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은 부처님 오신날입니다.  저는 불교 신자는 아니지만 사진을 좋아하는 취미사진가로써
부처님오신날은 축복입니다.   그 축복의 이유는  칼라의 향연을 보여주기 때문이죠.

연등의 그 고운빛과  등공예의 아름다운 야경은  매년 5월을 기다리게 합니다.
올해도 그 칼라의 숨결을 담았습니다

대부분의 사찰이 산속에 있지만 서울안에서 유명한 두 사찰이 있다면
종로에 있는 조계사와  강남 한가운데 있는 봉은사가 유명합니다
조계사는 낮에 찾아가서 사진으로 담아왔습니다

.2008/04/18 - [내가그린사진/사공이 여행기] - 부처님 오신날이 다가오는군요.

오늘은  저녁늦게 봉은사에 가서 전통등 공예와 사찰의 분위기를 담아왔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전통등공예품 전시회를 하는데  사진보다 실제로 보면 더 환상적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 무당연등이 가장 기억에 남네요. 이 전통등공예를 볼때마다 한국만의 문화로 만들어서
외국인들에게 자랑했으면 하는 생각이 무척드네요.  이 봉은사에 도착했을때 수많은 사진동호회 분들과
외국인들이 너무 많더군요. 외국인은들은 캠코더와 카메라로 담고 있던데  옆에서 보면서 제가 다
기분이 좋더군요.  정말 값싸고(?)화려한  볼거리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바깥으로 나와서  봉은사 깊숙히 들어가니  한순간 놀랬습니다.  온통 빨간색등이 맞이하더군요.
카메라가 그 붉은 빛을 다 담지 못하는 느낌이 듭니다. 저 색보다 더 붉은 색이고 화려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내일까지 연등전시회를 하니 시간이 되시는 분들은 꼭 보셨으면 합니다.

정말 꿈같은 곳에 갔다온듯 합니다.  불교신자는 아니지만 성불하십시요 ^^
썬도그
하단 박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