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텔이 요상한 물건 하나를 만들었습니다. USB 메모리 같은 형태의 딥러닝 단말기인 '모비듀스 신경망 컴퓨터 스틱'입니다. 이 제품은 USB 형태의 딥 러닝에 특화된 단말기입니다. 


생긴 것은 영락없이 USB메모리입니다. 그러나 쓰임새는 다릅니다. 우리가 딥러닝을 위한 신경망 처리를 위해서는 클라우드 컴퓨팅을 활용해야 합니다. 그러나 이 '인텔 모비듀스 신경망 컴퓨터 스틱'은 알루미늄 USB 스틱으로 컴퓨터와 연결해서 단독으로 딥러닝 처리를 할 수 있습니다. 즉 로컬 딥러닝 단말기라고 볼 수 있습니다. 


신경망을 이용한 데이터 처리를 외부 컴퓨팅을 활용하지 않고 PC에서 할 수 있습니다.  동시에 4개를 꽂으면 처리 속도는 더 빨라집니다. 로컬 환경에서 딥러닝을 위한 앱 개발을 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모비듀스를 위한 전용칩인 Myriad2 비젼 프로세싱 유닛을 탑재했습니다. 

소비 전력은 1W에서 100GFLOPS의 딥러닝 신경망 처리를 할 수 있습니다. USB3.0으로 PC나 노트북에 연결해서 신경망 라이브러리인 커피 프레임 워크를 사용해서 빠르게 데이터를 처리합니다. 또한 모비듀스 신경망 컴퓨터 툴킷을 사용해서 고속 이미지 처리 기술도 사용할 수 있습니다. 


이 스틱 안에 들어가 있는 Myriad2 칩은 DJI 스파크에서 사용하고 있습니다. DJI 스파크는 사람의 손짓을 실시간으로 이미지 처리 후 인식을 할 수 있습니다. 따라서 손짓으로 셀카 촬영 및 다양한 동작을 작동할 수 있습니다. 

인텔은 2016년 9월 모비듀스를 인수한 후에 딥러닝 앱 개발용 스틱으로 만들었네요. 요즘 인텔을 보면 인공지능에 사활을 걸었습니다. 인공지능에 엄청난 투자를 하고 있네요.  이 모비듀스 신경망 컴퓨터 스틱은 79달러로 저렴한 가격입니다. 2017년 7월 22일 CVPR2017 개발자 회의에서 선행 판매될 예정입니다. 

신고
썬도그
하단 박스 
카카오스토리 구독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플러스 메일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