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겨울 지겹도록 들었던 노래가 렛잇고입니다. 라디오 틀었다하면 주구장창 나오는 노래에 실증이 났냐? 그건 또 아닙니다. 주구장창 들어도 좋은 노래죠. 얼마나 틀어주었는지 가요만 주로 틀어주는 라디오에서도 렛잇고를 틀더군요. 


이 거대한 노래의 인기는 그대로 흥행으로 연결 되었습니다. 저는 성긴 스토리가 딱 와닿지는 않았지만 이건 제 판단이고 그 성긴 스토리를 넘어서는 비쥬얼과 노래가 있었습니다. 또한, 뮤지컬 형식도 좋았고요. 사실 이 렛잇고만 인기를 얻었지만 꽤 좋은 노래가 많았습니다. 



겨울왕국은 국내에서 무려 1천만 명이나 본 영화입니다. 이는 아바타에 이은 외화 흥행 2위의 성적입니다. 이런 흥행 기록은 국내만이 아닙니다.

일본에서는 한국보다 몇달 늦게 개봉했는데 무려 5개월 동안 상영을 하면서 일본 역대 3위의 흥행 기록을 세웠습니다. 그런데 이 대박난 영화가 저작권 침해로 소송을 당했습니다. 

http://ja.scribd.com/doc/235555711/frozen-t

겨울왕국이 소송을 당한 이유는 단편 애니 스노우맨과 울라프의 생김새와 특정 부분이 너무 유사하다는 것입니다. 


겨울왕국에서 가장 맘에 들었던 캐릭터는 울라프입니다. 겨울왕국 자체는 큰 유머가 있지는 않습니다. 그나마 울라프가 유머를 담당해서 흥미로웠고 아이들의 인기를 독차지 했습니다. 

이 울라프는 코가 당근입니다. 


이 당근 코 때문에 스밴과 실랑이를 합니다. 이 장면이 많이 웃꼈죠. 



스노우맨의 눈사람도 당근 코를 가졌습니다. 이는 서양 눈사람의 특징인 것 같기도 하네요. 따라서 당근코를 가진 모습만 가지고 소송을 한 것은 아닙니다. 이 약 5분짜리 단편 애니 스노우맨의 내용이 울라프와 스밴이 얼음 호수 위에서 실강이하는 모습과 유사하다는 것입니다. 



The Snowman from Neil Wrischnik on Vimeo.


위 영상은 겨울왕국의 티져 예고편입니다. 제 기억으로는 위 장면은 영화 본편에서는 안 나오고 예고편 용으로 만든 영상인 듯 한데요. 스노우맨가 이 겨울왕국 티져 예고편의 구성이 좀 흡사하기는 하네요

디즈니는 두 작품은 다른 요소가 많다면서 원고의 소송을 기각해야 한다고 맞받아치고 있습니다.
그런데 1심에서는 두 작품의 유사점이 차이점보다 많다면서 배심원들이 판단을 했습니다.  본질적으로 유사성이 없다고 판단을 내리기 힘들다고 어느 정도의 유사점이 있다고 말하고 있네요. 제가 봐도 좀 유사하긴 합니다. 물론, 유머코드는 크게 다르고 겨울왕국 예고편이 더 재미있습니다. 디즈니와 스노우맨 제작자와의 합의가 이루어지지 않으면 
사실 심리를 하는 재판으로 이어질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좀 억지 주장 같기도 합니다만 워낙 이 분야가 저작권과 참고가 확연이 구분이 가지 않습니다. 어떻게 결론이 나올지는 모르겠지만 겨울왕국이 흥행 대참패를 했다면 소송도 걸지 않았을 것이 확실하긴 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썬도그
하단 박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머냨 2014.10.28 20: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머가똑같다는거옄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