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이 내년에 나올 아이폰에 3개의 카메라 렌즈를 장착해서 3배 광학 줌을 지원하는 카메라를 선보일 예정입니다. 많은 스마트폰 제조사들이 카메라의 새로운 기능을 넣고 가다듬고 있습니다. 스마트폰 제조사들이 가야할 방향은 명확합니다. 현재의 미러리스나 DSLR처럼 다양한 화각의 사진을 촬영할 수 있게 하고 화질이 좋은 카메라를 스마트폰에 넣는 것입니다. 

그러나 그게 쉽지는 않습니다. 먼저 스마트폰이 DSLR이나 미러리스가 되려면 이미지센서 크기가 커져야 하는데 휴대성이 좋아야 하는 스마트폰은 이미지센서를 크게 하기가 현실적으로 어렵습니다. 물론 가격도 크게 올라가죠. 다만 사진이 아닌 동영상은 이미지센서가 작아도 화질 좋은 영상을 촬영할 수 있습니다. 그래서 몇몇 영화 감독들이 아이폰과 같은 스마트폰으로 영화를 전체 또는 일부를 촬영해서 집어 넣습니다. 

이미지센서를 크게 하기 현실적으로 어렵지만 여러 렌즈를 스마트폰 후면에 넣어서 다양한 화각의 사진 및 영상을 촬영할 수 있습니다. DSLR처럼 렌즈 교환을 하면 좋겠지만 그건 너무 불편하고 전문가 아니면 그런 수고를 할 리가 없습니다. 천상 붙박이 카메라 모듈을 여러개 붙이는 방식으로 나아갈 것 같네요

그런데 전문가들이 솔깃한 신기한 솔류션이 나왔습니다. 캐논, 니콘, 소니 등의 렌즈를 어댑터를 끼어서 스마트폰 렌즈로 활용할 수 있는 어댑터입니다.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전국 방송인 협회 전시회에서 No Film School은 아주 신기한 방송 장비를 소개했습니다. 이 장비는 기존의 시네마 렌즈나 카메라 렌즈를 간단하게 어댑터를 이용해서 스마트폰 렌즈로 변환해 줍니다. 


소니, 니콘, 캐논 등등 여러 카메라 렌즈를 스마트폰 마운트를 꽂아서 사용할 수 있습니다. 이 DOF 렌즈 어뎁터는 중국의 Cinematics사로 다양한 카메라 관련 액세서리를 제조 판매하는 업체에서 만들었습니다. 보시면 양쪽에 금속으로 된 손잡이가 있고 가운데 아이폰과 안드로이드폰을 장착해서 사용할 수 있습니다. 

후면 카메라 바로 앞에 DSLR이나 시네마 렌즈 뒷 부분을 이어 붙이는 정도의 간단한 장비입니다. 당연히 조리개 수치나 피사계 심도는 다 수동으로 조작해야 합니다. 


무겁고 두꺼운 바디가 있어야 할 자리에 작고 얇은 스마트폰이 있으니 무거운 렌즈는 한 손으로 받치고 조리개 등을 돌려야겠네요. 고정된 피사체나 고정된 위치에서는 촬영하기 좋겠지만 이동하면서 촬영하기는 쉽지 않겠네요. 천상 무한대 초점에 놓고 촬영해야 하나요

가격이나 어떤 마운트가 있는지는 공개되지 않았습니다. 영상이 꽤 만족스럽게 담기다면 괜찮을 것 같네요. 좁은 공간에서 촬영해야 할 경우에도 좋고 저예산 영화 촬영에도 괜찮을 것 같네요. 영화 <플로리다 프로젝트>가 아이폰으로 촬영한 영화라고 하잖아요. 전 알고 보면서도 아이폰으로 촬영한 티가 나는 부분은 마지막 장면에서 카메라를 들고 뛰는 장면에서 뒤틀림 현상 말고는 잘 모르겠더라고요. 이제 스마트폰도 동영상 촬영하기 괜찮아졌습니다. 

썬도그
하단 박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