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도 말고 탈도 많은 세계적인 공룡 가구업체 이케아가 이번 주 목요일인 18일 광명역 옆 '광명 이케아'를 오픈합니다. 
어제 뉴스를 보니 이케아에서 파는 지도에 동해가 아닌 일본해로 표기 된 것에 대한 한국 소비자의 항의에 이케아의 전세계 매장에서 세계지도를 판매 금지 시켰다는 소리가 들리더군요. 

이에 일본 소비자들은 이케아를 반일 기업이라고 성토하고 있습니다. 시장도 한국보다 크고 매장도 한국보다 많은 일본인데 이케아가 무리수를 두면서까지 일본해로 표기 된 세계지도를 판매 금지 시킨 것은 그만큼 한국 시장이 중요하다는 반증 같기도 합니다. 

이케아 광명 매장은 18일날 정식 오픈하지만 16~17일 이케아 회원에 한해서 사전 오픈을 했습니다. 


이케아 광명 매장은 오전 10시부터 오후10시까지 개장을 합니다. 레스토랑은 9시 30분부터 개장을 합니다. 
정식 오픈하기 전에 잠시 다녀왔습니다. 아시아 최대인 줄 알았는데 오늘 뉴스를 보니 이케아 매장 중에 세계에서 가장 큰 매장이라고 하네요. 꼼꼼하게 살펴보는데 무려 4시간 이상 걸렸습니다. 축구장 8배 크기라는 소리가 괜한 소리가 아니더군요. 

직접 이케아 매장을 보면서 이케아의 매력과 아쉬운 점이 모두 보였습니다. 그 이야기를 풀어보겠습니다. 



미리가 본 이케아 광명 매장의 좋은 점 3가지 아쉬운 점 2가지 


이케아 매장의 좋은 점 3가지 

1. 마음껏 체험할 수 있는 쇼룸과 이케아 스타일

이케아 광명점은 3개 층을 주차장으로 활용합니다. 총 2,000대의 차가 주차할 수 있다고 하는데 주말에는 주차 공간이 모자를 듯 하네요. 이케아 매장에 들어가면 크게 쇼룸과, 레스토랑, 홈퍼니싱 악세사리와 스몰란드로 구성 되어 있습니다.

쇼룸은 위 사진에서처럼 하나의 테마를 정해서 이케아의 제품을 전시해 놓은 공간입니다
예를들어 힙합 좋아하는 10대 소녀의 방 콘셉을 잡고 그에 맞게 색과 디자인을 맞춰서 전시를 하죠.  30대 사무직 아버지의 서재와 작업공간 등 다양한 콘셉트로 여러 방을 꾸며 놓았습니다. 



이렇게 하나의 콘셉트에 맞게 이케아 제품을 배치해 놓아서 소비자들에게 이케아 제품 1개가 아닌 그 방 전체를 구매하라고 재촉하는 모습입니다. 



이케아 제품의 가격은 그렇게 싸지도 그렇다고 비싸지도 않습니다. 싼 것은 엄청싼데 비싼 건 또 엄청 비쌉니다. 가격의 양극화? 따라서 제품 구매를 할 때  스마트폰을 이용해서 가격 비교 검색을 해보고 사야 합니다. 집에서 이케아 홈페이지에서 구매리스트를 만들어서 사는 것도 하나의 방법이겠죠.  그러나 매장에 오면 이 쇼룸을 보고 세트 같은 이케아 제품에 혹할 수도 있습니다. 어떤 제품이 어떤 제품과 어울리는지를 쇼룸을 잘 보여주고 있습니다. 

사람들이 이케아 제품이 비싸다 싸다 말하지만 이케아의 장점은 가격이 아닌 스타일이 아닐까 합니다. 이케아 제품의 디자인은 미니멀을 넘어서 젠 스타일 디자인들이 많습니다. 군더더기 없는 그래서 좀 투박해 보이는 디자인의 제품들이 대부분입니다. 장식 같은 것을 극도로 꺼려하는 디자인 같다고 할까요? 대신 같은 디자인에 다양한 색의 제품을 선보이고 있습니다.


쇼파에 다른 색상의 견본을 붙여 놓고 소비자가 직접 체크할 수 있게 했습니다. 



쇼룸은 소비자가 직접 치수도 재고 앉아보고 눌러보고 열어보면서 제품을 충분히 이리저리 살피고 체험할 수 있습니다. 
이케아에서 전시 제품 만졌다고 누가 뭐라고 하지 않고 오히려 직원분에게 부탁하면 사용법 등도 잘 알려줍니다. 

이케아 매장 곳곳에 몽땅 연필과 종이 줄자가 있어서 제품의 치수를 직접 잴 수 있습니다. 


또한, 아이들을 위한 가구와 장난감도 꽤 많은데 아이들이 곳곳에서 장난감 체험을 할 수 있습니다. 이 체험! 이 체험을 할 수 있는 것이 이케아의 매력입니다. 



2. 소비자가 직접 조립하고 다양하게 조합할 수 있는 이케아 제품들

이케아 제품은 배송 및 조립을 소비자가 직접 해야 합니다. 가격을 낮추기 위해서라고 하지만 정작 가격이 아주 싸다는 느낌은 많이 들지 않습니다. 일부 제품은 무척 싸긴 한데 배송비나 조립비용 포함하면  국내 제품보다 비싼 제품들이 꽤 보입니다. 이는 단점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배송 및 조립 가격이 4만원이나 하니 꽤 비싼 편이죠. 이런 단점이 장점이 될 수도 있습니다.



나무 선반입니다. 아무 색이 칠해져 있지 않아서 좀 밋밋합니다. 이 자체로도 디자인이 되긴 하지만 이 원목 나무에 소비자가 직접 색을 칠할 수 있습니다.


페인트붓과 페인트를 사서 소비자가 직접 가구에 칠을 하면 다양한 색을 낼 수 있습니다. 1회 코팅과 2회, 3회 코팅이 색이 조금씩 다릅니다. 이케아 제품은 이렇게 소비자가 직접 완성해 가는 제품도 있습니다.


여기에 이케아 제품은 다른 제품과 높이나 규격을 공유하기 때문에 레고 블럭처럼 소비자가 직접 여러가지 제품을 조립하듯 조합을 할 수 있습니다. 3인용 쇼파를 샀는데 식구가 4명이다 그럼 3인용 쇼파를 사고 디자인의 조합이 좋은 비슷한 제품을 추가해서 배치하면 됩니다


이런 높은 자유도는 이케아 제품의 다양함도 큰 영향을 줬습니다. 정말 엄청나게 많은 의자, 탁자, 책상, 쇼파, 커텐 등등 다양한 디자인과 색상과 종류의 가구들이 많습니다. 



축구장 8배라고 하는 광명 이케아. 나중에는 다리가 아플 정도로 매장은 아주 크고 제품은 총 8,600개가 전시되고 있고 전시 공간만 65개나 됩니다. 


다양하게 조합할 수 있고 다양한 제품들이 이케아의 매력입니다. 



3. 가격이 저렴한 이케아 레스토랑

이케아 가구는 호오가 있습니다. 좋아하는 사람은 좋아하고 싫어하는 사람은 싫어합니다. 극명하게 갈리는 편이지만 
이케아 레스토랑은 호오가 없을 듯 합니다. 왜냐하면 이케아 레스토랑은 가격이 무척 저렴합니다. 



학교 급식만큼은 싸지 않습니다. 그러나 보통의 음식점 보다는 쌉니다. 다만 양이 좀 작은 게 아쉽긴 합니다. 


대신 음료수를 무제한 리필해서 먹을 수 있고 이케아 회원은 커피를 무료로 무제한으로 먹을 수 있습니다. 커피를 먹으려면 컵이 있어야 하는데 컵은 음식 주문을 하면 컵을 제공합니다. 


식당은 크긴 하지만 평일임에도 꽉꽉 차네요. 주말에는 미어 터질 것 같습니다. 그때는 구름다리로 연결 되어 있는 광명 롯데 프리미엄 아울렛 5층 식당가에서 식사를 해도 됩니다.


1층 계산대에서 계산을 하고 나오면 작은 간이 식당이 있는데 여기서 핫도그는 꼭 먹어 보세요. 핫도그와 아메리카노 커피가 1천원 밖에 안 됩니다. 단 테이블이 많지 않아서 서서 먹을 수도 있습니다. 




이케아 매장의 아쉬운 점 2가지 

이케아는 장점과 단점 또는 아쉬운점이 극명합니다. 
아쉬운 점이 딱 눈에 들어옵니다. 



1. 픽업과 배송 조립을 소비지가 직접 해야 한다

이케아 제품은 소비자가 직접 차에 싣고 집에서 조립해서 사용하는 제품입니다. 조립을 해야 하는 이유는 배송 때문입니다. 가구를 배송하면 한 트럭에 많은 싣지 못합니다. 의자나 책상은 대부분이 빈공간이기 때문입니다. 이케아는 이런 불합리함을 개선하기 위해서 책상 다리와 의자 다리를 조립할 수 있게 만들었습니다. 조립을 하게 하면 가구 부피가 줄어 들어서 배송하기 편리합니다. 

배송비와 조립을 소비자에게 맡기고 대신 저렴한 가격에 제품을 공급하는 것이 이케아의 정책이자 정체성입니다
그러나 그렇게 해서 가격이 확 저렴해야 하는데 꼭 그렇지만도 않습니다. 대체적으로 제품 가격이 국내 가구업체의 가격과 비슷합니다 한국 제품들은 기사님들이 직접 배송 설치까지 해줍니다. 

그러나 이케아 제품은 배송 및 조립을 개당 4만원 씩 받습니다. 배송만 의뢰해도 2만 9천원으로 비쌉니다. 따라서 제품 1개만 배송의뢰하면 가격에 대한 매리트가 확 떨어집니다. 또한, 조립도 쉽지 않습니다. 제품 조립도를 봤는데 쇼파 하나 조립하는데 3시간 이상 걸리겠더군요. 조립 설명서가 잘 되어 있다고 하지만 상당히 복잡한 제품도 많습니다. 

배송 및 조립을 소비자가 직접 해야 하는 불편함을 즐기는 젊은 부부들은 모르겠지만 노년층들은 이케아의 이런 정책과 디자인을 크게 반겨 할 것 같지는 않습니다. 



2. 대중 교통편이 너무나도 불편한 광명 이케아

 이케아 광명매장은 섬과 같은 곳입니다 자동차를 몰고 오지 않으면 접근하기 아주 힘든 곳에 있습니다. 15분 거리에 KTX광명역이 있지만 광명역에서 영등포역까지 왔다갔다 하는 광명셔틀전철이 오전에 3대 오후에 5~6대 정도 밖에 없습니다. 1시간에 1대씩 있는데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는 전철이 다니지 않습니다.

낮에 대중교통을 이용하려면 금천구청역이나 석수역에서 내려서 버스를 타고 가야 합니다. 대중교통편이 엄청나게 불편하기 때문에 대중교통을 이용해서 구경가려고 하는 분들에게는 고생 하실 것입니다. 


그렇다고 자동차를 몰고 오는 분들에게 좋냐? 그것도 아닙니다. 2천대를 주차할 수 있는 주차장이 있다고 하지만 옆에 롯데 프리미엄 아울렛, 길 건너에 코스트코가 있어서 주말에는 주차장 들어가는데까지 1~2시간 이상 걸릴 것을 예상됩니다. 코스트코 하나 있을때도 주말만 되면 미어 터졌습니다. 대중교통도 불편 자동차를 몰고 가는 것도 불편. 교통에 대한 대책을 전혀 마련하지 않고 오픈을 하는 모습입니다. 

  

이케아가 한국에서 성공할까요? 저는 대박은 아니지만 중박정도 히트를 칠 것같습니다. 왜냐하면 일단 다양한 제품등를 한 장소에서 만날 수 있는 점이 좋습니다. 제품 종류가 엄청나게 많기 때문에 싼 제품도 꽤 많습니다. 그 싼 제품들은 가구가 아닌 홈인테리어 제품들이 많습니다. 

따라서 손에 들고 갈 수 있는 제품들을 구매하는 분들은 꽤 많은데 가구를 구매하는 분들은 상대적으로 적어 보였습니다. 
가구에 대한 인기 보다는 생필품이나 홈인테리어 및 악세사리 제품들이 더 인기를 끌 것 같습니다. 또한, 신혼부부가 집을 꾸밀 때 이케아 스타일로 꾸미는 것이 유행을 타면 꽤 매출에 큰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각각의 이케아 제품은 싸다고 할 수 없지만  게임 아이템 장비셋처럼 이케아 셋으로 맞추면 이케아의 젠 스타일 디자인이 완성 될 것입니다. 

따라서 전 이케아를 단 1,2개의 제품이 아닌 대량으로 구매하는 젊은 부부들이 많을 것으로 보입니다. 
가구의 가격은 한국에서 잘 팔릴 수 있을까 할 정도로 좀 아쉬운 점이 많이 보이네요. 뭐 그 성적표는 1년이지나서 제대로 알 수 있을 것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광명시 소하2동 | 이케아 광명점
도움말 Daum 지도
썬도그
하단 박스 
카카오스토리 구독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플러스 메일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자다가 2014.12.17 19: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년전부터 몇몇이케아 가구를 쓰고있는데요..복불복입니다..저렴한가격이여도 실용적이고 튼튼한것도있고..딱그가격..가구도있고..이케아로인해 국산 가구들 가격이 내려서 좋구요..이케아든 국산이든 마음에드는 가구로 사용하렵니다..지금은 가구 구매계획이없어서 매장까지 방문은 당분간 안할것같구요..

  3. BlogIcon 빠니 2014.12.17 23: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읽어 보았습니다. 어느 브랜드나 장단점은 있겠지만 무엇보다 국내 가구의 가격거품이 많이 빠졌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독도문제로 기업이미지는 비호감이지만 거품가격으로 국민들 주머니털어가는 국내 기업들도 별반 다를바가 없지 않나 싶네요.

  4. BlogIcon 김성훈 2014.12.18 01: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이키아 가구는 별로 추천하지 않아요. 툭히 침대는요. 손 많이 안대는 장식장 정도나 데코용품은 괜찮지만, 나무 재질이 합판이라 튼튼하지 않습니다. 외국에선 싸서 사는데 한국에선 글세요....

  5. BlogIcon TISTORY 2014.12.18 10: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TISTORY입니다. 이 게시글의 이미지가 12월 18일자 티스토리 앱 카테고리 배경이미지로 소개되었습니다. 항상 좋은 글과 사진으로 활동해주셔서 감사합니다.

  6. Favicon of http://blogandme2.tistory.com BlogIcon 블로그앤미 2014.12.18 13: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감성마케팅이 대세인듯 ㅎㅎ

  7. 루나 2014.12.18 13: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떻게 독도 프레임으로 단쭉걸고 싶은 사람들도 있겠지만..
    사람은 미어 터지겠네요..
    이케아는 단순히 가구 판매점이 아니라..
    연인들 가족들의 놀이 동산 같네요..
    특별히 살거 없어도 주말에 이케아 가서 구경하고 놀다가 잡화 몇개 집어오고
    식사까지 하고 오면 하루는 금방 가겠네요..
    그게 이케아가 바라는거 아닐까요..

  8. Favicon of http://ramonzz.tistory.com BlogIcon 유라몬 2014.12.18 14: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이케아 가구보다는 침구, 소품쪽에 더 관심이 가더라구요
    그런건 내구성 문제도 덜하구요 !
    이케아라는 브랜드를 떠나 우리나라에 편하게 구경할 큰 매장이 별로 없는데
    그런점에서 한번쯤 구경해볼 만 할 것 같다는 생각이 들어요 ㅎㅎ
    미리 좋은 사진들 감사합니다!

  9. Favicon of http://yemundang.tistory.com BlogIcon 예문당 2014.12.18 14: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케아는 딱 가격만큼의 품질을 제공하는 것 같아요.

  10. Favicon of http://peterman.tistory.com BlogIcon Peter.Choi 2014.12.18 16: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번 가봐야 하는데 ~ 가격같은 경우는 다른 나라에 비해 싼 것도 있고 비싼 것도 있는 것 같던데요. 나라별로 가격을 다르게 해서 수익을 올리려고 하는 것 같아요. 아무리 그래도 우리나라는 좀 더 많이 비싼 듯....

    • Favicon of http://photohistory.tistory.com BlogIcon 썬도그 2014.12.18 18: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 워낙 제품 종류가 많아서 싼 것도 비싼 것도 있어요. 다만 전체적으로 가격들이 한국 가구보다는 조금 더 비싼 듯 해요. 이는 가격 자체는 이케아가 싼데 배송 및 조립 비용을 이케아 제품 1개에 포함하면 오히려 비싼 경우가 많더라고요. 따라서 여러 개를 구입하거나 직접 배송 조립까지 한다면 합리적으로 느껴집니다.

  11. Favicon of http://jhjulie.tistory.com BlogIcon 꿈꾸는 혀니 2014.12.18 18: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매장이 크다보니 구경하는데만도 시간을 다 보내겠어요ㅡ 필요한 물품 적어놓고 가서 사야할듯;;

    • Favicon of http://photohistory.tistory.com BlogIcon 썬도그 2014.12.18 19: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처음에는 구경 가시고 다음에는 구매 리스트만 체크해서 후다닥 보고 와야죠. 어떤 아주머니는 체크 리스트만 쭉 보시고 그것만 바로 구매하시더라고요

  12. Favicon of http://shelly.tistory.com BlogIcon 쉘리월드 2014.12.19 00: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번 가보고 싶네요 ^^

  13. Favicon of http://mechanism101.tistory.com BlogIcon mechanism101 2014.12.19 00: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글과 동영상, 감사히 잘 보았습니다. 덕분에 어려운 코스로 갔다가 고생하는 사태를 면하게 되었네요. 인터넷으로 검색해보니 몇 개의 대중교통 코스가 있네요. 지하철-버스 타고 구경 가서 작은 물건 몇 개 사오면 괜찮을 것 같아요. 아마 이케아에서는 자동차 타고 와서 구매하고 싣고 가는 걸 원하는 모양인데, 아직 주차장도 충분하지 못하다니 어리둥절하군요. 주말에는 미어 터질 것 같은데요. 상대적으로 방문객이 적은 날로 골라서 사러 가야겠다고 생각했습니다. 인터넷으로 검색해보면 우리나라 가구가 비싼 것도 있지만, 이케아보다 더 싼 가구들도 있더라구요. 조립과 배송을 스스로 하고, 자기가 원하는 스타일로 구매한다면 이케아도 구매 리스트에 올려볼 만하겠지요. 일단 세계 최대 매장이라니 구경 한 번 가볼 만하겠네요. ^^

  14. 쉬리 2014.12.22 08: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량 구매해도 배송비 일괄해서 29,000 원씩 받는 게 아니라 품목 개당 29.000원 받습니다.
    그러니 대량 구매든 소량구매든 가격 메리트는 없어 보이네요.
    님 말씀대로 홈인테리어나 작은 물건이나 사야할듯

  15. 보람 2014.12.22 20: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 12.22일 다녀왔네요 소감한마다 주방용 카트 푀르회야 사려고 했으나 실패 수량부족 집사람 성화로 혹시나 해서 인터넷 쇼핑몰 알아보니 이럴수가 이케아 매장에서 149000원 옥션에선 79000원 일번가 에서도 79000원 아무리 봐도 같은제품인데 장난치는것도아니구 씁쓸합니다 결국은 옥션에서 질렀습니다 또한가지 매장을 2시간여 정도 들러보는데 일방통행으로 미로처럼되어있어 혹시나 불나면 대형사고나겠구나 더군다나 대부분의 제품이 불에 잘타는 제품이라 내내 대피로가 어느쪽인지 확인하면서 나녔습니다 혹시 어린자녀는 절대 동행안했으면 안전할것같다는 생각이듭니다 땡 소감

  16. 겨울하늘 2014.12.24 13: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배송비 일괄해서 29,800원입니다. 매트리쓰랑 몇가지 제품을 구매했는데
    몇개 구입하던 배송비 일괄해서 배송되는것은 일괄배송하라고
    하더군요. 다만 품목중에 작은것은 배송 불가능으로 직접 pick up 해서 가지고 가야됩니다.

  17. 짱짱맨 2014.12.26 12: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제 25일 인천에서 차가지고 갔다가 주차창 입구에서만 한시간...

    포기하고 돌아옴 .. 주말엔 절대 가면 안될듯

  18. BlogIcon 밍션 2015.01.01 14: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케아 미트볼 먹고 탈낫어요 드실때 참고하셔요

  19. BlogIcon 박봉열 2015.01.16 19: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국이 봉이냐 왜 한국만 세계에서 제일비싸냐?

  20. 후아 2015.02.16 15: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방사능 고철에 쓰레기 재료쓰고 비싼 국내 가구보다 훨씬 좋겠지요.

    작업용 책상 pc책상대용으로 하나사고픈데 지방이라 아쉽네요

  21. 덜덜 2015.05.28 14: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케아 좋은데요.
    길 너무 막히네요 그리고 주차도 할곳도 없고, 있어도 복잡하구요.
    그리고 안에도 사람이 많아서, 돌아보고
    물건고르고하면 시간이 너무 많이 가네요.
    그근처 코스트코와 롯데아울렛도 있어서 차가 장난아니네요.
    왜 자리를 이근처로 했나 의문스럽네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