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에 대한 인기가 예전만 못하고 하드웨어 성능이 최신 안드로이드폰보다 못한 부분이 있지만 아이폰의 카메라는 아주 뛰어납니다. 특히 아이폰은 스마트폰 사진 문화 생태계가 거대하게 구축되어 있어서 아이폰으로 촬영한 사진들이 널리 멀리 유통됩니다. 

아이폰의 새로운 신제품인 아이폰8에 대한 정보가 서서히 자연스럽게 유출되고 있습니다. 

9to5mac은 포르투칼 뉴스 사이트인 iHelp가 아이폰8이 전면과 후면 카메라 모두 4K 해상도의 동영상 촬영이 가능하며 그것도 60FPS을 지원한다는 사실을 보도 사실을 소개했습니다. 


실물을 보고 이런 사실을 찾아낸 것은 아니고 iHelp가 시리가 탑재된 애플의 홈 스마트 스피커인 홈포드 펌웨어 코드를 분석하다가 발견했습니다. 빨간 화살표에 있는 부분을 보면 4k60VideoSupported라는 문구가 보입니다. 이는 동영상이 4K 60FPS를 지원한다는 소리입니다. 물론, 코드만 보고 확정적이다라고 할 수는 없습니다. 그럼에도 주목해볼만 한 내용이네요. 

현재 아이폰7/7플러스는 후면 카메라만 4K 동영상 촬영이 가능하고 그것도 30FPS까지만 지원합니다. 4K 해상도 지원하는 기기는 많고 고해상도 4K라고 해서 크게 반가운 기능은 아닙니다. 그럿보다 프레임 숫자가 높아져야 합니다. 같은 동영상도 30FPS(1초에 30장 촬영)으로 담는 것 보다 60FPS(1초에 60장 촬영)가 훨씬 좋습니다. 60FPS는 정말 부드럽게 세상을 담습니다. 그런데 아이폰8에 전면, 후면 카메라 모두 4K 60FPS가 들어가네요.

홈패드 펌웨어에 따르면 후면 카메라와 전면 카메라의 4K 동영상은 애플의 새로운 파일 형식인 HEVC를 지원합니다. 애플은 iOS11에서 HEIF와 HEVC(h.265)를 지원하고 있습니다. 이 포멧을 지원한다는 것은 동영상 파일 용량이 크게 줄어든다는 소리입니다. 

애플 아이폰8가 또 한 번의 진화를 하네요. 

출처 : https://9to5mac.com/2017/08/03/iphone-8-4k-video-details/

신고
썬도그
하단 박스 
카카오스토리 구독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플러스 메일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