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우주왕복선의 폭발이 가장 처음 일어났던것이 1986년으로 기억납니다.  TV를 할 시간이 아닌데
TV를 켰다가  긴급속보라면서 미 우주왕복선 챌린저호 콜롬비아호가 폭발했다는 소식을 긴급속보로 내보내고
있었습니다. 아직도 기억하는걸 보니 그때 충격적으로 받아들인듯 합니다.

그 이후에도 우주왕복선 엔데버호의 폭발도 기억이 나네요. 대부분  발사할때 폭발되었습니다.

그런데 2003년 2월1일에도  우주왕복선 폭발이 있었군요.  오늘 처음 알았네요.
이 폭발은 지구로 귀환하다가  폭발했는데  우주왕복선 발사시에 외부연료가 떨어지면서 그 조각이
왼쪽 날개의 세라믹을 파괴시킨듯 합니다.  왕복선 밑바닥에 있는 고열을 견디는 방열제가 한군데 구멍이
생기고 풍선처럼 한순간에 터진듯 합니다.

그런데  이 왕복선에서 공중폭발시에 떨어진 하드디스크를  복원했다는 소식이 있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잔해가 떨어진곳에서 발견한 하드디스크는 총 3개였는데 2개는 완전 파괴가 되어 복구가 되지 않았구
 하드디스크 하나도 하드디스크에 붙은 칩들은 다 불타고 플라스틱케이스는 녹았습니다.

그런데 이 하드디스크를  복원을 실시하여 99퍼센트의 자료를 복구 했습니다.
복구한 회사는 Kroll Ontrack Inc 이고 복구하는데 6개월이 걸렸습니다.
복구한 하드는  시게이트의 400MB용량의 2.5인치하드인 Marathon 340(모델명ST9385AG)
였습니다. 이 하드디스크는 다른 하드디스크제조회사보다 내구성이 탁월해 우주왕복선에 싣고 올라갔었나
보네요.

이 기사로 시게이트 명성이 또 올라가곘는데요.  요즘 하드디스크 시장은 시게이트가 다잡고 있는듯 합니다.
그나저나 우주인 7명이 우주에서 만든 소중한 데이터가 복원되었다고 하니 불행중 반가운 소식이네요.
하드디스크의 생명력에도 또 한번 놀랐네요. 물에 넣어도 복원이 가능하다고 하니 그 복원술도 참 대단합니다.

출처 http://www.sciam.com/article.cfm?id=hard-drive-recovered-from-columbia


썬도그
하단 박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manito.tistory.com BlogIcon 사막.. 2008.05.09 23: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986년에 발사 도중 폭발한 우주선은
    콜롬비아 호가 아니라 챌린저 호입니다.

  2. Favicon of http://equinox.tistory.com BlogIcon 아크히츠 2008.05.09 23: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00번을 포맷해도 다 복원할 수 있다고 전문가들은 말합니다.

  3. Favicon of http://chitong.tistory.com BlogIcon 칫통 2008.05.10 02:1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86년에 폭발한 것은 챌린저호구요..
    2003년에 폭발한 것이 콜럼비아호 입니다.
    86년에 폭발한 것을 콜럼비아라고 생각하셔서 2003년 폭발사건을 기억 못하시나 봅니다.

    저는 콜럼비아호가 폭발했을 때는 좀 충격이 있었어요.
    우리세대엔 거의 콜럼비아호 책받침이나 필통 학용품 하나쯤 있었으니까요..
    조만간 우주여행시대가 열릴듯하게 광고하던 우주왕복선 계획이 지금에 와선
    결국 20여년간 소유즈 우주선 시스템보다 훨씬 더 돈 먹는 하마였다는 사실..
    40년전 다녀왔던 달나라를 2020년이 되어서야 다시 간다고 하는 나사..

    우주시대 라고 떠들고 있지만..과연 우리가 우주세대가 될 수 있을까요?

  4. Favicon of https://daegul.tistory.com BlogIcon 데굴대굴 2008.05.10 11: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드디스크의 복구는 하드 안에 있는 판에 기스만 나지 않았다면 복구가 가능합니다.
    내부에 물을 들이 붓건 공기가 들어갔건 여부에 상관 없이 말이죠.

    대부분 강한 충격을 받으면 판게 있는 기록을 읽는 바늘('암ARM'이라고 부릅니다만..)이
    기스를 내서 데이터를 읽지 못하게 되는데, 이게 바로... 영원한 데이터 손실로 이어집니다.
    (계속 늘어나는 bad sector의 경우가 안에 먼지와 같은 조각이 있고, 이 조각이 암이나 회전력등에 의해
    계속 판에 기스가 나는 현상입니다)

  5. ... 2008.12.18 17: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시게이트 하드디스크의 신뢰성과는 별반 다른 문제죠. 저런 조건이라면 외부케이스가 두껍고 내충격성 좋은 하드일수록 살아남을 가능성이 큰것이고 그점이라면 대체로 시게이트보다 다른 메이커 하드들이 더 튼튼한 편이니까요.
    기본적으로 하드디스크라는 매체 자체는 단단한 알루미늄 케이스안에 역시 단단한 금속 플래터를 기록매체로 하기에 물리적인 안전성은 아주 우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