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완구업체인 다카라 토미는 완구만 만드는 것이 아닌 아이디어 상품을 아주 잘 만듭니다. 어떤 아이디어 상품은 너무 갖고 싶을 정도로 재미있는 아이디어를 상용화를 잘 시키는 회사죠. 이 회사에서 3D 라테 아트 메이커를 선보였습니다. 


입체 라떼 아트를 만들어주는 이와타찌노 3D라테 메이커

일본 다카라토미는 9월 3일부터 5일까지 개최된 일본의 선물쇼 전시회에서 라떼 아트 제품을 선보였습니다. 
그중 하나가  3D 라테 아트 메이커 이와타찌노  3D 라떼 메이커입니다. 요즘 원두 커피 붐이 일면서 커피에 우유를 탄 라떼를 많이 먹습니다. 라떼는 커피의 갈색과 우유의 하얀색을 이용해서 커피 표면에 다양한 그림을 그리는데 그걸 라떼 아트라고 합니다. 그런데 그런 2차원적인 라떼 아트를 넘어서 3D 라떼 아트를 만들어주는 제품이 바로 이와타찌노 3D라테아트 메이커입니다. 

권총 같이 생긴 이와타찌노 3D라테아트 메이커에 두유나 무지방 우유를 넣고 교반을 시키면  액체, 부드러운 거품, 단단한 거품의 3층으로 분리가 됩니다. 


먼저 액체 상태인 우유는 커피 속으로 넣고 그 위에 부드러운 거품을 표면을 덮습니다. 그리고 그 부드러운 거품 위에 단단한 거품으로 형태를 만듭니다. 저는 그냥 자동으로 3D 라떼아트를 만들어 주는 것인지 알았는데 그건 아니고 단순히 우유를 3단계로 분류만 해주네요

천상 손재주가 있는 분들이 귀여운 동물을 살살 짜면서 만들어 줘야 합니다. 그러나 간단한 동물들은 조금만 연습하면 쉽게 만들 수 있을 듯 합니다. 

둥글둥글 형태를 만들고 그 위에 꼬챙이에 코코아 파우더를 묻혀서 톡톡톡 칠해주면 고양이가 완성됩니다.  코코아 시럽 말고 빙수 시럽을 사용하면 다양한 색상을 사용할 수도 있습니다. 

이거 아이디어 상품이네요. 2,30대 여자분들 이런 귀여운 커피 좋아할텐데요. 평이한 라떼말고 이런 동물 크림이 올려진 라떼 팔면 잘 팔릴 듯 한데요






가격은 3,400엔으로 한화로 약 3만 5천원 정도로 비싸지도 않습니다. 올 11월에 일본에서 발매 예정입니다



다카라토미는 또 하나의 제품을 선보였습니다. 데코랏테라는 이 제품은  커피 위에 종이처럼 둥둥 뜨게 하는 제품입니다. 


이런 종이 형태인데 커피 위에 띄우면 라떼 아트가 됩니다. 좀 조악해 보이긴 하지만 흥미롭네요. 물론 식용이고 커피 위에서 살살 녹습니다. 



그냥 아메리카노 먹는 것보다 이거 한장 띄워서 팔면 먹는 사람의 눈이 즐겁겠네요. 양산형 라떼아트네요.  10장에 500엔으로 약 5000원 정도 합니다. 

출처 http://game.watch.impress.co.jp/docs/news/20140905_665410.html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썬도그
하단 박스 
카카오스토리 구독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플러스 메일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111 2014.10.16 18: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걸 띄우는 이상 아메리카노가 아니게 되지 않나요...

  2. 우왕 2015.06.07 21: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신기해요~!! 잘보고갑니다 저거 사진 ppt과제가 있어서 퍼가도될까용...?이미지만

    가져가려구하는데 꾸벅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