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엄마나 아빠가 동화책을 읽어주는 것은 아이의 정서 함양에 큰 도움이 됩니다.  그런데 동화책이 좀 더 다이나믹하고 인터렉티브하거나 움직이면 어떨까요? 그럼 애니를 보는 느낌과 책을 읽는 느낌 동시에 느끼지 않을까요?

디즈니는 엔터테인먼트 회사이지만 2008년 IT최신 기술을 연구하는 연구기관인 디즈니 리서치를 만들었습니다. 최근에 이 디즈니 리서치에서 신귀한 기술을 선보이고 있습니다. 이번에 소개할 기술은 움직이는 동화책 HideOut입니다. 


소형 프로젝터를 이용한 움직이는 동화책 HideOut

HideOut은 빔프로젝터를 이용한 인터렉티브한 동화책을 만드는 기술입니다. 위 이미지 처럼 동화책을 펴고 딸이 소형 빔프로젝터를 책에 비추면 동화책 위에 사람이 걸어나와서 걸어갑니다. 구멍에 갔다가 다시 집으로 돌아가는데요 동화책 위에 애니를 입히는 기술입니다. 


또한, 마크를 놓으면 빔 프로젝터 이미지들이 그 마크에 반응을 합니다. 


이런 기술이 가능한 이유는 동화책에 눈에 보이지 않는 이미지들이 숨어 있습니다. 마치 QR코드 같아 보이네요


이 기술의 구조는 어렵지는 않습니다. 위와 같이 스마트폰 위에 소형 빔프로젝터를 붙이면 되는데요



먼저 동화책에 숨겨진 QR 코드 같은 것을 스마트폰 카메라가 인식을 합니다. 그리고 그 숨겨진 코드를 인식하면 스마트폰에서 빔 프로젝터로 움직이는 동영상을 보내고 빔 프로젝터는 다시 동화책을 스크린 삼아서 움직이는 영상을 뿌립니다.



따라서 스마트폰이 꼭 있어야 하네요, 아마도 앱 형태로 빔 프로젝터와 연동할 것 같은데 연구 단계라서 모습이 투박하긴 하네요. 눈에 안 보이는 마크는 적외선에 반응하는 특수 잉크로 그려져 있어서 모바일 카메라에서만 인식할 수 있습니다. 


또한, 추적 시스템도 있어서 실시간으로 사물을 추적하기도 합니다. 이 기술 때문에 종이를 벗어나면 영상을 비추지 않고 동화책 안에서만 재생이 가능합니다.



이 기술은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 될 수 있는데요. 대중화 되기에는 좀 더 소형화 시켜야겠지만 만약 빔 프로젝터 내장의 스마트폰이 출시되면 이런 걱정은 없겠네요. 예전에 그러니까 2011년인가 2010년인가 삼성에서 빔 프로젝터 휴대폰을 선보인 적이 있었는데 안 팔렸는지 후속작이 없네요.  빔 프로젝터를 스마트폰에 넣고 디즈니의 기술을 이용하면 새로운 재미를 창조하고 새로운 서비스 분야를 만들 수 있지 않을까요?



출처 http://www.disneyresearch.com/project/hideout/

썬도그
하단 박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