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은 2개의 운영체제를 만들고 있습니다. 하나는 우리가 매일 쓰는 스마트폰에 들어가는 안드로이드와 또 하나는 크롬북에 들어가는 크롬입니다. 이 크롬은 웹브라우저지만 이 웹브라우를 운영체제로 만든 것이 크롬 운영체제입니다. 한국에서는 덜 알려져 있지만 구글 크롬북은 미국 교육용 시장을 석권하고 있을 정도로 인기가 높습니다. 또한, 저도 사용하고 있는데 부팅 속도와 가성비가 아주 좋습니다. 

그런데 이 두 운영체제가 합쳐질 것으로 보입니다. 구글 소식을 주로 알리는 9to5 구글은 안드로이드와 크롬을 통합한 새로운 운영체제인 '안드로메다'가 나올 것으로 소개했습니다. 아직 확실한 것은 아니지만 많은 사람들이 예견했던 일이기도 합니다. 


구글이 직접 만드는 첫 스마트폰 구글 픽셀 

구글은 지금까지 스마트폰을 직접 제조하지 않았습니다. 모토로라를 인수해서 직접 만들 것이라고 했지만 모토로라 특허을 흡수하고 다시 중국 레노버에 팔았습니다. 구글은 구글 넥서스폰을 통해서 레퍼런스 폰만 만들었습니다. 제조는 기존의 스마트폰 제조사가 하고 제품 설계나 디자인 등은 구글에서 직접 하는 식으로 했습니다.

그런데 구글이 직접 스마트폰을 만들고 있습니다. 구글이 직접 스마트폰을 만드는 이유는 안드로이드폰들이 너무 많은 제조사들이 제조하다 보니 어떤 스마트폰은 최신 안드로이드O/S로 업그레이드 하지만 중저가 폰이나 오래된 폰은 최신 운영체제로 업그레이드를 해주지 않습니다. 

애플은 운영체제와 스마트폰을 애플이 모두 하기 때문에 한 꺼번에 업데이트를 진행하지만 안드로이드폰은 제조사들이 업그레이드를 지원해주지 않으면 최신 운영체제로 업그레이드를 할 수 없습니다. 애플 아이폰과 달리 다 다른 운영체제를 사용하다 보니 운영체제 편린화가 극심해지고 구글이 콘트롤 할 수 없는 상태까지 이르게 되었습니다. 아무래도 최신 운영체제로 업데이트를 해야 보안 등이 강화되는데 업데이트를 안 한 안드로이드폰은 보안이나 편의성이 떨어지죠. 

이에 구글은 자신들이 직접 안드로이드 폰을 만들 생각을 합니다. 구글의 처음으로 직접 설계 제조하는 폰이 '구글 픽셀'입니다. 그런데 한 캐나다 이통사의 실수로 이 '구글 픽셀' 디자인이 누출되었습니다. 

오늘 공개될 예정인데 미리 볼 수 있게 되었네요. 


외모는 참 투박하네요. 한 3년 전 디자인 같이 밍밍하네요. 아이폰4처럼 보이네요. 홈버튼이 없음에도 상하 베젤이 꽤 크네요. 구글은 이 '구글 픽셀'을 기존의 레퍼런스폰인 '넥서스폰'을 대체할 예정입니다. 따라서 앞으로 '넥서스폰'은 나오지 않습니다. 


<구글 픽셀 XL>


<구글 픽셀 >

구글 픽셀은 '구글 픽셀'과 '구글 픽셀 XL2'가 동시에 나올 예정입니다. 뭐 두 제품의 차이가 거의 없네요. 
구글 넥서스폰처럼 물리 홈버튼은 없고 소프트웨어 홈버튼이 있습니다. 오른쪽에는 전원 버튼, 볼륨 조절 버튼이 있습니다. 구글 픽셀은 픽셀 런처가 사용되고 있습니다. 구체적인 모습은 곧 밝혀지겠네요. 오늘 구글 I/O 2016에서 이 '구글 픽셀'과 다양한 새로운 구글 서비스와 기술을 선보일 예정입니다. 아마 올해 구글  I/O 2016에서는 개인용 비서 제품인 '구글 홈'이 선보일 듯하네요


신고
썬도그
하단 박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xuronghao.tistory.com BlogIcon 공수래공수거 2016.10.05 08: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제 구글폰도 볼수 있겠군요^^

  2. Favicon of http://cigol.tistory.com BlogIcon 시골청년v 2016.10.05 10: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대되는 제품중에 하나이네요. 애플이 강점중에 하나가 IOS인것처럼 구글도 구글폰과 함께 자체 안드로이드os를 하나로 합친다면, 충분히 애플과 경쟁할 수 있을거라 생각 됩니다.

  3. Favicon of http://prolite.tistory.com BlogIcon IT넘버원 2016.10.05 16: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