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니는 가끔  신기하게 생긴 제품을 만듭니다.  혼자 방안 구석구석을 바퀴로 다니면서 소리를 내는 MP3플레이어도 있었는데요. 이번에 소개할 제품도 좀 특이한 제품입니다

생긴게 마치 볼링공 같은 이 제품은 독일에서 열린 IFA2011에서 SRS-BTV235과  RDP-V20iP를 선보였습니다.                                                                    


이 제품들은 방안 어디에서도 놓고 사용할 수 있는 공모양의 스피커입니다. 
크기는 5.7인치입니다. SRS-BTV25는 블루투스 기능이 있어서 원거리에서 음악을 받아 소리를 낼 수 있습니다. 원거리라고 해봐야 방이나 집에서 밖에 안되겠네요. 


블루투스가 가능한 SRS-BTV25는 오디오잭과 USB포트가 지원되어 애플 제품이 아닌 모든 USB를 이용하는 MP3플레이어를 지원합니다.



RDP-V20iP는  아이폰, 아이팟 데크 기능이 있어서 충전과 노래 재생이 모두 가능합니다. 
두 모델 모두 2.2인치 우퍼가 들어가 있습니다.  스피커 성량은 13W의 사운드를 낼 수 있습니다.  완충하는데는 5시간이 걸립니다.


 제품을  애플 VS 비애플제품으로 나눴네요
RDP-V20iP는 블랙, 화이트, 레드 3가지 색상이 준비되어 있습니다. 가격이나 공식 발매일은 아직 미정입니다.
가격만 합리적이라면 방안에 온기를 돋게 하는  아이템이 될 수 있을 듯 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썬도그
하단 박스 
카카오스토리 구독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플러스 메일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imglorious.tistory.com BlogIcon 도플파란 2011.09.13 21: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격만 합리적이라면 하나쯤 있으면 괜찮겠다는 생각을 해봅니다..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