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99년도로 기억해요. PC에 대한 개념이 희박하던 시절에 사무실 컴퓨터 마우스가 고장나자 컴퓨터 구입 업체에 전화를 걸었습니다. 마우스 바꿔줘요!  안됩니다!  사람 무시하는 거예요 마우스 고장났단 말이예요 1년도 안 됐는데 고장났으니까 바꿔줘요.


안됩니다. 마우스는 소모품입니다!
이 문제를 가지고 친구들에게 물어보니 소모품이라고 그러더군요. 쩝~~ 무식하면 용감하죠. 

DSLR도 소모품입니다. 렌즈는 반 영구적으로 사용할 수 있지만 DSLR 바디는 소모품이죠. 언젠가는 고장이 나게 되어 있습니다. 특히 셔터박스 부분이 고장날 확률이 높죠. 보통 DSLR들은 셔터를 5만번 이상 사용해도 큰 문제가 없습니다. 그 이상 사용하면 셔터박스 부분의 내구도가 떨어져서 고장이 날 수 있습니다

이런 셔터박스 내구성은 카메라마다 다를 것입니다. 제조사는 수십만 번 눌러도 괜찮다고 하지만 실제 사용자가 느끼는 셔터 횟수는 다르겠죠. 문제는 셔터박스가 A/S 기간에 고장나면 문제가 없고 무상 수리가 되지만 A/S기간이 지난 후에 셔터박스 고장나면 큰 돈을 내고 수리해야 합니다. 1만번도 찍지 않았는데 고장나면 아주 짜증이 나겠죠



Camera Shutter Life Expectancy Database 사이트는 디지털 카메라들의 셔터박스 수명을 데이터베이스화 하는 사이트입니다.
이 사이트는 딱 2가지를 질문 합니다.


1. 셔터 누른 횟수는?
2. 아직 셔터 살아 있니?

이 2개의 질문을 가지고 DB화 한 사이트입니다.

참고로 자신의 디카의 셔터를 누를 횟수를 확인하는 사이트는 http://nutcrac.kr/sc/ 가 있는데 캐논과 니콘 제품만 가능합니다. 
JPEG로 된 파일을 업로드 하면 셔터횟수를 알려줍니다. 제 니콘 D3100은 약 2년 되었는데 4만5천번 정도 눌렀네요

엄청나게 누른 것 같기도 하고 아닌 것 같기도 하고...흠..


http://www.olegkikin.com/shutterlife/sitemap.php 에 들어가면 다양한 종류의 디카들이 나오는데요 하나 들어가보죠


제가 쓰는 니콘 D3100은 없고 D3000이 있네요. 상단에보니 평균 셔터 수명이 나오는데 약 60,284정도 됩니다. 
제가 지금 4만 5천 정도이니 약 2만 정도 더 누르면 고장날 확률이 늘겠네요. 뭐 평균값이기 때문에 운이 좋으면 더 오래 사용할 수도 있습니다. 오른쪽에 보니 그래프가 보이는데 약 3만을 넘어가면 조심해야겠습니다. 



인기 제품인 캐논 EOS 5D 마크2를 보죠. 평균 셔터 횟수가 165,624번으로 십만이 훌쩍 넘어가네요. 내구성 무척 좋네요. 
약 15만 까지는 걱정없이 사용할 수 있습니다.

자신의 디카 셔터 횟수를 측정해 주는 프로그램들 찾아보면 꽤 있습니다. EXIF 정보값 추출하는 프로그램에서도 확인이 가능하더군요. 디카를 중고로 살때는 항상 셔터를 누른 횟수를 체크해 봐야 합니다. 디카로 최근에 찍은 사진 하나를 보내달라고 하면 그 카메라가 셔터횟수가 얼마나 되는지 알 수 있고 내구성을 대충 예상해 볼 수 있습니다.



썬도그
하단 박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ur fan 2012.12.26 02: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들어가봐서 해봤는데
    지금은 니콘이랑 펜탁스만 지원하는걸로 나와있네요 ㅠㅠ 아쉽네요ㅠㅠ

  2. ㅜㅜ 2013.08.13 06: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홈페이지에 들어가보니 지금은 운영하지 않는 것 같네요..
    안타까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