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이 요즘 잘 팔리는 이유는 안드로이드폰들이 예전 같은 생기가 떨어졌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디자인도 예전보다 못하지만 안드로이드폰들이 성장이 정체되고 장점인 뛰어난 성능과 다양한 기능을 넣는 모습이 줄어들면서 상대적으로 느림보 거북이 같은 아이폰이 안드로이드 폰 중에서 좋은 기능을 탑재한 후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어떻게 보면 아이폰은 거북이이고 안드로이드는 토끼입니다. 그런데 이 거북이가 이제는 토끼인 안드로이드폰 보다 더 앞서갈듯 합니다. 적어도 카메라 쪽에서는요


이스라엘 카메라 모듈 업체인 Linx를 220억에 인수한 애플



2015년 봄에 애플은 이스라엘 카메라 모듈 업체인 Linx를 220억에 인수를 했습니다. 220억이면 아주 작은 돈입니다. 왜냐하면 이 업체가 가진 기술이 무척 좋기 때문입니다. Linx는 3D 촬영과 얼굴 인식과 DSLR 수준의 저조도에 뛰어난 카메라 모듈 기술을 가지고 있는 회사입니다. 또한, 카메라 모듈에 렌즈를 2개 이상 달아서 사진 촬영을 할 수 있는 카메라 모듈도 가지고 있습니다. 위 이미지에서 보면 4X라는 제품음은 카메라 렌즈가 4개나 있습니다.

그럼 왜 카메라 모듈에 렌즈가 4개가 있어야 할까요? 이유는 간단합니다. 각 렌즈는 모두 단렌즈로 고정 초점 렌즈이지만 렌즈 초점거리가 35mm, 70mm, 150mm 등 각 렌즈마다 초점거리가 다릅니다. 즉 렌즈마다 광각 렌즈, 표준렌즈, 고정 줌 렌즈입니다. 따라서 촬영을 할 때 사용자가 화각을 맘대로 변화 시킬 수 있습니다. 

저는 LG전자가 V10에 듀얼 카메라 사용한다고 해서 내심 LG전자가 한 방 터트리는구나 했는데 웬열! 후면이 아닌 전면 셀카용 렌즈를 2개 사용했더군요. 후면에 가면 더 좋고 사랑 받는 기능을 많이 활용할 수 있는데 셀카 용으로 2개를 사용하는 모습에 크게 실망했습니다. 


드디어 아이폰7 플러스에 3배 광학 줌의 듀얼 렌즈 카메라 장착할 듯

<아이폰7 플러스 듀얼 렌즈 카메라 시스템 목업> 이미지 출처 : http://www.computerbild.de/

맥 루머스에 따르면 애플의 신형 5.5인치 아이폰인 아이폰과 아이폰7 플러스가 개발중에 있다고 합니다. 이중 아이폰7 플러스는 싱글 렌즈가 아닌 듀얼 렌즈 카메라가 탑재 된 듀얼 렌즈 카메라 모델이 선보일 예정입니다. 

당연히 듀얼 렌즈 카메라는 2015년에 인수한 LinX 이미징에서 개발한 듀얼 렌즈 카메라가 들어갑니다. 또한, 이 회사는 카메라 모듈 소형화 기술이 뛰어난데 아이폰6/6S에서 튀어나온 카메라 렌즈가 쏙 들어갈 것으로 보입니다. 전시회장에서 물어보니 스마트폰 두께에서 가장 얇게 만들기 힘든 부분이 카메라 모듈이라고 하더라고요. 그래서 카메라 모듈이 튀어나온 스마트폰들이 많습니다. 




Linx사는 듀오, 트리오, 4X 카메라 모듈이 개발되어 있으며 각각 2개, 3개, 4개의 렌즈가 탑재 된 카메라 모듈입니다
이렇게 렌즈가 많은 카메라 모듈을 이용한 아이폰7 플러스는 2배~3배 정도의 광학 줌을 할 수 있습니다. 이미 에이수스의 젠폰 줌이 광학 3배 줌 카메라를 장착하고 있는데 국내에서 소개되지 않아서 인기를 끌고 있지는 못합니다.

그러나 애플 아이폰에 장착되면 광학 줌 열풍이 불기 시작할 듯하네요. 맥 루머스의 정보를 바탕으로 KGI Securities 애널리스트들은 애플은 여러 종류의 카메라 모듈이 있지만 이중에서 렌즈가 두개인 제품을 먼저 선보일 것으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다만, 카메라 기능이 좋은 제품은 'S'시리즈레 투입했던 전력으로 보아서 아이폰7 플러스가 아닌 아이폰7S 플러스에 장착될 것으로 보인다고 예상하고 있습니다. 

어느 제품에 장착될지는 모르겠지만 안드로이드폰들은 이제 낮잠 자는 토끼가 되어가네요. 혁신성도 예전만 못하고 특별하게 이목을 끄는 제품도 없고요. 카메라가 그나마 해상도나 조금 앞서는 제품이 있었지만 이제는 애플에 다 발리겠는데요. 

저 카메라 모듈 업체 Linx를 인수한 것이 신의 한수가 될 것으로 보입니다. 여기에 무려 카메라 개발에만 600명의 직원이 투입된 모습을 보면 애플 아이폰의 사진 품질을 따라가긴 버거워 보입니다. 

썬도그
하단 박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