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지금 중국과 북한이 난리입니다.
중국은 아시겠지만 지진으로 인해 10만명 가까운 인명피해와 23조에 가까운 경제적 피해가
났습니다. 연일 언론에서는 중국발 기사와 사진을 보내고 있고 어제는  깔린 건물더미속에서 생사의
사투를 하다가 아내와의 전화통화후에 숨진 중국인의 모습을 방송하면서
많은 사람의 눈시울을 붉혔습니다.(많은 사람은 아닐듯 하네요. 요즘 분위기봐서는)

그런데 제가 이 지진사태를 보면서 신기하게 생각했던것은  방송사건 언론사건
또한 민간단체건  지진참사에 대한 성금모금이 없습니다. 왜 이런건가요?
뭐 제가 자세히 찾아 보지 않았지만 지금 표면적으로 보면 성금모금하는곳이 없습니다.
하나 찾은게 네이버 해피빈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곳에 몇일전에 갔을떄는  중국인에게 콩주지 말라고 쌍욕까지 올라와 있던데 오늘은 다 정리하는지
없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1백만뭔 모금에 반도 안찼네요.

왜 이리 성금 모금을 하는 모습을 찾기 힘든것일까요?  인도네시아 쓰나미때는  언론들이 나서서
성금모금을 했는데요. 이상하기만 합니다. 혹자는 중국 돈 많은데 뭘 도와주냐고 하기도 합니다.
그렇다면 왜 우린 미국 뉴올리안즈 허리케인 피해때  성금을 모았을까요? 뭐 일부 기독교인들이 한것이긴
합니다.   제 생각에는 얼마전 서울시청광장앞에서  티벳인을 패고 한국인을 팬 젊은 중국인들
떄무에 악감정이 생겨서 그런것일까요?   아마 그게 큰 이유일듯 합니다.

그래도 그렇지  사람이 죽었는데  그냥 그런가보다 하는 모습은 좀 너무하다는 생각이 드네요.
특히 언론들은 연일 뉴스거리하나 잡았다는듯 중국지진소식을 연일 방송하면서도  기금모금한다는
내용 한줄 없네요. 


또 하나

어제 북한 황해도지방에  아사자들이 속출하고 있다고 합니다.
아시겠지만  노무현 정부떄는 우리가 북한비료의 대부분을 떄되면 알아서 보내주었구 쌀도 알아서 보내주었습니다.  뭐 대부분 군량미로 가는게 맞는 말일것입니다.  이전에도 몇번 지적했지만  군량미로 간다고
우리쪽에서 아예 쌀 한톨 보내주지 않으면  안됩니다.  예를 들어 우리가 100이란 쌀을 보내주면 90을 군량미로
쓰고 10을 주민들에게 나눠준다고 해도 그 10을 먹고 사람이 살아가고 생명을 유지한다면 보내주어야
합니다.  북한정권을 탓하는것도 해야하고 북한의 김정일 이 사람 정신차려야지요. 압박도 해야하고  우리주장도 해야합니다. 동시에  쌀도 보내줘야 합니다.  그런데  지금은  쌀도 안보내주고 김정일욕만 하고 있으니
결국 피해보는것은  북한주민들입니다.  세상에서 가장 고통스럽게 죽는게 굶어죽는것이라고 합니다.

지난달에 파주 헤이리를 가면서 통일로를 달렸습니다.  큰 강건너에 보이는게 북한땅이더군요.
지척에 있는 곳이 황해도인데 지금 그곳에서 굶어죽는 사람들이 있다니..  아프리카에 있는 난민들을 도와주면서 왜 북한에 대한 지원이 없는지 모르겠습니다.  보수정권인 이명박정권은  북한이 요청하면 쌀을 주겠다고
했습니다. 북한 꼴통정권  달라고 안합니다. 차라리 미국에게 손벌리죠.  이번 영변 냉각탑 폭파하면
7월쯤에 미국쌀이 북한에 들어가겠군요. 

어제인가 한나라당은  북한이 달라고 안해도 인도적 차원에서 보내주겠다고 하더군요.
대신 조건이  국민적 여론을 살피겠다고 하네요?  여론이요? 제가 보니까 북한 왜 주냐고 하는 생각들이
많은것 같은데 아사자 속출이라는 기사보고 달라졌을거라고 생각되지 않습니다. 

제 주변 사람들에게 북한 기아사태에 대해 의견을 물어보니 대부분 당장 보내야 한다는 사람보단 북한정권이 급하지 않으니까 달라지 않는것 아니냐고 생각들을 하더군요.
제 생각은 북한은 국민의 반이 굶어죽어도  남한에 쌀달라고 하지 않을것입니다.  얼마나 독종들인데요
지난 96년도에 250만명이 굶어죽은 북한이 그 정도 굶어죽어도 괜찮다고 북한정권은 생각하고 있구
자존심 하나로 먹고 사는 북한정권이죠.   북한독종정권에  배가 안고픈가 보지 하면서 외면하는 한국도
독종입니다. 사람 지금 죽어가고 있는데  아무도 관심 없네요.

한 100만명 죽었다고 외신에 나와야 어~~ 많이 죽었네 그때서야 관심이 있을까요?
아프리카는 사진이라도 찍어서 신문에 나와 동정심이라도 얻지만 북한은 아사자 사진 한장 나오기 힘듭니다.

매정합니다. 그리고 무정합니다.   그리고 한숨 나옵니다. 

썬도그
하단 박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revival.mireene.com/ BlogIcon 김경태 2008.05.22 16: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일하고 있는 단체의 해피빈 같네요.
    중국과 미얀마 관련해서 모금이 안되는 것은 사실입니다.
    현장에 들어가는 길이 쉽지 않기 때문에 생생한 뉴스 전달이 어렵기 때문이기도 하구요.
    쏟아지는 정보에 마음은 점점 무감각해지기 때문에 그런 것 같습니다.
    5만이라는 숫자를 세어보려면 1초에 10을 셀 수 있다는 가정하에 1시간 20분이 넘게 걸리는데 말이죠.

    하지만 해피빈 관련해서는 저 그림은 1,233,600원이 모금된 상황이고
    목표액인 5,000,000원에 24.67% 달했다는 내용입니다. ^^

  2. Favicon of http://ninetail.wo.tc BlogIcon 나인테일 2008.05.22 17: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북한은 실제로 굶어죽는 사람이 있는지 없는지도 확실하지가 않거든요. 민간 수준에서는 믿을만한 정보 소스가 하나도 없고 정치적 이해관계가 강하게 얽혀 있어서 인터넷이나 활자로 떠돌아다니는 수치에 대해서는 믿을 수 있는 것이 하나도 없습니다. 이런 상황에서 누구를 돕자고 해봤자 선뜻 나서기가 힘든 것이지요. 그렇다고 해서 통일부 자료가 믿을수 있는가 하면 이건 이것대로..(....)

    그런데다가 개성, 금강산 가면 '우리 공화국 살기 좋습네다~'하는 안내원들만 즐비한데 이래서야 도와주려고 해도 머릿속이 혼란스러워지기만 할 것 같습니다.OTL

    • Favicon of https://photohistory.tistory.com BlogIcon 썬도그 2008.05.22 17: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정부가 북한실정을 알려고 하지않고 단절된 상태에서 북한의 상태를 알려준 채널이 없군요. 그나마 있는게 민간채널인데 민간채널마저 못믿는다고 하면 수백만명이 죽은후에
      우연히 들쳐보니 이런 사건이 있었다라고 1년이 지난후에 알수도 있을것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재미있는것은 정형근의원이 북한의 현실을 발표한 얼마전 기자를 보고 신기하게 봤습니다. 정의원은 지금 도와주지 않으면 수백만명이 죽을수 있다고 경고하더군요.

  3. 2008.05.24 00: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북한에 대한 실정이 우리 마음에 잘 와닿지 않아 그런게 아닐까 싶네요. 정말 아쉬운 현실이에요..

  4. Favicon of http://blog.naver.com/skizyskizy BlogIcon skizy 2008.05.24 03: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찌보면 쉽게 풀릴, 풀려야할 문제들이 왜 이런 지경까지 올 수 밖에 없었나 생각해보면 참 답답합니다. 이성적인 사고 만으로는 해결될 수 없는..

  5. 이젠30대 2008.05.24 14: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군량미로 전용이 되더라도 쌀은 보내야 한다고요? 사람들이 매정하다고요?
    정신 차리세요. 제나라 국민 수백만명을 굶겨 죽인 김정일 정권 추종은 이제 그만두세요.
    북으로 뭘 보내고 싶다면, 세금이나 기업들 돈으로 하지 말고 네 집 팔아서 보내세요.

  6. 예비군 2008.05.29 16:1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단한 착각을 하시는군요 군량미로 가는거 알면서 퍼줘야 한다는게 말이나 됩니까?
    필자분 혹시 군대는 갓다 오셨는지요?

    잔인하게 들릴지 모르지만 필요하다면 굶어죽게 냅둬야 합니다.
    전쟁이 발발하면 13세~40세의 대한민국 남자들은 총을 들고 전쟁터로 가야 됩니다.
    그리고 우리에게 총을 겨냥할 자들이 글쓴이가 불쌍하다고 생각하는 북한 주민들입니다.
    그냥 스스로 김정일 정권이 주저앉아 붕괴되게 냅두는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7. g001hwhh 2008.06.01 19: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무리 우리나라일이 아니라지만 그렇게 무심하게 보면 안된다고 봅니다.
    언젠가 우리나라에도 이런일이 일어났을때 아무도 도와주지 않는다고 생각하면 앞이 깜깜합니다.
    중국 미얀마의 사람들을 얼마나 도와줄수 있는건지/. 잘모르겠지만
    아무튼 힘내셨으면 좋겠어요.

  8. MI 2010.01.07 05: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글쓴이 님의

    자비로운 마음과 착한 마음씨가 감동을 주네요 ^^

    저두 굶어죽어 가는 사람들을 도와야 한다구 생각합니다..

    그리구 지금 당장이라두 들어가서 주민들 쌀이라도 퍼주고 싶은 심정입니다..

    그런데 북한의 실정은 체제 자체가 10에 10 모두를 핵과 미사일 만드는데 쓸수 있는 체제입니다.

    그것을 일부분만으로 주민들을 살려 준다는 보장만 있다면 저두 보내겠습니다.

    그런데 10에 1을 줄 마음이 있는 지도자라면

    핵 미사일 만드느라 식량을 못줘서 300만이 굶어서 죽었는데

    지금도 만들고 있지는 않을꺼랍니다.

    지금이라도 당장 핵미사일 개발비랑 군사비만 빼고 중국처럼 자유 경작만 하게 해주어도

    다 먹고 살꺼예요

    사람이 목숨이 걸리면 땅을 파던 경작을 하던 훔치던

    살게 되어있는데... 어떻게 300만이 굶어서 죽어요 ...전쟁도 없었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