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은 아주 자존심이 강한 회사입니다. 자존심이 없는 카피캣 회사라고 세상 사람들이 조롱을 하자 이에 분기탱천해서 과감한 행동을 합니다. 사실, 삼성의 특기이자 전략은 '빠른 추격자'전략입니다.  소니도 그런식으로 따 돌렸고 애플의 아이폰의 가장 강력한 상대인 갤럭시 스마트폰 시리즈도 그렇게 빠른 추격을 했고 이는 삼성전자의 정체성을 아주 잘 드러낸 모습니다. 

삼성전자 제품의 정체성이란 기존의 제품을 잘 연구해서 보다 싸고 사용하기 좋은 제품을 내놓는 것이죠. 물론, 이 때문에 삼성전자가 참으로 많은 욕을 먹고 있고 비판을 받지만 이것도 하나의 재주라고 인정하면 삼성전자의 이런 전략은 아주 나쁘다고 할 수도 없습니다. 기존의 것을 좀 더 좋게 만드는 것도 아무나 하지 못하니까요. 

하지만 남의 것이나 배낀다는 소리를 듣는 삼성에서는 듣기 너무 거북했나 봅니다. 
그래서 삼성전자는 과감하게 갤럭시 기어 제품을 선도적으로 선보였습니다. '갤럭시 기어'는 애플이 아이워치라는 스마트 와치를 선보인다고 하는 말이 나오자 삼성이 아이워치 보다 먼저 선보인 '스마트 와치'입니다. 



전자 발찌와 비슷한 디자인, 디자인 꽝

며칠 전에 '갤럭시 기어'로 보이는 사진 한 장이 공개 되었습니다. 이 사진을 보고 많은 사람들이 프로토 타입이다 아니다 실제 모습이다 등등 다양한 의견이 나왔습니다. 어떠세요. 이 디자인 정말 구리지 않나요. 전 처음에 보고 손목에 차는 전자 발찌가 나왔나 하는 생각이 들 정도로 디자인이 너무나 투박 합니다. 


그리고 오늘 '갤럭시 기어'의 실제 모습이 공개가 되었습니다. 며칠 전에 유출 된 이미지가 실제 이미지였네요. 

먼저 이 갤럭시 기어의 시계줄 부분이 아주 캐주얼하네요. 
오렌지, 골드, 라임, 그레이, 블랙, 베이지의 6개의 색을 사용했는데 이런 원색에 가까운 색상은 캐주얼 시계처럼 보여줍니다. 또한 시계줄 부분도 주름이 없어서 좀 더 젊은 취향의 디자인으로 볼 수 있습니다. 그러나 소문으로 돌고 있었던 플랙시블 OLED 제품은 아니였습니다. 


사람들이 생각하고 원했던 이럴 둘둘 마는 형태의 대형 액정이 있는 제품은 절대 아니였습니다. 디자인에 대한 의견은 대부분비슷 합니다. 80년대 전자시계냐! 전자 발찌냐! 만보계 수준이다 등등 디자인에 대한 실망은 아주 크네요

디자인에 대한 이견은 크지 않네요. 



갤럭시 스마트폰 악세사리인 갤럭시 기어의 효용성 꽝

갤럭시 기어를 보면 신기한 모습이 하나 있습니다. 카메라가 시계 바닥이 아닌 시계 줄 부분에 있습니다. 
이렇게 시계 줄 부분에 있는 이유는 갤럭시 기어를 풀지 않고 사진 촬영을 할 수 있게 하기 위함입니다. 
이 부분은 스마트하게 잘 처리 했네요. 그러나 현실적으로 생각하면 스마트 와치의 카메라는 크게 사용할 일이 없습니다. 왜냐하면 손목에 찬 형태에서 다양한 앵글을 갖기 힘들기 때문입니다.  지금 차고 있는 시계를 이리저리 움직여 보세요. 디스플레이를 보면서 촬영할 수 있는 각도는 눈 아래 밖에 없습니다. 천상 제대로 찍고 자유롭게 촬영하려면 손목에서 갤럭시 기어를 떼어내어서 촬영해야 합니다.

이걸 떠나서 왜 이렇게 어렵게 촬영할까요? 그냥 주머니에 있는 스마트폰으로 촬영하면 되지요. 운동을 하거나 자전거를 타거나 암벽 등산을 하면서 촬영 할 때는 좋을 것입니다. 그러나 레포츠 좋아하는 분들은 고프로 쓰지 이 갤럭시 기어로 촬영 안 합니다. 카메라 해상도는 190만 화소로 5년 전 피쳐폰 수준의 카메라입니다. 더더욱 쓰지 않을 기능입니다. 



갤럭시 기어는 갤럭시 스마트폰과 연동해서 사용하는 스마트폰 악세사리입니다. 예상대로 악세사리 제품으로 나왔는데요. 전화를 직접 받고 문자나 카톡 메시지 등을 받아 볼 수 있는 제품이 될 것입니다. 이는 아주 효용성이 높습니다. 주머니나 가방에 있는 스마트폰에 온 카톡 메시지나 문자 메시지를 손목에서 보는 것은 좋습니다. 

그런데 전 의문이 하나 드네요? 이 갤럭시 기어는 스마츠 와치 즉 시계입니다. 시계는 기본적으로 항상 시간을 보여줘야 합니다. 그런데 보세요. 이 갤럭시 기어는 놀랍게도 스마트폰처럼 만지지 않으면 자동으로 화면이 잠기고 꺼저버립니다. 시계가 뭡니까? 척 들어서 지금 현재 시간을 바로 보여주는 것이 시계 아닙니까? 스마트폰이 시계 역할을 해서 시계가 많이 사라지고 있지만 가장 빠르게 현재 시간을 알려주는 것은 시계입니다. 그냥 손목만 들면 되니까요?

그런데 보세요. 시계가 꺼져 있습니다. 이게 시계입니까? 스마트폰입니까?
아마도 삼성전자는 배터리 사용량 때문에 스마트폰처럼 꺼 놓았나 보네요. 24시간 켜져 있다면 배터리 소모량이 꽤 있을테니까요. 그럼 말이죠. 그냥 아무런 움직임이 없으면 꺼져 있다가 움직임을 감지하고 있는 상태에서는 계속 시간을 보여주면 어떨까요? 제가 사용하고 있는 스포츠 레저 시계인  순토 앰빗2S는 시계를 풀어 놓고 놔두면 화면이 꺼집니다. 그러나 손목에 차면 항상 시간을 보여줍니다.  이게 맞습니다. 


그러나 갤럭시 기어는 시계이면서 손목에 차도 시간을 안 보여주고 뭔가 터치를 해야 합니다. 
물론, 설정에서 조작을 하면 되긴 하겠죠. 그렇게 되면 배터리 소모량은 더 커질 것입니다. 

배터리는 리튬이온 315mAh입니다. 필연적으로 작은 배터리 때문에 스마트 와치의 효용성에 큰 의심을 가지고 있었는데 한 번 충전에 25시간 정도 사용할 수 있다고 합니다. 자세히는 모르겠지만 전화를 받고 갤럭시 기어를 이용해서 음악을 듣는 등 사용패턴에 따라서 25시간이 아닌 그 이하로 확 떨어질 수 있습니다.

매일 같이 충전해야 하는 시계?
이거 충전을 매일 해야 한다면 얼마나 번거로울까요? 그것도 스마트폰도 아닌 시계라서 그냥 벗어놓고 피곤해서 잤다가 다음날 아침에 방전된 갤럭시 기어 보고 얼마나 화가 날까요? 배터리 착탈식도 아닙니다. 천상 충전해서 써야 하는데 배터리 충전 시간이 1시간 이상이라면 더 낭패감을 볼 수 있을 것입니다. 

전화 통화 기능이 있지만 이는 많이 사용할 기능은 아닙니다. 손목 시계를 입에 대고 5분만 통화 해 보세요. 아니 시계를 입 가까이에 대고 5분만 서 있어 보세요. 팔 저립니다. 전화 기능은 좀 심하게 말해서 아무 필요 없습니다. 

기존의 다른 회사들이 선보인 스마트 와치와 차별성도 없고 디자인은 더 못하고 사용 시간은 2~3일도 아닌 하루라는 갤럭시 기어를 누가 사용할까요? 



30만원 대 갤럭시 기어. 비싼 가격도 꽝

삼성은 갤럭시NX라는 안드로이드 운영체제가 탑재된 첫 미러리스 제품 가격을 180만원으로 책정했습니다. 삼성전자는 제품이 비싼 이유가 시장을 선도하는 제품이기 때문에 비싸게 받아야겠다고 했습니다. 아무리 시장을 선도하고 처음 나온 안드로이드 미러리스 제품이라고 해도 가격이 헬 게이트입니다. 

비슷한 성능의 경쟁회사 제품보다 90만원이나 더 비싼데요. 삼성전자의 이런 고가 정책은 좀 무리수라고 보여지네요. 뭐 어차피 안 팔리면 팍팍 가격이 떨어지고 180만원 짜리를 6개월 후 90만원에 팔면서 50% 대폭 할인이라고 마케팅 전략으로 사용할 수도 있기에 무리해서라도 비싼 가격으로 내놓은 것도 있을지 모르겠네요. 

갤럭시 기어 제품 가격은 299달러로 한화 33만원 정도 합니다. 
비싸죠. 아주 비쌉니다. 비슷한 성능의 경쟁 회사 제품은 비싸도 20만원이 넘지 않는데 가격이 너무 비쌉니다. 
매일 같이 충전해야 하고 단순히 메시지 전달력만 높은 제품에 이렇게 큰 돈을 쓸 이유가 있을까요? 



저 같으면 그 30만원으로 아이팟나노 6세대를 사서 다양한 시계줄 제품 중에 하나 골라서 차고 다니겠습니다. 
필요 없을 때는 목걸이 형태로 목에 걸고 다녀도 좋고요. 

제가 보는 갤럭시 기어는 디자인 꽝, 효용성 꽝, 가격 꽝입니다. 삼성전자가 애플의 아이워치를 너무 의식하다가 별 느낌 없는 제품을 만들었네요. 솔직히 전 이 스마트 와치 시장을 좋게 보지 않습니다. 그래도 삼성이나 애플이 만들면 뭔가 다를  줄 알았는데 일단은 삼성은 아니라고 판단이 되어지네요. 그럼 애플만 남았는데요. 애플은 이런식의 느낌 없고 효용성 없는 제품이 아닌 뭔가 혁신을 동반한 제품으로 만났으면 합니다. 


썬도그
하단 박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2013.10.06 10: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3. ^^ 2013.10.06 17: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꽝꽝꽝-
    이런글 올릴 정도면 최소한 구입해서 이것저것 사용후 올려야 맞는거 아니니?
    객관성 전혀 없는 니 생각 올려 놓고
    전문가 처럼 말하고 있네
    ㅋㅋ
    그리고 100프로 망한다는넘은 또 뭐니
    100프로 안망한다면 목숨이라도 내놓을래??
    ㅋㅋ
    니들 애들 장난하니?
    ㅋㅋ

  4. ^^ 2013.10.07 02: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삼성알바??
    이넘도 알바 타령하네
    알바 타령 말고 머 참신한거 없냐.
    애플 시급 알바야?
    먼가 니가
    얄밉거나 분한마음이 들면 알바라고 하지
    애플 알바야
    ㅋㅋ
    쪼잔하네
    니같은 애들 심리를 알지 형아가
    ㅋㅋ
    그리고 사진은 권력이다?

    ㅋㅋ

  5. dragon 2013.10.07 12: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죽 읽어보았는데 객관성 < 주관적 이 다분한 글이네요..
    사람들이 이런글에 잘못 판단 하는일이 없기를 바랍니다..

  6. sgse 2013.10.07 20: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 지들이 만들어낸건 졸라구려 ㅋㅋㅋ 애플 따라햇으니 갤럭시가 괜찬치 창의력이 없어 애들이 돈으로 베끼면 그만이야 ㅋㅋ 상도덕도 없고 양심도 없어 ㅋㅋㅋㅋㅋㅋㅋㅋㅋ

  7. slee 2013.10.09 15: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처음 디자인만 보고 사고싶다고 느낀 사람은 나뿐인가... 이런글 올리면 삼성알바소리 듣나요? 무섭네요

    • *.* 2013.10.09 17: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무셥기는.

      인간의 다양성을 인정 못하는
      걍 쑤레기들 이라고 생각하면 됨
      현실에서는 이런 인간들 별로 없는데
      안보이는 이런 공간에서나 말할수 있는 넘들임
      이런 애들 하고 말장난 해봐야 시간 낭비.
      ㅋㅋ

  8. 2013.10.09 19: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차고 다니다 폭발하믄 손모가지 날아간다에 내 만원 건다

  9. sss 2013.10.09 23: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ㅎㅅ

  10. ArborRes 2013.10.11 03: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용도 안해보고 이런식의 리뷰를 쓰는 분들이 제일 문제가 많다고 생각합니다.
    적어도 며칠은 사용해보고서 평을 써야 주관적이던 객관적이던 의미가 부여되니까요.
    현재 5일을 사용해본 제 경험으로는 디자인도 꽤 스타일리쉬하고, 기능도 아주 잘 돌아갑니다.
    화면이 꺼져있어도 시간을 보려고 자세를 취하면 바로 화면이 켜집니다. 내장된 accelerometer를 활용해서
    동작및 포지션을 감지하니까요. 매일 충전하는 것도 별로 큰 문제는 안됩니다.
    어차피 스마트폰도 매일 충전하니까요. 물론 무선 충전등이 지원되면 더 좋을 것 같긴 합니다.
    시계자체에 돌아가는 OS가 Android 4.2.2이기에 ADB등의 프로그램을 써서 추가로 앱을 더할 수도 있어서 좋습니다.
    저같은 경우에는 이미 계산기 (이게 왜 빠졌는지 정말 이해가 안되더군요), 동전던지기 등의 앱을 추가했습니다.
    Gmail도 기본 이메일 앱을 통해서 받기 때문에 내용을 확인할 수 있고, 카카오톡도 바로 바로 확인되어서 좋습니다.
    제 개인적인 생각에는 히트상품의 가능성이 다분하다고 봅니다, 특히 삼성의 마케팅 파워가 가미되면요.
    아무튼 저는 아주 마음에 들게 잘 쓰고 있습니다. (미국에 거주하는 이민자입니다)

    • Favicon of http://photohistory.tistory.com BlogIcon 썬도그 2013.10.11 04: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렇지 않아도 직접 만져보고 쓴 글이 있습니다.
      http://photohistory.tistory.com/13703 이 글을 읽어 보세요 5일이라는 조건은 충족하지 못했지만 그러기에는 40만원이 너무 아까운 제품입니다. 말씀대로 개선 사항이 추가되면 좀 더 좋은 평이 나올 수는 있을 것 입니다. 마케팅 파워가 가미되면 잘 팔린다는 것은 제품을 마케팅으로 덮으려는 모습으로 보일 수도 있겠네요

    • 민망해 2013.10.11 20: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단점이 있으면 장점도 있는법 인데 . .
      읽는 내가 민망 . . . 어쨌든 시도는 좋아요 . .

    • Favicon of http://photohistory.tistory.com BlogIcon 썬도그 2013.10.11 23: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억지로 장단점 맞추려는 그런 기계적인 중립은 별로

    • dikjregt 2013.12.25 11: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뭔 사용도 안해보고닙까? 그냥 봐도 알겠는데.
      정말 기러기 두둔하는 당신도 참 웃기네,ㅋㅋ

    • MCPEenjoy 2014.01.11 11: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대박

  11. 5분이라니; 2013.10.20 00: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손목시계로 5분 통화하면 팔저리다는게 무슨 뜻인지 모르겠네요

    스마트폰 5분 드나 손목시계 5분 드나 차이가 있나;

    팔 각도에 문제가 있다는건지...

  12. 루이 2013.10.20 17: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쓰고있는데 좋아요^^ㅋ

  13. 2013.10.25 15: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실 5분통화하면 정말 팔이 아프지만 보통은 5분동안 쓰지 않는게 보통이라 사용에 큰 지장이없다고 봅니다.
    하지만 방수기능이 떨어지는건 사용하는데 지장이 가는것같습니다.
    손을 씻을때는 수압이 낮아 괞찮다고는 하지만
    물에 빠지면 보통의 핸드폰처럼 a/s를 맞겨야 한다고 합니다.아직은 스마트 워치의 초기모델들이기에 단점이 많은건 맞습니다.
    하지만 저는 이런 제품이 나오는것만 보아도 놀랍습니다.
    시계처럼 차고 다닐수 있는 핸드폰이 나온것도 굉장한 발견입니다.
    그리고 이런 문제들을 보안해서 나올 새로운 제품들이 나올테니 저는 그때 살렵니다.
    몇년 후면 삼성,아이폰의 새로운 차기작들이 나올테니까요

  14. 루루 2013.10.25 15: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조금 글에 과상된 부분이 있으시네요

  15. 로비똥 2013.11.21 22: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카메라로 사진 찍기 힘들다는건 억측 같네요 줄을 반대편으로 돌리면 자연스러울수도 있는데 꼭 한방향으로만 차야한다고 말하시는것 같아 좀 그렇네요. .카메라는 반대방향으로 가게 차보시고 다시 글 올리심은 어떠실런지요

  16. 종각옆 떡뽁기 2013.11.24 12: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현재 갤기어는 영국에서 갤노트3 사면 사은품으로 1+1 행사를 하고있답니다.
    이로서... 삼성정책은 내수시장을 또한번 호구로 보고있단걸 증명했습니다.
    삼성제품을 사든..애플제품을 사든 그건 개인취향이지만..
    삼성은..좀 문제가 많은기업임.

  17. 희나리 2013.12.24 08: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이거 누가살지 웃겨죽겠어요 ㅎㅎㅎㅎ
    밖에서 지금까지 한번도 차고다니는 사람 본적이 없긴 하지만
    본다면 바로 ㅂㅅ인증하는거ㅎㅎㅎ
    전 다른것보다 저 카메라가 은근히 징그럽더라구요
    종양같이 툭 튀어나와서 징그럽ㅠ

  18. dikjregt 2013.12.25 11: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제대로 삼성 보여주는 걸작품이다.정말 웃기네. ㅋㅋ

  19. MCPEenjoy 2014.01.11 11: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글이 넘 과장됬다 갤럭시기어가 다른 스마트워치에 비해 기능이 훨 나은데
    디자인은 구리지만ㅋㅋㅋㅋㅋㅋ

  20. qt 2014.05.03 12: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써 봤다는 인간 나노랑 기능 차이도 모르네.
    하여간 ㅇㄷㄷ이란...

  21. 바보들의 행진 2014.05.05 22: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놀고들 있다.
    써 보지도 않은 놈이 갈겨 쓴 것 가지고, 명쾌한 지적이라니, 한심하구나.

    • 난 써봤는데 2014.05.06 07: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써 봤는데 글 쓴 사람 말이 다 맞다. 그러는 너는 써 봤냐? 그리고 똥을 꼭 찍어 먹어봐야 똥인줄 알아야 하냐? 냄새만 맡고도 알아야지 멍충한 새뀌