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을 대표하는 광장이 어디가 있을까요?
90년대 이전이라면  한국의 대표적인 광장은 516광장이었습니다. 516 쿠테타와 무슨 연관이 있는것 같은 이 516광장은
여의도에 있었습니다.


어렸을때  여의도까지 걸어가서  자전거를 빌려타고 그 넓은 광장을 뛰어 다니던 모습이 아직도 생각나네요. 엄청나게 큰 516광장 혹은 여의도 광장은  딱히 놀거리가 없던 80년대 청소년들의 데이트장소였습니다.  여의도에 공항이 있을정도로  큰 광장은 소통의 장소가 되기도 했습니다.  대선때만되면 여의도광장에  꽉매운 사람들의 숫자로  세력과시를 하기도 했었구  반공의 깃발을 들고 타도! 김일성을 외쳤으며  국군의 날때는  국군의 퍼레이드가 있었습니다.

그러나 조순시장이 이 광장을 없애고  여의도 공원으로 만듭니다. 여의도공원을 찾는 사람은 많기는 하지만 예전 여의도광장시절만은 못합니다. 여의도공원 같은 공원이 집근처에 있기에 굳이 여의도 까지 가지 않습니다.

여의도광장이 그렇게 여의도공원으로 리모델링된후 한국을 대표하는 광장은사라집니다. 끽해야 서울역광장이었죠.
아니면 종묘앞이었구요.  그러나 2002년 한일 월드컵을 경험하면서 사람들이 모일수 있는 광장의 필요성을 느끼게 되고 이명박대통령은 언제 누구라도  찾아와서 쉴수 있는 서울광장을 만듭니다.  서울광장은  많은  사람들의 인기를 받고  이명박 대통령이 당선되는데  큰 조력자가 되기도 합니다. 이명박을 당선시킨것은 보좌진이나 측근들이 아닌  서울광장과 청계천이었죠.

그러나 서울광장에 시위대들이 자주 들이 닥칩니다. 좌 혹은 우익들의 시위가 많았습니다. 그러나 폭력적인 시위로 변질되지는 않았기에  그 모습까지도 좋았습니다. 세상언론들이 담지 않은 억울함을 직접 광장에서 토로하는 모습은 민주주의가 살아있음을 알려주는 리트머스였습니다.

그러나 지금 서울광장은 모든 시위를 원천적으로 금지시켰습니다. 조례를 만들어 문화,여가로만 사용해야 한다고  규정지어버렸습니다



광화문 광장을 만들었다가 아침부터 떠들더군요. 아나운서가 직접 오세훈시장과 인터뷰를 하고 오세훈 시장은 인터뷰 내내 허허허 웃기만합니다. 거기에 마치 짠듯이 오세훈시장이 퀴즈를 내고 아나운서는 모르는척을 합니다. 그리고  광화문광장을 소개합니다. 마치 자기 사비로 만든듯한 표정을 짓고 있죠.

광화문광장은 총 사업비 445억원이 들어갔습니다.  큰돈이라면 큰돈인 이 돈을 돈 아깝다고 말하고 싶지는 않습니다.
하지만  광화문광장에 대한  이름은 지적좀 하고 싶습니다.

광장이란  사람이  그 광장의 그릇을 채우는것이지  꽃과 분수와 동상이 채우는것은 아닙니다.
꽃과 분수가 있는 곳은 서울 여기저기에 많습니다.  광화문광장과 비슷한  화려한 분수와 꽃이 있는곳도 있습니다. 근처 대형 백화점 앞에 가보십시요.  굳디 광화문광장에 가지 않아도 똑같이 느낄 수 있습니다.  광화문광장이 다른것은  한국의 중심인 서울 그중에서도  가장 중심지인 광화문이라는 지역적위치밖에 없습니다.

광화문광장이 아닙니다.  광화문공원이 맞는말입니다.
광장이라면 사람이 모이는곳이지  공원산책하듯  분수나 꽃을 보러 오는곳이 아닙니다.   굳이 유모차 끌고서 광화문공원에 가느니  근처 보라매공원에 가는게 낫겠죠.  오세훈 시장은  광장과 공원의 차이점을 분명 모르는듯 합니다. 
또한 돈을 들여서  동상을 세우는 모습은 예산낭비적인 모습입니다.  18세기 제국주의 시대나 동상을 만들었지  아무리 존경해야할 왕이라고 하지만 세종대왕동상을 돈들여서 만드는것은 시대착오적이기 까지 합니다.

그런 동상만들어야  세종대왕의 위상이 커지나요?  훌륭한 사람은 책과 역사에서  왕이지 그렇게  크게 만들어서 우러러 보게 만든다고  존경심이 생기는것은 아닙니다.

서울시가 이 광장을 어떻게 운영할지는 모르겠지만  지금같이 분수나 틀어대고  꽃이나 심어서 활용한다면  광화문광장이 아닌 광화문공원으로 이름을 바꾸길 바랍니다.   공원이 하나 더 생기는것 반대 안합니다.  다만 광장이라는  이상한 이름 갖다 붙이지 마십시요. 
썬도그
하단 박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luvyooz.tistory.com BlogIcon Silhouette 2009.08.01 15: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동감합니다. 이에 대한 글을 쓰고 싶었는데 명쾌하게 잘 써주셨네요. 잘 봤습니다.

    대신 예전에 쓴 광장에 관한 글을 트랙백에 걸고 갑니다. 좋은 주말 보내시길.

  2. 가매 2009.08.01 16: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저도 꼭 그렇게 생각하고 있었는데...도무지 어디에 광장이 있다는 건지...
    배울만큼 배웠다는 사람들이 광장이 뭔지를 몰라요...몰라... 쯧쯧...

  3. 하핫 2009.08.01 16: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건축학도로써 참.. 부끄럽네요...건설회사 바지사장 출신 시장은 설계 당선작 '빛의 광장'을 뭉개버리고 무지저렴하고도 빠른 방법인 잔디 깔아놓고 광장이라 칭하고 변호사 출신 시장은 에버랜드 장미축제용 화단과 색색분수를 깔아놓고 광장이라 칭하고...ㅎㅎ 광장과 사람은 불가분의 관계인데 잔디와 화단이 점령한 광장이라 도대체 저 사람들 뇌구조는..

  4. Favicon of http://luvyooz.tistory.com BlogIcon Silhouette 2009.08.01 17: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광화문 앞뜰이나 광화문 정원 정도 이름이 가장 잘 어울릴 것 같습니다.

  5. Favicon of http://okatsu.tistory.com BlogIcon Suess 2009.08.01 18: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공감이 가는 글이네요.
    어떤 단어든 개념이든 스타일이든 그 정체성과 본질적인 의미가 무엇인지를 가장 먼저 생각해야 하는 거죠.
    적어도 이 정권이 끝나기 전까지는 광장이라 부르지 않으려구요.

  6. 찌니 2009.08.01 19: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꼭 제가 하고 싶었던 말이네요.
    플라워 카펫인지는 너무 화려해서 관상용으로 딱이던데요.

    게다가 12.23 분수라는 알 수 없는 이름은 일왕 아키히토의 생일과 숫자가 같다네요..
    뭐하자는 건지..

    • Favicon of http://geniefromthebottle.tistory.com BlogIcon 병에서 나온 지니 2009.08.01 19: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러게요. 왜 분수이름을 12.23이라는 의미를 쉽게 알수 없는 것으로 해서 이런 논란이 일어나게 하는지. 쉽게 이순신 분수, 혹은 광화문 분수 이런식으로 하면 될 것을... 쯔쯔쯔. 암튼, 이건 좀 다시 손 봐야할 이름인것 같아요.

  7. 경이 2009.08.02 11: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쩜 이리도 제 생각과 같습니까?? ^^
    공개된 모습 보고 정말 황당했습니다...
    그게 어디 광장입니까??
    거대한 동상 2개나 배치한 것도 너무 유치하고...
    오세훈 시장은 제2의 이명박이 되려고 기를 쓰고 있네요...에휴~

  8. Favicon of http://kindlyucc.ez.eo BlogIcon 친절한유씨씨 2009.08.06 12: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난 8월2일에 광화문 광장에서 1인 시위(퍼포먼스)를 진행했던 사람입니다. 이번 주에도 진행할까 하는데 어떻게 나올지 궁금하네요. 제 블로그에 지난 주에 사진찍은거 올렸습니다. http://blog.daum.net/kindlyucc/8742649

    • Favicon of https://photohistory.tistory.com BlogIcon 썬도그 2009.08.06 12: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 그 포스트 봤어요. 기억납니다.정말 기발했어요.
      퍼포먼스 전 좋게 봤는데 아무래도 어르신들이 싫어하겠죠. 그렇다고 내가 싫다고 저 사람 잡아가라는 모습은 아닌것 같습니다. 반대로 그 신고한 어르신을 한 두세명이 불편하다고 경찰에 말하면 내보냈을까요? 따라서 경찰이 이상한 잣대로 제단하는 것입니다.

      또 한번 해보세요. 이번에는 동영상으로 담으시면 더 큰 이슈가 될것입니다. 퍼포먼스를 시위로 봐야 하나 말아야 하나 하는 소리도 나올듯 하네요

    • 선빈세린 2009.08.06 14: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도 그날 인왕산 가는길에 잠시 들렸습니다
      그때 친절한유씨씨님 퍼포먼스 하는거 봤는데
      어르신들이 하신말씀'저xxx놈 뭐하는 짓거리야??'
      악법도 법입니다 님이 하시는 퍼포먼스를 다들 좋아라 하는건 아닙니다 ..전 반대는 아니지만 ..그래도 불편한 사람이 있으니 자주는 하지 마셔요

    • Favicon of https://photohistory.tistory.com BlogIcon 썬도그 2009.08.06 15: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선빈세린님 그 악법이 뭔가요? 법적으로 저촉되는게 없는것으로 알고 있는데요.

  9. Favicon of https://webthedog.tistory.com BlogIcon 경자라슈 2009.08.07 12: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완전 공감합니다. 저도 지인들과 저건 광장이 아니다 공원이라고 공원이라도 법으로 저촉될 사항들이 아니라구! 좋은 생각 좋은 글 잘보고 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