  열성적인 주부한분이   교통사고로  사망했다고 합니다.   덤프트럭이 자전거를 보지 못했다고 하더군요.   목격자가 없어서    트럭기사가 유리한쪽으로  진술하고 있다고 하여 그 사망한 주부분이 운영하던 카페는 난리가 났었습니다.

자전거 결코 안전한 도구가 아닙니다. 오토바이도 사고나면  크게 다치는데 자전거도 마찬가지입니다. 
자전거 사고의 유형을 보면   자전거와 사람이 부딪히는 경우가 있는데   그나마 가장  사고의 강도가 약합니다.
그러나  자전거와 자전거가 충돌하면  큰 사고가 납니다. 저도  몇번 충돌할 뻔한 적이 있는데  식겁했죠.   요즘  비싼 자전거타고 다니는 분들이 많아서 시속 20km 이상을 내는 분들도 많습니다. 그런 분들과  부딪히면  큰일나죠.
하지만  가장 위험한것은   자전거와 자동차입니다.

이런 사고는 자전거전용도로가 아닌 차도에  자전거가 길가로 달리다가 자전거를 발견하지 못한  자동차나 트럭이   부딪히는 사고인데  사고 나면 대형사고 입니다.

한국의 자전거 문화는 참 특이합니다.  운송수단이 아닌 레저용으로  대부분의 사람들이 타는데 레저용 자전거를 위해  정부에서 1조원을 들여서 전국 자전거 일주망을  만들려고 합니다.  이 1조원은 휘황찬란한  쫄쪽이복에  선글라스를 낀   자전거 레져동호회 사람들에게나 환영받을 일이지 실생활에서는 도움이 안됩니다.  즉 운동수단으로써 자전거는  염두에 두지 않는다는 것이죠.

이렇게  도심내 자전거도로가 없다보니 자전거는  좁은 인도를 피해  자동차도로에 꼽사리 껴서 달리다가 대형사고가 나면  자전거를 좋아하는 저 같은 사람은 움츠려 듭니다.  그러나 정부는 이런  사고를 외면한채 강변으로 강변으로 자전거 도로를 만들고 있습니다.

또한  자전거 열풍에 이제 자전거를 배우고 타는 분들이 많으신데  초보분이라면 자전거도로가 있는  한강지천변에서  타시길 바랍니다. 자전거 결코 안전한  도구가 아닙니다. 




썬도그
하단 박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blog.mujinism.com BlogIcon 무진군 2009.06.15 16: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인라인을 2002년 부터 타왔는데 최근 인라인 열풍에서 완전히 자전거 열풍으로 바뀌었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자전거 도로(강변의)도 위험하긴 마찬 가지 입니다.
    누구도 자전거 도로상의 운전예의는 가르치지 않는 상황이다 보니, 2열로 1개 차선을 다 가리고 타거나.. 갑자기 멈추거나, 혹은 급 방향 전환, 심지어 4명이 일렬로 엉킨 상황도 목격 했으니.. 아찔 한 순간이 하루에도 두세번씩 벌어지곤 합니다.

    도로도 도로지만 이용자들의 안전 의식도 좀 향상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사실 충격도 네이키드 크래쉬-인라인/자전거 둘다-일 가능성이 높기 때문에 더욱 안전의식이 필요할 때 같습니다.)

    • 선빈세린 2009.06.16 12:14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도 인라인 탄지 쫌 되었네요
      작년 까지만 해도 한강에서 인라인 탈때
      진짜 위험했어요 일부 자전거 라이딩 하시는 분들이
      인라이너 로드 팩을 싫어 하더군요
      일부러 길 막고 자전거로 밀치고 그런 사람 꼭 있어요
      그리고 도망가면 전 쫒아가서 싸운적도 있었구요 사실 왠만한 엠티비 보단 인라인이 쫌 빠르긴하죠

    • Favicon of https://blog.mujinism.com BlogIcon 무진군 2009.06.16 12: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세린님 저도 공감합니다.. 그나저나 저는 FSK라.. 5륜의 속도가 안난다능..ㅋㅋㅋ
      일반 자전거 속도 정도 나네요..ㅋ
      어휴 한강에서는 연줄도 너무 무시무시...조심해야 한게 너무 많아요..

  2. Favicon of https://nine9.tistory.com BlogIcon 아홉 2009.06.15 20: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법률상 자전거도 차마에 속해서 도로교통법으로 제한을 받고요.
    (인도에서 자전거와 사람이 사고났을 경우 무조건 자전거 잘못)

    현재 자전거도로라고 되어있는 한강도로역시 인도와 자전거도로가 구분되어 있는 자전거전용도로(극히 짧은 구간) 인도와 함께 쓰는 자전거도로(대부분 이런형태)로 나뉘고 자전거 도로에서 사람과 자전거 사고시 자전거 잘못입니다.

    쓸모도 없는 자전거 도로 만드느니 자전거 안전에 관해 홍보하고 자동차운전자들의 의식을 바꾸는 방법에 돈 쓰는게 가장 쓸만하다고 봅니다.


    그리고 자전거에 힘쓰는건 아마도 세계기후협약때문일껍니다.

  3. 선빈세린 2009.06.16 12: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강에서 인라인 탈때 자전거 사고나는거 많이 봤습니다
    자전거 끼리 추돌사고 후 니가 잘했니 내가 잘했니
    내껀 얼마짜리 자전거니깐 물어내라고 ...
    내가 볼땐 한사람이 양보만 했어도 사고는 피할수 있었는데 ...
    인사 사고도 여러번 봤고
    저 또한 자전거 한테 밀려서 넘어진적도 있고 ...
    울 친구 아버님 시골에서 자전거 타시고 집에 돌아오시는 길에
    덤프트럭에 치어서 그자리에서 운명하신적도 있으시고 ..
    자전거 진짜 일반 도로에서 탄다는거 진짜 위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