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클레어의 카메라>에서 클레어가 사용하는 카메라는 즉석 인화 카메라였습니다. 즉석 인화 사진의 장점은 촬영한 사진을 바로 볼 수 있습니다. 이는 디지털 사진과 비슷하지만 인화지에 담긴 사진이라는 물성이 있고 복사가 되지 않는 유일성이 있어서 남에게 선물로 주거가 기념품으로 줄 수 있습니다. 게다가 디지털 카메라나 필름 카메라와 다른 감성이 담긴 사진이 담깁니다. 

클레어가 사용한 카메라는 라이카의 즉석 인화 카메라인 '라이카 소포토' 같았습니다. 카메라가 크게 나오는 장면이 없어서 확실한 것은 아닌데 '라이카 소포토' 같았습니다. 라이카도 즉석 인화 카메라를 만드는데 왜 니콘이나 캐논은 즉석 인화 카메라를 안 만들까?라는 생각을 잠시 했습니다. 여러가지 이유가 있겠지만 캐논은 캐논 프린터도 있는 회사라서 염료승화 방식의 포토프린터 판매를 위해서 즉석 인화 카메라를 안 만다는 것 같았습니다.

그러나 캐논도 드디어 즉서 인화 카메라 시장에 뛰어들 듯 하네요. 

캐논의 첫 즉석 인화 카메라 캐논 IVY CLIQ 출시 예정

캐논에서 곧 즉석 인화 카메라가 나올 듯 합니다. 지금 FCC 인증을 통과했다고 하네요. 즉석 인화 카메라 즉 폴라로이드 카메라는 크게 2가지 형태가 있습니다. 하나는 폴라로이드와 후지 인스탁스 방식의 온염인화방식 방식입니다. 풍부한 색을 표현하고 변색되지 않는 장점이 있지만 가격이 비쌉니다. 또 하나는 ZINK 사에서 열전사 방식으로 용지에 염료층이 들어가 있는 열전사 전용용지를 사용합니다. 빨리 출력되는 장점이 있지만 화질이 떨어지고 단점이 있습니다. 가격은 상대적으로 저렴합니다. 

LG전자의 포켓포토가 대표적입니다. 캐논의 IVY CLIQ도 ZINK사의 열전사 전용용지를 사용하는 방식이네요. 전면에는 작은 구멍이 있는데 핀홀 카메라 느낌입니다. ㄹ네즈 주변이 반사 거울이 있는데 이는 셀카를 위해서 거울을 넣은 듯 합니다. 상단에는 뷰파인더가 있습니다. 


  • 사진 해상도 : 800 만 화소
  • 초점 거리 : 25.4mm
  • F 값 : F2.2
  • 최단 촬영 거리 : 30cm
  • ISO 감도 : 오토 (ISO 100-1600)
  • 무선 : Bluetooth 4.0
  • 배터리 : 내장 (700mAh, 7.4V), USB 충전 (마이크로 USB)
  • 미디어 : 마이크로 SD 카드
  • 크기 : 121mm (W) x 80.3mm (H) X 21.5mm (D)
  • 무게 : 188g
  • 인쇄 기술 : ZINK
  • 인쇄 해상도 : 314 x 600 dpi
  • 화면 비율 : 2 'x 2' 'or 2'x 3 '


하단에는 microSD카드 슬롯과 microUSB의 충전 포트가 있습니다 

후면에는 액정은 없고 뷰파인더가 있네요. 2x2, 2x3 화면비율과 풍경 모드 등을 선택할 수 있는 버튼이 있네요. 


색상은 총 4개로 나올 예정입니다. 가격이 얼마가 될 지 모르겠지만 캐논이 즉석 인화 카메라를 선보이는 자체가 아주 신기하네요. 

썬도그
하단 박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