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박단소한 세상이라서 거대한 텍스트로 직설적으로 담은 대선광고가 있습니다. 이 텍스트로만 이루어진 광고가 메시지 전달력은 좋아도 강력한 만큼 휘발성도 아주 높습니다. 그런 광고 보다는 은은하면서 오래갈 수 있는 광고가 더 좋죠. 특히 은유법을 이용하거나 소비자나 시청자가 장탄식을 낼 수 있는 아이디어가 뛰어나고 아름다운 광고면 굳은 마음도 흔들릴 것입니다


사진가 Amol Jadhav와 아트 디렉터인 Pranav Bhide는 인도 뭄바이에서 열리는 세계 입양 대회를 홍보하는 캠패인 포스터 제작을 의뢰 받습니다. 
이에 이 두 사람은 아주 흥미롭고 아름다운 포스터 3장을 만들었습니다. 위 사진을 보면 아름다운 남녀가 서로를 바라보는 모습입니다. 그런데 하얀 여백이 된 공간만 따로 보면 토끼가 보입니다. 



이 사진에는 고양이가 담겨 있네요. 



이 사진은 강아지가 있습니다. 이 사진 포스터는 동물 입양을 홍보하기 위해서 만들어졌습니다. 빛과 여백을 이용한 아름다운 일루션입니다. 이 포스터 덕분에 세계 입양 대회를 찾은 사람은 150%가 늘었고 42마리의 집을 잃은 동물들이 새로운 가족을 만났습니다. 

전 동물 키우는 것을 좋아하지 않지만 키우면 책임을 져야 합니다. 그게 어른이잖아요. 자신의 행동에 책임을 지지 않는다면 당신은 아직 어른이 아닙니다. 어른 같은 어른이 많아져야 합니다. 

신고
썬도그
하단 박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yeogangyeoho.tistory.com BlogIcon 여강여호 2017.04.24 11: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참을 들여다 봤습니다.
    멋지고 신선하네요.
    저도 동물은 별로 안좋아하지만 이런 광고를 보면 관심이 갈듯 합니다.

  2. Favicon of http://tikntok.tistory.com BlogIcon TikNTok 2017.04.25 19: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기발한 아이디어네요!!
    마지막 강아지는 찾는데 좀 오래걸렸네요 ㅎㅎ
    예전에 이제석 광고를 보고 팬이 되었는데
    이 캠페인을 보니 이제석이 떠오르네요^^
    좋은 사진과 정보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